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역사로 보는 목회돌봄

  • 104
  • 페이스북
  •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확대보기

원서명 : Pastoral Care in Historical Perspective

윌리암 A. 클렙쉬, 찰스 재클

김진영, 현상규 역자

지혜와사랑

2022년 01월 10일 출간

ISBN 9791195739264

품목정보 153*226*27mm580p830g

가   격 30,000원 27,000원(10%↓)

적립금 0원

카드
무이자
혜택보기

배송정보이 상품을 포함하여 10,000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

준비기간1일 이내 (토/주일/공휴일 제외, 당일 오전9시 이전 결제완료 주문기준) 설명보기

품목코드A000245873

매장현황
설명보기 지점별재고
광화문 강남 일산 구로 의정부 노원
1 0 0 1 1 0
* 주의: 실시간 재고수량이 달라지므로 방문전 전화확인 필수!

판매지수 0

분류 0위 | 종합 0위

단체주문지수 0

분류 0위 | 종합 0위

개별주문(0%) 단체주문(0%)
분류베스트 더보기
  • 1작고 강한 교회 - 우리 교회는 이미..
  • 2목사 그리고 목사직
  • 3코로나 예배 전쟁
  • 4온라인 사역을 부탁해
  • 5사역자 매뉴얼
  • 6교회를 세우는 교회 - 건강한 교회를..
  • 7코로나 이후 목회
  • 8나는 평신도 목회자다 - 복음을 나누..
  • 9제자도 신학 - 주님의 뒤를 따르는 제자도
  • 10권세있는 공동체 교회
수량 상품 수량 1 감소 상품 수량 1 증가

총 합계금액0

상품 상세 정보
바로구매 장바구니 위시리스트
필독! 공지사항

교회역사에서 목회돌봄의 유산들을 수집해놓은 클렙쉬(William A. Clebsch)와 재클(Charles R. Jaekle)은 여러 세기를 통해 반복되어 온 네 가지 목회돌봄 기능을 지적하고 있는데 1) 치유(Healing): 한 인간의 전인건강을 회복시킴으로써, 그리고 그의 이전 상태보다 나아지도록 유도함으로써 그의 상처를 극복하는데 목표를 둔 목회기능, 2) 지탱(Sustaining): 한 인간의 이전 상태로의 회복이나 그의 병으로부터의 회복이 불가능하거나 요원하게 생각되는 그런 형편을 참고 견디고 초연하도록 그 상처받은 사람을 돕는 것, 3) 인도(Guiding): 어떤 선택이 그 인간의 지금과 미래의 상태에 영향을 줄 것으로 생각될 때, 그 어쩔 줄 모르는 사람을 도와서 생각과 행동의 여러 가능성 가운데 분명한 선택을 하도록 하는 것, 4) 화해(Reconciling): 한 인간과 인간사이, 그리고 인간과 하나님 사이에 깨어진 관계를 회복하도록 돕는 일이다.



저자의 말


영혼 치료 또는 목회 돌봄이라 불리는 기독교 사역은 셀 수 없는 많은 사건, 곧 상상할 수 있는 인간의 모든 상황, 형편, 여건, 정신상태 등에서 발생하는 매우 어려운 일들을 해결하기 위한 모든 실행을 말한다. 이방 종교의 영향에서 겨우 벗어나 다듬어지지 않은 목회자들, 전문적인 이론과 실제로 다듬어진 목회자들 그리고 이 두 극단 사이에서 모든 점에 숙련된 목회자들은 나름대로 사람들이 고통을 극복하도록 도움이 될 방법을 찾기 위해 노력했다. 역사적 관점에서 이러한 목회 돌봄을 조망하는 것은 역사의 유수한 자료를 연구하고 고귀한 일의 가치를 인정하며 위대한 전통을 받아들이는 일이다.

  전반적인 목회 돌봄 활동을 기록한 작은 발췌본이라도 기록된 내용 자체는 광범위하다. 그러므로 발췌한 기록이지만 기독교의 배경 안에서 두 가지 특징이 확실히 드러난다. 첫 번째는 다양한 상황에서 고통을 겪고 있는 사람들을 도우려는 돌봄의 독창적인 목회기법을 한눈에 파악할 수 없다는 것이다. 두 번째 특징은 과거에 목회적으로 도움을 주었던 밀접하고 독특한 각각의 활동이 구체적인 인간적, 역사적, 개인적, 문화적, 교회적 상황에서 별개의 것이라는 점이다. 역설적으로, 오늘날 영혼 돌봄의 새로운 방법으로 제안된 그 어떤 것도 정말로 새로

운 것은 없으며, 각각의 목회 활동은 언제나 그랬듯이 늘 새롭고, 독특하고, 반복할 수 없는 것이다. 

