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험담 그 일상의 언어

복음은 우리의 언어를 어떻게 변화시키는가

  • 49
  • 페이스북
  •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확대보기

제프 로빈슨

권명지 역자

구름이머무는동안

2024년 06월 30일 출간

ISBN 9791198267658

품목정보 110*183*21mm324p348g

가   격 19,000원 17,100원(10%↓)

적립금 0원

카드
무이자
혜택보기

배송정보이 상품을 포함하여 10,000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

준비기간1일 이내 (토/주일/공휴일 제외, 당일 오전9시 이전 결제완료 주문기준) 설명보기

품목코드A000260501

매장현황
설명보기 지점별재고
광화문 강남 일산 구로 의정부 노원
4 3 0 1 3 2
* 주의: 실시간 재고수량이 달라지므로 방문전 전화확인 필수!

판매지수 380

분류 268위 | 종합 2,530위

단체주문지수 0

분류 964위 | 종합 14,955위

개별주문(100%) > 단체주문(0%)
추천지수 평점 평점 0점 (0명)
수량 상품 수량 1 감소 상품 수량 1 증가

총 합계금액0

상품 상세 정보
바로구매 장바구니 위시리스트
필독! 공지사항

우리는 왜 주위 사람을 험담하는 걸까?

사랑하는 가족에게도 따뜻한 말보다

비난과 분노를 먼저 퍼붓게 되는 걸까?


당신의 관계를 무너뜨리는

분노, 비난, 험담하는 습관에서

벗어나도록 돕는 책


우리는 늘 말을 잘못해서 후회합니다. 다른 사람의 비밀을 쉽게 말하고, 매사에 지나치게 비판적이며, 경청해야 할 자리에서 내가 주인공이 되어 대화를 이끌려고 합니다. 이런 말의 습관은 쉽게 바뀌지 않습니다. 다른 사람을 이간질하고 험담하는 것, 작은 일에도 쉽게 분노하는 것도 마찬가지입니다. 우리가 모르는 사이 잘못된 말의 태도는 삶의 일부가 되어 버렸습니다.


제프 로빈슨의《험담, 그 일상의 언어》는 우리 주변에 일어나는 말과 관련된 문제를 예리하게 분석하고, 어떻게 말을 바르게 길들여(taming) 가야 하는지 성경적인 관점으로 설명하는 책입니다. 단순하게 ‘험담하지 않는 법’이나 ‘말을 잘하는 기술’을 알려주는 것은 아닙니다. 말을 바르게 한다는 의미는 먼저 우리 삶을 바로잡는 것입니다. 그래서 우리에게는 삶을 변화시키는 하나님의 능력과 어두움을 밝히는 생명의 빛이 필요합니다. 


“이 말은 너한테만 하는 거야. 다른 사람한테는 절대 말하지 마.”


걱정을 빙자한 험담, 흥미를 채우기 위한 대화, 지키지 못할 비밀 이야기. 이 모든 것이 사랑으로 가득하다는 교회 안에서 이루어집니다. 우리의 말로 인해 무너진 관계는 회복시키기 어렵습니다. 그래서 이 책은 혼자 기도하며 읽어도 좋지만 교회 공동체에서 함께 읽고 나누면 훨씬 더 유익합니다(험담뿐만 아니라 비아냥거림, 아첨과 자랑 등에 관한 내용은 이 책의 3장에서 자세히 읽어 볼 수 있습니다.).


하나님은 우리를 사랑하십니다. 그렇기에 우리가 가진 문제를 드러내어 알게 하십니다. 지금까지 잘못된 언어 습관으로 나와 다른 사람을 고통 받게 했다면 이제는 바른 언어 습관을 배워야 합니다. 특히 잦은 말실수로 인해 아내와(남편과) 사이가 점점 나빠지고 있나요? 인간관계의 어려움으로 인해 해야 할 말을 못하고 끙끙대고 있나요? 만나는 사람마다 모든 대화가 비난으로 시작해서 험담으로 끝나나요? 그렇다면 이 책을 통해 복음이 우리의 말을 어떻게 변화시키는지 확인해야 합니다. 죄, 자기중심적인 태도, 분노, 오만함, 교만 등 예수 그리스도의 말씀으로 성화되지 못한 모습이 우리 말 속에 겹겹이 쌓여 있음을 발견하게 될 것입니다. 그리고 회복시키시는 하나님을 만나게 될 것입니다. 하나님의 언어는 새로 배울 수 있습니다.


