app

프리칭 텍스트 텍스트 프리칭

설교하는 본문 본문이 일하는 설교

  • 99
  • 페이스북
  •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확대보기

김대혁

솔로몬(도)

2020년 09월 15일 출간

ISBN : 9788982555862

품목정보 : 160*240 mm395 p720 g

가   격 25,000원 22,500원(10%↓)

적립금 1,250원(5%)

카드
무이자
혜택보기

배송정보이 상품을 포함하여 10,000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

준비기간1일 이내 (토/주일/공휴일 제외, 당일 오전9시 이전 결제완료 주문기준) 설명보기

품목코드A000238734

매장현황
설명보기 지점별재고
광화문 강남 분당 일산 구로 의정부 노원
6 6 4 4 4 5 0
* 주의 : 2시간 단위로 재고수량이 달라지므로 방문전 전화확인 필수!

판매지수 370

분류 16위 | 종합 2,386위

단체주문지수 0

분류 118위 | 종합 16,689위

개별주문(100%) > 단체주문(0%)
추천지수 평점 평점 0점 (0명)
수량 상품 수량 1 감소 상품 수량 1 증가

총 합계금액0

상품 상세 정보
바로구매 장바구니 위시리스트
필독! 공지사항

설교에 대한 이해에 따라서 설교자의 자리는 규정된다. 설교의 설교다움은 설교하는 설교자의 능력이나 설교자의 강단에서 펼친 극적인 모습에 있는 것이 아니다. 고대 수사학이 인기를 끌던 시대에서부터 최첨단의 다양한 커뮤니케이션 미디어와 경쟁하는 오늘날까지, 설교가 설교다움을 지킬 수 자리는 항상 본문에 정초한 자리다. 권위 있어 무게감 있는 설교는 설교자가 항상 본문 아래에 머물러 텍스트를 존중하는 전통에 지킬 때 나온다. 또한, 적실하여 마음을 움직이는 설교는 회중에 말씀을 전하기 전에, 설교자가 먼저 본문 앞에서 텍스트의 말씀과행위에 굴복할 때 가능하다. 이처럼 본문이 일하는 설교는 설교와 설교자의 바른 자리를 아는 설교다. 본문이 일하는 설교자는 본문이 설교에살아날 때, 설교가 살아나게 된다는 것을 확신하는 자이다. 그래서 본문 앞에서 설교자가 죽고 본문의 궁극적인 저자가 살아날 때, 그 설교가 청중을 살게 하는 설교가 된다고 믿는다. 더 나아가 본문이 살게 하는 설교가 될 때, 청중에게 기필코 본문을 살아내게 하는 설교가 된다.

  

목차

 

들어가는 글 11

1본문이 일하는 설교를 위한 주해화 과정23

1. 본문성을 고려한 설교 본문 단위 설정 25

2. 본문성을 고려한 주해화 과정 52

2본문이 일하는 설교를 위한 신학화 과정99

3: 본문성이 드러나는 신학화 과정 101

4: 본문성이 드러나는 그리스도 중심적 설교 151

3본문이 일하는 설교를 위한 설교화 과정187

5. ‘본문충실한설교와 전유를 통한 적용 189

6. 성경에 나타난 전유를 통한 적용221

Summary(요약). 본문성이 반영된 설교 작성과 전달 250

4본문이 일하는 설교의 예배와 교회 교육279

7. 본문성을 고려한 설교와 예배의 통합 281

8. 본문성을 고려한 설교 계획과 교회 교육 310

Appendix(부록): 본문의 파토스를 살리는 본문이 이끄는 설교 345 

 

상품정보고시

상품정보고시입니다.
저자 (기본값:제작사 정보 미제공)
크기 전자책의 경우 파일의 용량
쪽수 전자책의 경우 제외
제품 구성 전집 또는 세트일 경우 낱권 구성, CD 등(기본값:해당사항없음)
출간일 (기본값:제작사 정보 미제공)
목차 또는 책소개 상세화면 표시
김대혁
성균관대학교 영어영문학과(B.A.) 총신대학교 신학대학원(M.Div) Southwestern Baptist Theological Seminary(Th.M., 설교학) The Southern Baptist Theological Seminary(Ph.D., 설교학) 현. 총신대학교 신학대학원 설교학 교수 저서청소년 사역자를 일으키라(공저, 베다니, 2009)새강해설교(공저, NEP, 2016)본문이 살아있는 설교 플랫폼(공저, 아가페, 2020)역서Dennis Cahill, 최신 설교 디자인(공역, CLC, 2010)Steven Smith, 나는 죽고 성도를 살리는 설교자(베다니, 2011)David Allen 외, 간추린 본문이 이끄는 설교(공역, 아가페, 2016)Steven Smith, 본문이 이끄는 장르별 설교(공역, 아가페, 2016)Tony Merida, 설교다운 설교(CLC, 2016)John Jefferson Davis, 복음주의 예배학(CLC, 2017)Haddon Robinson, 구약성경의 강해설교(CLC, 2018)Daniel Akin 외, 매력적인 강해설교(공역, CLC, 2019)David Currie, 빅 아이디어 예배(CLC, 2019)Steven Smith 외, 한눈에 읽는 본문이 이끄는 설교(공역, 아가페, 2019)David Allen 외, 본문이 이끄는 설교(공역, 아가페, 2020)
평점 0 매우 별로예요! 총 0건 평가 기준

