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종교와 과학의 만남

  • 280
  • 페이스북
  •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확대보기

유진열

쿰란출판사

2023년 02월 22일 출간

ISBN 9791161438030

품목정보 152*223*15mm400p594g

가   격 25,000원 22,500원(10%↓)

적립금 1,250원(5%)

카드
무이자
혜택보기

배송정보이 상품을 포함하여 10,000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

준비기간1일 이내 (토/주일/공휴일 제외, 당일 오전9시 이전 결제완료 주문기준) 설명보기

품목코드A000252915

매장현황
설명보기 지점별재고
광화문 강남 일산 구로 의정부 노원
1 1 0 0 1 0
* 주의: 실시간 재고수량이 달라지므로 방문전 전화확인 필수!

판매지수 90

분류 32위 | 종합 9,289위

단체주문지수 0

분류 31위 | 종합 9,619위

개별주문(100%) > 단체주문(0%)
추천지수 평점 평점 0점 (0명)
수량 상품 수량 1 감소 상품 수량 1 증가

총 합계금액0

상품 상세 정보
바로구매 장바구니 위시리스트
필독! 공지사항

종교와 과학은 상보적 관계가 가능한가? 두 영역은 역사를 이어오며 서로 불편한 관계 속에서 투쟁하는 모습을 보여왔다. 이들의 상보적 노력은, 지구가 직면한 심각한 문제들을 고려할 때 그 필요성은 더욱 선명해진다. 이를 위해 저자는 먼저 문화 현상인 종교와 과학의 바람직한 요소와 긍정적 역할을 찾아보고 그 진실성을 논하였다. 그다음으로 종교와 과학의 관계가 어떤 모습을 보여왔는지 그 역사를 살펴보며, 갈등의 배경과 근본적 원인, 정치적 의도를 다뤘다. 마지막으로 이성과 신앙의 관계를 분석하며, 각자의 입장인 합리주의와 신앙주의의 주장을 알아보고 상보를 이룰 견해를 제시하였다. 참된 지식에 이르는 신뢰할 만한 수단인 이성, 논리와 예측을 넘어서는 종교. 종교와 과학 또는 이성과 신앙 사이 내적 갈등의 역사와 공존의 길을 조망한다.


목차


머리말


1부_ 종교적 인간, 과학적 인간

1장 종교성의 유래 

1. 희망의 구체화 

2. 보편적 종교성의 근거 

3. 종교성에 대한 이론


2장 종교의 이상과 현실 

1. 종교의 역할 

2. 사회적 문제와 종교적 처방 

3. 진실한 종교의 요소


3장 합리적 인간 

1. 이성의 흥망성쇠 

2. 이성의 역할과 한계 

3. 합리적 삶과 행복

4. 진실한 과학의 요소 


2부_ 조화와 갈등

4장 갈등의 역사

1. 갈릴레이 종교재판: 천동설과 지동설

2. 진화론과 창조론 

3. 과학주의(Scientism)와 종교 근본주의(Religious Fundamentalism) 


5장 종교와 과학

1. 이슬람교와 과학

2. 불교와 과학

3. 기독교와 과학 


3부_ 상보적 관계

6장 이성과 신앙 

1. 강한 합리주의(Strict Rationalism)

2. 강한 신앙주의(Strict Fideism) 

3. 온건한 합리주의와 신앙주의(Soft Rationalism and Soft Fideism) 

4. 비평적 합리주의(Critical Rationalism) 


7장 종교와 과학의 관계 

1. 종교와 과학의 관계 

2. 전향적 관계의 정립 


8장 상보적 관계를 위한 근거 

1. 신학적 근거(Theological Rationale) 

2. 인식론적 근거(Epistemological Rationale) 

3. 목적론적 근거(Teleological Rationale) 

4. 실용적 근거(Practical Rationale) 


참고문헌

상품정보고시

상품정보고시입니다.
저자 (기본값:제작사 정보 미제공)
크기 전자책의 경우 파일의 용량
쪽수 전자책의 경우 제외
제품 구성 전집 또는 세트일 경우 낱권 구성, CD 등(기본값:해당사항없음)
출간일 (기본값:제작사 정보 미제공)
목차 또는 책소개 상세화면 표시
유진열
성결대(신학)와 고려대(상담심리학)에서 공부하였다. 육군 군목으로 사역하였고 제대 후 오스트레일리아에서 유학생선교회를 세워 활동하였다. 1991년에 미국으로 건너가 Emory University(M. Div.)와 Southern Baptist Theological Seminary(Ph. D., 조직신학 전공)에서 수학하였다. 2001년에 귀국하여 성결대학교 신학부 교수로 재직하고 있으며, 이준희와 결혼하여 지훈, 한나 두 자녀를 두고 있다. 저서 『21세기 신학의 서곡』, 『신과 진리를 찾는 인간: 21세기 종교와 철학의 대화』, 『21세기 현대신학』, 『제11계명』, 『복음주의 기독교사상』, 『기독교와 과학』, 『신학용어 사전』, 『이상적 교회, 현실적 교회』, 『복음주의 조직신학 개론』 역서 『기독교는 참되다』(린 가드너), 『인간이란 무엇인가?』(볼프하르트 판넨베르크) 논문 종교와 과학의 상보성, 죄론, 용서의 근거, 정당한 전쟁, 판넨베르크, 신학적 인간론에 관한 다수 논문을 학술지에 게재
평점 0 매우 별로예요! 총 0건 평가 기준