[이 책의 특징]

- 복음이 말을 어떻게 변화시키는지 알려 주는 구체적이며 성경적인 안내서

- 말로 인한 잘못으로 관계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성도들을 위한 책

- 타인을 위로하고, 격려하는 그리스도인으로 살아가도록 돕는 지침서

- 교회와 모임에서 말과 관련한 신앙 훈련 교재로 활용하기 좋은 책


[대상 독자]

- 분노, 험담, 비난을 멈추고 싶은 그리스도인

- 말로 인한 대인관계 문제로 씨름하고 있는 성도

- 잦은 말실수로 직장과 가정에서 신뢰를 잃어버린 독자

- 다른 사람들을 따뜻하게 위로하고 싶은 그리스도인

- 그리스도인답게 말하는 법을 알려 주고 싶은 목회자, 교사


목차


책을 추천하며 _폴 데이비드 트립


서론. 말에 관한 책을 쓰게 된 이유


1장. 하나님의 말씀 그리고 우리의 말

  잘못이 시작된 곳 | 모든 것을 바로잡는 곳 | 걱정은 이제 그만

2장. 우리 말에는 문제가 있다

  잠언: 말에 대한 논문 | 야고보서 3장: 작은 지체 엄청난 파급력 | 마태복음 12장: 마음의 엑스레이

3장. 말이 어떻게 무기가 될까?

  험담과 모함 | 비난하는 말 | 비아냥 | 자랑과 아부| 거짓말과 기만 | 화내는 말과 불평 | 욕설 | 경솔한 말

4장. 말로 사람을 살릴 수 있다

  은혜로운 말은 생명의 말 | 복음의 아름다움을 담아내는 생명의 말

5장. 말하는 방식도 살펴야

  말투의 또 다른 이름: 겸손 | 지뢰밭 대화를 다루는 열 가지 방법

6장. 글은 더 빨리, 더 멀리 간다

7장. 말이 많은 사람을 위한 조언


결론. 우리 말은 변화될 수 있다


부록1. 다투는 사람의 열 두 가지 표지 _케빈 드영

부록2. 스터디가이드

부록3. 말에 관한 암송 구절


미주


본문 펼쳐보기


보다 중요한 것은 말하는 능력이 마음과 불가분의 관계에 있다는 것이다. 마음은 우리가 어떤 존재인지, 우리가 어떤 행동을 하는 이유가 무엇인지를 명확히 드러낸다. 마음은 아주 사소하고 하찮은 것부터 인생을 좌우할 만한 크고 극적인 결정에 이르기까지 인간의 모든 행동, 반응, 상호작용을 다스린다. 말 속에는 말하는 이의 마음이 드러난다.

/ p18


마음은 생각한다. 말은 그 생각을 하나님과 다른 이들에게 드러내는 방법이다. 마음은 욕망한다. 말은 그 욕망을 명확하게 드러내는 방법이다. 마음은 사랑한다. 그 사랑은 의도적이든 그렇지 않든 매일 하나님과 우리 주변 사람들에게 드러난다. 마음은 경배한다. 말은 우리 마음을 지배하는 것이 무엇인지 드러낸다.

/ p19


목사님은 말씀이 너무 많으십니다. 너무너무 많아요. 항상 목사님 자신에 대한 말씀뿐입니다. 목사님이 아는 것, 생각하는 것, 아는 사람, 좋아하는 것, 해 왔던 일, 앞으로 하고 싶은 일까지 말입니다. 하지만 다른 사람의 말은 잘 듣지 않고 다른 사람에게 말할 기회도 주지 않지요.