  그러므로 단번에 내린 피상적인 목회 돌봄에 대한 평가였다고 하더라도 전통 가운데 자리잡고 있는 방대한 보물들에 대한 깊은 이해를 갖게 되며, 지금 일어나는 인간 고통에 대한 독특성과 영혼을 돌보는 새로운 방법에 대한 감각을 예리하게 만들어 줄 것이다. 과거 목회자들이 행한 사역들은 독창적이며, 그 시대에 걸맞고, 풍부하고 창의적이어서 돌이켜 볼 때에 신선한 기대감을 갖게 한다. 이는 오늘날 영혼 돌봄을 제공할 때에도 새롭고 독특하며 진정성이 보장되는 창의적인 사역을 요구하게 된다. 

  기독교 목회 돌봄은 특성상 단순히 기술을 축적한 것이 아니므로 간결하게 분류하고 범주화할 수 없다. 목회의 전통에 대하여 배운다는 것은 그 자체가 광범위한 것이므로 목회 역량을 신장시키기 위한 어떠한 보장도 하지 않는다. 목회의 기량에 관한 지식은 객관적이고 비인격적인 방법으로 전수될 수 없다. 목회자들은 고통 중에 있는 사람들을 돕는 기독교의 신앙 그 자체가 지닌 지혜와 자원과 권위를 대변하는 인격체이다. 목회 역량은 목회 관계 안에서 얻어지는 것이므로 이 전통으로부터 배우려는 수련생은 실제 목회의 역사적 상황으로 들어가는 법을 찾아야만 한다. 사용된 물감과 돌에 대한 화학적 분석의 지식이 미켈란젤로의 후예를 만들지 않는다. 미켈란젤로는 그의 천재성이 나타나기 전에 있었던 미술과 조각의 위대한 전통을 알고 있었으며, 그 전통 안에서 자기에게 부여된 높은 가치를 지닌 천재성을 인지했을 것이다. 그러므로 이 책이 제시하는 목회 돌봄의 분석과 역사적 연구는 모든 목회 활동이 포괄하는 광대한 전승지식의 보관소의 문을 여는 것에 불과하다. 뒤에서 다루고 있는 사례들을 통해서 목회 전통에 대리적으로 참여할 수 있다. 이 전승지식은 목회 돌봄을 제공하는 데 관심이 있는 사람들과 상담과 치유전문가들에게 활력이 될 것이다. 목회자, 의사, 정신건강의학과 의사, 상담가, 변호사, 사회복지사들은 역사의 방대한 문헌에서 발췌한 자료에서 어쩌면 저자들이 주목하고 언급한 것들을 초월하는 단면들과 황홀경들을 식별해 낼 수 있을 것이다. 이 모든 것을 인정할 수밖에 없음에도 불구하고, 이 책의 저자들은 감히 편집하고, 분석하고, 체계화하고, 주석을 달고 분류했다. 

  목회 돌봄은 인간됨의 문제에 대한 새로운 통찰 그리고 철학자와 신학자라고 불러도 무방한 행동주의 과학자들과 치료기법에 정통한 전문가들이 개발한 식견들에 의하여 도전받고 자극받는 상황이다. 오늘의 목회 돌봄은 급격하고 대대적인 과도기를 지나고 있다. 이 과도기는 고통을 겪는 사람들을 도왔던 기독교 목회자들이 장구한 세월 동안 축적했던 경험을 이해하고 과학적 학문으로 변용하기 위한 기간이 되고 있다. 우리는 이전의 독특한 상황들에 다시 들어갈 수 있는 것도 아니고, 그 상황들의 방식과 목적에 더는 구속되지 않는다. 그러나 역사는 절대적인 단절을 모른다. 우리는 우리가 영혼 돌봄의 새로운 방법이라고 받아들이는 많은 것들이 사실은 그 과제에 대한 유서 깊은 접근 방법들의 단순한 변형이라는 것을 알 수 있다. 우리 시대는 진실로 변화의 시대이지만 그렇다고 이런 상황이 처음은 아니다. 우리 이전에 살았던 이들도 그 시대의 행동과학과 치료기술과 철학과 신학으로부터 나온 새로운 통찰에 직면했었다. 과거에 살았던 이들은 목회기법에 필요한 과학적 학문을 배우기 위하여 힘썼으며, 심지어 그 기법을 창의적인 방법으로 실천하려고 노력했다. 급변하는 시대에 사는 우리가 목회의 자세와 기능을 규명하고 영혼 돌봄의 방법과 수단을 묘사해내기 위하여 힘쓰듯이, 과거 시대에도 역시 수 세기 동안 변화를 거듭해왔다는 것을 기억해야만 한다.... 