무성의, 비방, 도배, 도용, 광고성 평등 상품평 성격에 맞지 않을 경우 사전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상품평 작성하기

상품관련 문의를 남겨주시면 답변해드립니다.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상품Q&A쓰기

배송 관련정보

배송비 

- 라이프북의 배송비는 2만원 미만으로 주문하실 경우 2,500원의 배송비가 부과됩니다. (단,제작처 개별발송 상품은 제작처의 배송비정책을 따릅니다) ​

- 도서,산간 지방의 경우 및 퀵 서비스요청은 배송정책과 관계없이 추가 배송비는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배송기간

- 신용카드 결제나 핸드폰,실시간 계좌이체는 즉시 결제확인이 가능하며,무통장입금의 경우 입금하신 순서대로 결제확인 후 출고가 이뤄집니다.
  (단,토요일,일요일,공휴일을 제외한 평일 9시 이전까지 결제확인 된 주문건에 한해서만 당일출고 됩니다.)
- 배송기간은 출고 후 최소 1일(24시간)~최대7일 정도 후 주문하신 상품을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단,토요일/공휴일제외)

교환/환불 관련 정보

도서는 개정판/재판이 출간될 경우 가격이 변동될 수 있어 주문취소 및 주문변경을 요청드릴 수 있습니다.

상품의 실제 색상은 사용하시는 모니터에 따라 다를 수 있사오니 이점 양해부탁드립니다.


상품에 대한 주문취소/교환/반품/환불정보를 확인하세요!

 

구매확정하시거나 출고완료 후 10일이 지난 주문건은 교환/반품이 불가하여,마이페이지에서 신청버튼이 조회되지 않습니다.
파본상품은 반품/교환 버튼이 보이지 않을 경우 유선전화나 게시판으로 연락부탁드립니다.

주문취소
•주문상품  취소는 "입금확인중(전체취소만 가능)/결제완료(부분취소도 가능)" 단계에서만 가능합니다.
•"입금확인중" 단계에서는 부분취소가 되지 않사오니 부분취소를 원하시면 전체취소후 재주문 주셔야 합니다.
•무통장 및 가상계좌 결제의 경우 주문일 기준으로 15일이후까지 결제가 완료되지 않을 경우 주문은 자동으로 취소됩니다.

반품/교환
•받으신 상품을 사용하지 않으신 경우, 출고완료 후 10일 이내에 반품이 가능합니다.
•주문 상품이 발송완료 된 후 "마이페이지>취소/반품/교환신청"메뉴에서 반품/교환신청이 가능합니다.
•교환은 상품불량 및 오배송 시에만 동일제품에 한하여 교환됩니다.다른 상품으로 교환은 불가능합니다. 다른 상품으로 교환하기 원하시면 반품후 새로 주문해주셔야 합니다.
•사용자변심에 따른 반품의 경우 편도/왕복 배송비가 부과되며 배송료는 고객 부담입니다.
-전체반품시 왕복배송비 부과
-부분반품시 남은주문금액이 무료배송기준 미달일경우 왕복배송비 부과
-부분반품시 남은주문금액이 무료배송기준 이상일경우 편도배송비 부과


※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시즌 상품의 경우에는 반품/환불이 되지 않습니다.꼭 숙지해 주세요.(월간지/다이어리/절기공과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교재/악보/음반 및 멀티미디어 등)경우 성경공부교재 및 악보는 받으신 이후에는 반품/환불이 되지 않으며 음반 및 멀티미디어의 경우 포장을 훼손한 경우 반품/환불이되지 않습니다.
•인쇄성경/스프링제본 등과 같이 고객 요청으로 별도제작된 상품인 경우
•고객님의 책임이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훼손된 경우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 가치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단, 가전제품, 음반 등의 일반 상품은 제조사 기준에 따릅니다.)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가지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 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 가치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
•비닐로 랩핑된 상품의 경우 비닐을 뜯으시면 반품이 불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