/ p23


예수님은 모든 말이 중요하다고 말씀하신다. 쓴 말은 쓴 마음에서 나온다. 비난하는 말은 비난하는 마음에서 비롯되고 아첨하는 말은 속이는 마음에서 나온다. 모함하는 말은 예수님의 사랑이 거하지 않는 마음에서 비롯된다. 우리가 하는 말은 무엇이 마음을 지배하고 있는지 말해 준다. 마음을 지배하는 것이 무엇이든 그것이 우리의 말을 이룬다.

/ p82


성경에서 말하는 험담은 관계를 무너뜨리고 가장 친한 친구조차 갈라지게 하는 것으로 묘사한다. 친구에 대한 험담을 들으면 그 말은 마음에 의심을 심고 불신의 장벽을 세우게 한다. 마찬가지로 친구가 당신 앞에서 누군가에 대한 험담을 할 때 당신은 그 친구가 다른 사람 앞에서도 내 험담을 늘어놓지는 않을지 의심하게 될 것이다.

/ p99


모함하는 사람은 자신이 불법으로 율법을 판단하는 재판관이 되는 것이다. 모함하는 사람은 하나님의 말씀으로 심판받는 대신 자신이 말씀의 판단자가 되는 것이다. 모함과 험담의 이면에 있는 문제는 무엇일까? 바로 나르시시스트의 두 축이 되는 자기애와 자기 과시다. 험담과 모함을 주고받을 때 우리는 다른 사람을 무너뜨리고 자기 자신을 높이 세운다.

/ p101


호기심 자체는 좋은 것이며 건설적이지만 우리가 가진 정보를 가지고 다른 사람을 무너뜨리는 데 이용한다면 이야기는 달라진다. 디모데전서 5장 13절은 문제를 만들어 내는 사람을 험담과 연결시킨다. 이런 사람은 호기심을 억제하지 않고 방치한다.

/ p102


투덜대고 불평하는 말은 바울이 말한 대로 그것이 하나님을 시험하는 것이기 때문에 매우 중대한 범죄다. 불평은 내가 내 인생을 더 잘 쓸 수 있다고 말하는 것과 같다. 불평은 불만을 말로 표현하는 것이다. 불평 이면에는 이런 마음 상태가 감추어져 있다. “지금 상황이 싫고 불공평하다고 생각해. 내 인생 각본을 내가 쓸 수 있다면 훨씬 더 나아질 것이고, 훨씬 더 행복해질 거야. 결국 불만을 토로하는 것은 교묘하게 하나님의 지혜와 통치에 의구심을 갖는 것이라고 할 수 있다.

/ p134


그리스도인이 더러운 말을 사용할 때 우리 안에 내주하시는 성령 하나님을 근심하게 한다는 것이다. 이어지는 31절에서 바울은 성령을 근심하게 하고 분열을 초래하는 말들을 언급한다. 비방하는 말과 험담뿐만 아니라 악독한 말과 욕설은 우리 안에 내주하시는 성령님을 근심하게 하고 거룩하신 하나님과의 교제를 방해한다.

/ p141


은혜로운 말은 아부와는 다르다. 사실 이 둘은 정반대라고 할 수 있다. 성경은 아부에 대해 신랄하게 비판한다. 아부는 자기중심적이다. 아부는 자기 자신을 돋보이게 하려는 목적으로 다른 사람을 치켜세우는 것이다.

/ p171


말에 문제가 생기는 것은 그보다 앞서 마음에 문제가 생겼기 때문이다. 내 마음이 하나님의 은혜에 압도되어 어떤 위험한 상황에 처해 있는지 잊지 않고, 하나님이 어떤 인내심을 가지고 나를 기다려 주셨는지 다시 한 번 기억하게 해 달라고 기도하라.

/ p201


매일 쏟아 내는 이만 개의 단어가 모두 죄를 저지를 기회가 된다고 생각해 보자. 그리고 그 말은 당신 마음속에 무엇이 있는지 보여 주고 있다면? 당신의 마음에는 사랑, 희락, 화평, 오래 참음, 자비, 양선, 충성, 온유, 절제로 가득 차 있는가?

/ p267


당신은 비난을 자주하는 편인가? 당신이 하는 비난으로 인해 상대방에게 변화가 조금이라도 일어나는가?