현대 기독교인들에게 알려진 목회 돌봄의 방대한 지식에 대한 적용과 평가를 위하여 보편적인 정의와 구분을 하는 것이 필요하지만 바람직하지는 않다. 이러한 지식에 관한 대표적 사례들이 이 책의 대부분을 이루고 있는 발췌된 자료들에 나타나 있다. 각각의 역사적 시기에 해당하는 자료들을 그 시대에 맞추어 배열하였다. 이 장에서 처음이자 마지막으로 간결한 정의도 내리고자 한다. 다음에는 과거의 흐름을 나열하며 교회 전통 가운데 있었던 목회의 역사를 간략하게 살펴볼 것이다. 이어 목회 돌봄의 네 가지 기능을 상세히 분석하고 이 기능들이 기독교 역사에서 어떻게 발전했는가를 살펴볼 것이다. 마지막으로 개론적인 설명을 통해 목회 돌봄의 특정한 역사적인 특징들이 어떻게 오늘날의 영혼 돌봄 사역을 풍부하게 할 수 있는지 제시할 것이다.



목차


역자 서문 역자 김진영, 현상규 …… 5

추천사 …… 8

손운산 박사(전 한국목회상담협회장/학회장), 홍영택 박사(감리교신학대학교 목회상담학 교수), 

이상억 박사(장로회신학대학교 목회상담학 교수), 

노항규 박사(한일장신대학교 신학과/심리상담학과 교수, 전 한국목회상담협회/학회장)