무성의, 비방, 도배, 도용, 광고성 평등 상품평 성격에 맞지 않을 경우 사전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상품평 작성하기

상품관련 문의를 남겨주시면 답변해드립니다.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상품Q&A쓰기

배송 관련정보

배송비 

- 라이프북의 배송비는 1만원 미만으로 주문하실 경우 2,500원의 배송비가 부과됩니다. (단,제작처 개별발송 상품은 제작처의 배송비정책을 따릅니다) ​

- 도서,산간 지방의 경우 및 퀵 서비스요청은 배송정책과 관계없이 추가 배송비는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배송기간

- 신용카드 결제나 핸드폰,실시간 계좌이체는 즉시 결제확인이 가능하며,무통장입금의 경우 입금하신 순서대로 결제확인 후 출고가 이뤄집니다.
  (단,토요일,일요일,공휴일을 제외한 평일 9시 이전까지 결제확인 된 주문건에 한해서만 당일출고 됩니다.)
- 배송기간은 출고 후 최소 1일(24시간)~최대7일 정도 후 주문하신 상품을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단,토요일/공휴일제외)

교환/환불 관련 정보

도서는 개정판/재판이 출간될 경우 가격이 변동될 수 있어 주문취소 및 주문변경을 요청드릴 수 있습니다.

상품의 실제 색상은 사용하시는 모니터에 따라 다를 수 있사오니 이점 양해부탁드립니다.


상품에 대한 주문취소/교환/반품/환불정보를 확인하세요!

 

구매확정하시거나 출고완료 후 10일이 지난 주문건은 교환/반품이 불가하여,마이페이지에서 신청버튼이 조회되지 않습니다.
파본상품은 반품/교환 버튼이 보이지 않을 경우 유선전화나 게시판으로 연락부탁드립니다.

주문취소
•주문상품  취소는 "입금확인중(전체취소만 가능)/결제완료(부분취소도 가능)" 단계에서만 가능합니다.
•"입금확인중" 단계에서는 부분취소가 되지 않사오니 부분취소를 원하시면 전체취소후 재주문 주셔야 합니다.
•무통장 및 가상계좌 결제의 경우 주문일 기준으로 15일이후까지 결제가 완료되지 않을 경우 주문은 자동으로 취소됩니다.

반품/교환
•받으신 상품을 사용하지 않으신 경우, 출고완료 후 7일 이내에 반품이 가능합니다.
•주문 상품이 발송완료 된 후 "마이페이지>취소/반품/교환신청"메뉴에서 반품/교환신청이 가능합니다.
•교환은 상품불량 및 오배송 시에만 동일제품에 한하여 교환됩니다.다른 상품으로 교환은 불가능합니다. 다른 상품으로 교환하기 원하시면 반품후 새로 주문해주셔야 합니다.
•사용자변심에 따른 반품의 경우 편도/왕복 배송비가 부과되며 배송료는 고객 부담입니다.
-전체반품시 왕복배송비 부과
-부분반품시 남은주문금액이 무료배송기준 미달일경우 왕복배송비 부과
-부분반품시 남은주문금액이 무료배송기준 이상일경우 편도배송비 부과


※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시즌 상품의 경우에는 반품/환불이 되지 않습니다.꼭 숙지해 주세요.(월간지/다이어리/절기공과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교재/악보/음반 및 멀티미디어 등)경우 성경공부교재 및 악보는 받으신 이후에는 반품/환불이 되지 않으며 음반 및 멀티미디어의 경우 포장을 훼손한 경우 반품/환불이되지 않습니다.
•인쇄성경/스프링제본 등과 같이 고객 요청으로 별도제작된 상품인 경우
•고객님의 책임이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훼손된 경우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 가치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단, 가전제품, 음반 등의 일반 상품은 제조사 기준에 따릅니다.)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가지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 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 가치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
•비닐로 랩핑된 상품의 경우 비닐을 뜯으시면 반품이 불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