/ p288


추천의글


제프 로빈슨은 우리에게 예수님을 닮는다는 것이 무엇을 의미하는 지 알려 준다. 그것은 우리가 말을 하는 방식을 통해 드러난다. 이 책은 성경에 깊이 뿌리를 내리고 있고, 번뜩이는 예화로 가득하다. 독자들로 하여금 스스로를 돌아보게 할 뿐 아니라 각자가 실천해 보도록 격려한다. 나는 이렇게 실제적이면서도 목회적인 작품에 경의를 표한다. 아울러 이 책이 널리 읽히기를 바란다.

_토마스 R. 슈라이너(Thomas R. Schreiner)│미국 남침례(Southern Baptist) 신학교 성경신학 교수, 《성경신학》 저자


이 책이 마음에 와 닿았던 이유는 내가 가장 크게 후회하는 일이 말을 잘못 사용하는 데서 비롯되었기 때문일 것이다. 나는 비밀을 지키지 못했고, 지나치게 비판적이었다. 나 자신을 그럴듯하게 만들려고 자랑했고, 경청해야 할 자리에서 오히려 대화를 이끌려고 했다. 솔직하게 말해야 했을 때, 진심 어린 칭찬을 해야 했을 때, 소신을 갖고 목소리를 내야 했을 때 오히려 침묵했다. 이 짧은 책은 어떻게 말을 사용해야 하는지에 대해 통찰력 있는 눈으로 지혜롭게 조언한다. 혼자 기도하며 읽어도 좋지만 소그룹에서 토론하며 사용하면 훨씬 더 유용할 것이다.

_낸시 거스리(Nancy Guthrie)│《무엇을 위해 기도할까》 저자


말하기에 관한 책을 집어들 때마다 스스로를 다잡게 된다. 나는 말을 바르게 하기 위해 오랫동안 씨름해 왔고 지금도 여전히 매일 투쟁하고 있다. 그러나 이 문제는 삶에서 늘 새로운 모습으로 나타나 번번이 문제를 일으킨다. 제프 로빈슨은 이 책을 통해 우리의 언어 생활의 문제들을 되돌아보게 할뿐만 아니라 변화될 수 있다는 소망도 준다. 이 책을 통해 나는 방식만 바꿨을 뿐 여전히 악하게 말하고 있다는 사실을 확인할 수 있었다. 동시에 그리스도의 은혜가 여전히 내 안에서 역사하신다는 사실 또한 깨닫게 되었다. 만약 말을 바르게 사용해야 할 필요가 있다면 (우리 모두에게 필요하지 않을까?) 이 책은 무척 유익할 것이다. 강력하게 추천한다.

_코트니 레이시그(Courtney Reissig)│Glory in the Ordinary(일상에서 누리는 영광) 저자


“경우에 합당한 말은 아로새긴 은 쟁반에 금 사과니라(잠 25:11).” 잠언에 나오는 이 인상적인 구절은 말이 어떻게 아름다움을 만들어 내고, 또 추함을 만들어 내는데 사용될 수 있는지를 확실하게 되새겨 준다. 말에는 실제적으로 힘이 있다. 말에 대해 긍정적인 측면과 부정적인 측면을 모두 다루는 제프 로빈슨의 연구는 이러한 현실을 다루는 데 매우 유용하다. 이 책을 읽고 모든 독자들이 공동체의 유익과 하나님의 영광을 위해 말하게 되기를 바란다.

_마이클 A. G. 헤이킨(Maichael A. G. Haykin)│《깊은 영성》 저자


제프 로빈슨은 무너뜨리기도 하고 치료하기도 하는 말의 힘에 대해 설득력 있게 설명한다. 우리가 예수의 제자라고 주장한다면, 사람들은 우리의 말과 어투를 보고 예수님이 어떤 분인지를 판단할 것이다. 이 책에는 기억할 만한 예화들이 다수 등장한다. 그럼에도 이 책의 가장 큰 장점은 영원히 남을 유일한 말, 곧 하나님의 말씀을 타협하지 않고 살핀다는 점이다.