서문 …… 11


제1부 목회 돌봄의 형성 31

1. 서론/ 33

2. 정의/ 37

I. 대변자 / 38 II. 고통받는 사람들 / 39 III. 의미 있는 고통 / 40

IV. 도움을 제공하는 다른 행위들 / 43 V. 목회 돌봄의 기능 / 45


제2부 목회 돌봄의 역사적 시기 49

1. 값진 보물 / 51

2. 시대 구분 / 53

I. 초대 교회 / 54 II. 박해시대 / 54 III. “기독교”문화 / 54 IV. “암흑기”/ 54

V. 중세 기독교 / 55 VI. 종교개혁시대(Renewal and Reform) / 55

VII. 계몽주의 시대 / 55 VIII. 후기 기독교시대 / 55

3. 초대교회의 지탱 / 56

4. 박해기의 화해 / 60

5. 제국 교회에서의 지도의 대두 / 64

6. 유럽인들을 위한 귀납적인 지도 / 67

7. 중세 기독교와 성례전적 치유 / 71

8. 르네상스와 종교개혁기의 화해 / 75

9. 계몽주의 그리스도인의 영혼의 지탱사역 / 79

10. 종교적 개인주의 시기의 목회의 지도 사역 / 82


제3부 네 가지 목회 기능 87

1. 치유 / 92

I. 기름부음 / 92 II. 성자와 유품 / 93 III. 치유 은사를 받은 이들 / 95 IV.

축귀 사역 / 98 V. 마법 의료 (Magico-Medicine) / 101 VI. 오늘날의 목회

치유 / 104

2. 지탱 / 105

I. 보존 / 107 II. 위로 / 110 III. 강화 / 113 IV. 구속 / 114 V. 기독교 역사

에서의 지탱 / 115

3. 지도 / 117

I. 조언 / 118 II. 악마퇴치(Devil-craft) / 120 III. 경청 / 123 IV. 결단의 중요

성 / 126

4. 화해 / 129

I. 두 가지 형식 / 129 II. 교회사에서의 용서 / 132 III. 캘빈과 교회 치리 /

135 IV. 오늘날 화해의 폐기 / 139


제4부 목회 돌봄의 과거와 현재 145

1. 개요 / 147

2. 목회 돌봄의 으례 / 151

3. 전환기의 목회 돌봄 / 157

4. 목회 돌봄과 목회심리학 / 161

5. 새로운 시대의 도래? / 167


제5부 실제 사례들 173

1. 세상의 종말을 견뎌내기: 클레멘트 후서 / 175

소개의 글 / 175

출처: 클레멘트 후서 / 177

2. 외적 고백: 카르타고의 터툴리안 / 185

소개의 글 / 185

출처: 『회개에 대하여』/ 188

출처: 『순결에 대하여』/ 196

3. 화해를 위한 지침들 / 199

소개의 글 / 199

출처: 디다스칼리아 / 201

4. 순교에 직면하여: 키프리안 / 218

소개의 글 / 218

출처: 티바리스성도들에게보내는편지./ 220

5. 애도의 형태: 존 크리소스톰 / 232

소개의 글 / 234

출처: 젊은 미망인에게 보내는 편지 / 234

6. 죄의 역동성: 존 카시안 / 256

소개의 글 / 256

출처: 『담화(Conferences)』/ 259

여덟 가지 죄에 대한 세라피온 수도원장과의 담화

7. 죄에 대한 처방: 할리트가 / 275

소개의 글 / 275

출처: 『로마의 고해 규정서』할리트가의 서문 / 277 머리말 / 278

고해자들을 위한 지침 / 281 고해에 대한 처방들 / 285

8. 열정적 공감: 클레르보의 베르나르 / 303

소개의 글 / 303

출처: 조카 로베르에게 / 306

9. 치유의 기적: 아시시의 프란시스 / 319

소개의 글 / 319

출처: 아시시의 성 프란시스의 작은 꽃들 / 321

10. 어떻게 죽을 것인가 : 죽음의 기술 / 167

소개의 글 / 325

출처: 죽음의 기술(Ars moriendi) / 328

죽음에 대한 찬양과 잘 죽는 방법과 지혜에 대한 것 / 328

장은 죽음을 직면한 사람들의 유혹들에 대한 것 / 328

병상에 있는 사람들이 말하고 이해할 수 있을 때, 물어보아야 할 질문들 / 336

임종을앞둔사람들/ 340

임종을 앞둔 사람들을 향한 지침 / 341

임종을앞둔사람들주위에지인들을위한기도/ 343

선포기도(ORATIO) / 344

11장 성례전적인 의학 : 크래머와 스프렝거/ 345

소개의 글 / 345

출처: 『마녀잡는 망치(Malleus Maleficarum)』/ 350

남자 악령과 여자 악령에 대해 거룩한 교회가 처방한 치료책들 / 350

처방한 치료책: 생산능력의 한계로 인해 미혹된 사람들을 위한 치료책들 / 359

축사 방법 / 366

12. 불안한 자를 위한 위로 : 마틴 루터/ 376

소개의 글/ 376

출처 : 마틴 루터의『열 네 가지의 위로』중에서 / 378

13. 죽음: 진실의 순간 : 존 캘빈 / 400

소개의 글 / 400

출처: 『편지(1541-1549)』/ 402

파렐에게(To Farel) / 406

캐니 부인에게(To Madame de Cany) / 408

14. 영혼의 체조 : 로욜라의 성 이냐시오 / 414

소개의 글 / 414

출처: 『영성수련(Spiritual Exercises』/ 417�

15. 화해의 예전 : 존 녹스 / 448

소개의 글 / 448

출처: 공동예식서(The Book of Common Order)에서 / 450

공적 회개 모범 / 453

16. 질병을 최선으로 만들기 : 제레미 테일러/ 463

소개의 글 / 436

출처: 『거룩한 죽음의 규칙과 수련(The Rule and Exercise of Holy Dying)』/ 465

질병의 유익 / 477

17. 말씀의 방패: 존 번연 / 479

소개의 글 / 479

『죄인의 괴수에게 넘치는 은혜(Grace Abounding to the Chief of Sinners)』/ 482

18. 부흥 신앙의 치유학: 존 월쉬 / 494

소개의 글 / 494

출처: 『존 웨슬리의 일기』/ 497

19. 고해를 어떻게 들을 것인가: 쟝 조세프 곰 / 513

소개의 글 / 513

출처: 『고해 매뉴얼』/ 516

교육받지 못한 고해자들에게 질문하는 법 / 518

난해한 사례의 처리 / 519

나쁜 습관과 재범자의 치료 / 521

고해와 사죄선언에 대하여 / 526

요약 / 532

20. 친애하는 존 케블에게: 존 케블 / 537

소개의 글 / 537

출처: 『편지들(1820-c.1860)』

고통 중에 있는 사람에게 / 540

유혹을 받을 때 처방과 도움 / 541 

동일인에게. 고백에 관하여 / 544

28역사로 보는 목회돌봄

차례

동일한 주제의 계속 / 546

특별한 유혹에 빠진 사람에게 / 547

의식적인 사랑과 헌신의 부재에 관하여, 여성에게 / 549

동일인에게 동일한 주제에 관하여 / 550

동일 인물에게 / 551

너무 치밀하게 동기를 살피는 것에 반하여 / 553

사생아의 아버지에게 / 554

21. 치료적 종교: 윌리엄 제임스 / 556

소개의 글 / 556

출처: 『종교적 경험의 다양성』/ 559

병든 영혼 / 571



추천의글


저자들은 고전적인 목회돌봄의 기능을 네 가지로 제안하고 각 시대별로 이 기능을 수행했던 대표적인 저술들을 실제 사례로 소개하고 있다. 목회를 준비하는 신학생, 현장 목회자, 목회상담의 뿌리를 추구하는 목회돌봄과 상담 전문가가 필히 읽어야 할 책이다. 


이 책은 목회돌봄과 목회상담의 형성과 역사를 이해하는 데 필독서다. 이 책은 기독교가 상처입은 영혼들을 돌보고 치유할 수 있는 풍부한 자원을 갖고 있다는 것을 알려 준다. 전통적 목회돌봄의 치유, 지탱, 지도, 화해의 기능은 상처입은 현대인들에게 더욱 필요하다. 

-손운산 박사(전 한국목회상담협회장/학회장)-


목회 돌봄의 역사적 보고(寶庫)를 열어주는 책! 기독교의 역사 속에서 각 시대 사람들의 요청에 따라 교회가 응답한 목회돌봄을 유형별로 정리하고 구체적 사례들을 제시함으로써, 본서는 오늘의 교회에게 목회돌봄의 풍부한 유산을 열어 보여준다.

-홍영택 박사(감리교신학대학교 목회상담학 교수)-


이 책은 사람을 돌보는 일에 관심을 가진 학자와 목회자, 사역자, 학생들에게 필독서입니다. 이 책을 통해 하나님께서 귀히 여기시는 사람을 보다 잘 돌볼 수 있는 우리가 되기를 소망합니다. 

 -이상억 박사(장로회신학대학교 목회상담학 교수)-


이 책은 목회와 돌봄 그리고 목회상담의 역사를 설명해주는 소중한 자료이다. 초대 기독교 시대부터 목회심리치료에 이르기까지 기독교 돌봄 역사 전반을 다루는 이 택은 기독교적 돌봄이 교회 안에서 발전해 온 과정을 시대별로 상세하게 소개하고 있어, 목회 돌봄에 대한 이해와 함께 교회사에 대한 깊은 이해도 갖게 해준다.

-노항규 박사(한일장신대학교 신학과/심리상담학과 교수, 전 한국목회상담협회/학회장)- 


상품정보고시

상품정보고시입니다.
저자 (기본값:제작사 정보 미제공)
크기 전자책의 경우 파일의 용량
쪽수 전자책의 경우 제외
제품 구성 전집 또는 세트일 경우 낱권 구성, CD 등(기본값:해당사항없음)
출간일 (기본값:제작사 정보 미제공)
목차 또는 책소개 상세화면 표시
윌리암 A. 클렙쉬
윌리암 클렙쉬는 미극 스탠포드 대학교의 종교학 및 인문학 교수였고, 특히 종교학과 교회 역사 연구에서 중요한 업적을 남겼다. From Sacred to Profane America: The Role of Religion in America(1964), American Religious Thought: A History(1973), Christianity in European History(1979) 등 여러 저서를 남겼다.
찰스 재클
뉴욕 출신의 루터교 목사로서 뉴욕 약물재활센터, 텍사스 주립병원, 워싱턴 목회 상담센터 등 주로 목회 돌봄의 현장에서 활동하였다. 저서로는 Angels: Their Mission and Message(1995)가 있다.
평점 0 매우 별로예요! 총 0건 평가 기준

무성의, 비방, 도배, 도용, 광고성 평등 상품평 성격에 맞지 않을 경우 사전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상품평 작성하기

상품관련 문의를 남겨주시면 답변해드립니다.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상품Q&A쓰기

배송 관련정보

배송비 

- 라이프북의 배송비는 1만원 미만으로 주문하실 경우 2,500원의 배송비가 부과됩니다. (단,제작처 개별발송 상품은 제작처의 배송비정책을 따릅니다) ​

- 도서,산간 지방의 경우 및 퀵 서비스요청은 배송정책과 관계없이 추가 배송비는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배송기간

- 신용카드 결제나 핸드폰,실시간 계좌이체는 즉시 결제확인이 가능하며,무통장입금의 경우 입금하신 순서대로 결제확인 후 출고가 이뤄집니다.
  (단,토요일,일요일,공휴일을 제외한 평일 9시 이전까지 결제확인 된 주문건에 한해서만 당일출고 됩니다.)
- 배송기간은 출고 후 최소 1일(24시간)~최대7일 정도 후 주문하신 상품을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단,토요일/공휴일제외)

교환/환불 관련 정보

도서는 개정판/재판이 출간될 경우 가격이 변동될 수 있어 주문취소 및 주문변경을 요청드릴 수 있습니다.

상품의 실제 색상은 사용하시는 모니터에 따라 다를 수 있사오니 이점 양해부탁드립니다.


상품에 대한 주문취소/교환/반품/환불정보를 확인하세요!

 

구매확정하시거나 출고완료 후 10일이 지난 주문건은 교환/반품이 불가하여,마이페이지에서 신청버튼이 조회되지 않습니다.
파본상품은 반품/교환 버튼이 보이지 않을 경우 유선전화나 게시판으로 연락부탁드립니다.

주문취소
•주문상품  취소는 "입금확인중(전체취소만 가능)/결제완료(부분취소도 가능)" 단계에서만 가능합니다.
•"입금확인중" 단계에서는 부분취소가 되지 않사오니 부분취소를 원하시면 전체취소후 재주문 주셔야 합니다.
•무통장 및 가상계좌 결제의 경우 주문일 기준으로 15일이후까지 결제가 완료되지 않을 경우 주문은 자동으로 취소됩니다.

반품/교환
•받으신 상품을 사용하지 않으신 경우, 출고완료 후 7일 이내에 반품이 가능합니다.
•주문 상품이 발송완료 된 후 "마이페이지>취소/반품/교환신청"메뉴에서 반품/교환신청이 가능합니다.
•교환은 상품불량 및 오배송 시에만 동일제품에 한하여 교환됩니다.다른 상품으로 교환은 불가능합니다. 다른 상품으로 교환하기 원하시면 반품후 새로 주문해주셔야 합니다.
•사용자변심에 따른 반품의 경우 편도/왕복 배송비가 부과되며 배송료는 고객 부담입니다.
-전체반품시 왕복배송비 부과
-부분반품시 남은주문금액이 무료배송기준 미달일경우 왕복배송비 부과
-부분반품시 남은주문금액이 무료배송기준 이상일경우 편도배송비 부과


※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시즌 상품의 경우에는 반품/환불이 되지 않습니다.꼭 숙지해 주세요.(월간지/다이어리/절기공과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교재/악보/음반 및 멀티미디어 등)경우 성경공부교재 및 악보는 받으신 이후에는 반품/환불이 되지 않으며 음반 및 멀티미디어의 경우 포장을 훼손한 경우 반품/환불이되지 않습니다.
•인쇄성경/스프링제본 등과 같이 고객 요청으로 별도제작된 상품인 경우
•고객님의 책임이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훼손된 경우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 가치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단, 가전제품, 음반 등의 일반 상품은 제조사 기준에 따릅니다.)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가지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 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 가치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
•비닐로 랩핑된 상품의 경우 비닐을 뜯으시면 반품이 불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