_랜디 알콘(Randy Alcorn)│《돈, 소유, 영원》 저자


제프 로빈슨은 이 책에서 자신이 말을 바르게 사용하기 위해 애썼던 경험을 진솔하게 들려준다. 그는 성경을 통해 말이 가진 힘, 말을 사용하는 방법, 복음이 다른 사람을 교화하기 위해 말을 어떻게 변화시키는지에 대해 곰곰 생각해 보도록 우리를 자극한다. 나는 매 장을 읽으면서 이러한 문제에 대해 최고의 길을 발견할 수 있었고, 마침내 책을 덮을 때는 하나님의 은혜에 경외심을 품게 되었다. 가정과 공적 사역의 현장에서 말을 사용하는 사람으로서 나는 이 책을 주기적으로 다시 봐야 할 것이다.

_젠 오쉬만(Jen Oshman)│Enough About Me(충분히 만족스러운 나) 저자


어떤 책은 우리 시대에 고유한 문제만을 다룬다. 또 어떤 책은 남성, 여성, 부모, 독신자, 학생, 임산부, 재정 위기에 처한 사람 등 일부에게만 해당되는 문제만 다룬다. 하지만 제프 로빈슨은 시대를 초월하여 보편적으로 문제가 되는 말을 바르게 사용하는 것에 대해 다루고 있다. 이 책은 성경적 진리, 수많은 개인적인 경험으로 얻은 지혜와 실질적인 조언으로 가득하다. 언어를 사용하는 우리에게는 이 책이 필요하다. 열린 마음으로 받아들일 준비가 된 사람이라면 이 책을 통해 죄를 깨닫고, 어떻게 말을 사용해야 하는지 도움을 얻을 수 있을 것이다.

_도널드 S. 휘트니(Donald S. Whitney)│《오늘부터, 다시, 기도》 저자


정말 필요하다. 잘 읽힌다. 지속적으로 적용할 수 있다. 나는 이 책을 다시 읽을 것이고, 회중에게 나눠 주고, 함께 공부할 것이다. 왜일까? 말의 부적절한 사용에 대해서는 반성하게 하고, 긍정적인 말의 사용을 강조하며, 경청하는 것이 건강한 대화의 토대가 됨을 상기시키기 때문이다. 이 책은 탄탄한 성경적 토대 위에 일상에서 흔히 접할 수 있는 사례를 보여 주고 행동의 변화로 이어지도록 격려한다. 때로는 유머러스하게, 때로는 냉정하게 그러나 항상 정곡을 찌르는 이 책은 우리가 그리스도를 따르는 제자답게 대화할 때 어떤 영향력을 끼치는지 보여 준다. 복음이 우리의 대화를 어떻게 변화시키는지에 대해 배우는 것은 매우 값진 일이다.

_필 A. 뉴튼(Phil A. Newton)│사우스 우즈(South Woods) 교회 담임 목사, 《장로》 저자


그리스도인의 말은 소금과 빛이 되어야 한다. 그러나 우리 모두는 거칠고, 성급하고, 불친절하고, 경건하지 않은 말을 하고야 만다. 성급하고 경솔한 말들이 넘쳐나는 이 시대에 《험담, 그 일상의 언어》는 시의적절하고 꼭 필요한 책이다. 제프 로빈슨은 자신의 목회 경험과 성경적 진리를 바탕으로 명료하게 글을 쓴다. 그리하여 모든 것을 구속하러 오신 분, 바로 하나님의 말씀 자체이신 예수님을 주목하게 하고, 그로 말미암아 우리도 말을 바르게 사용하도록 변화될 소망을 품게 한다.

코트니 닥터(Courtney Doctor)│복음연합(TGC) 총괄기획


하나님의 말씀이 우리의 말보다 앞서 존재했다는 사실은 그 중요성을 아무리 강조해도 부족하다. 같은 말이라도 어떻게 사용하느냐에 따라 누군가를 파괴할 수도 있고 치유할 수도 있다. 《험담, 그 일상의 언어》에서 내 친구 제프 로빈슨은 말에 대한 성경의 주요 주제를 자세하게 설명하고 또 명확하고 강력하게 적용한다. 이 책은 비교적 짧고 간결하면서도, 명확하고, 분명하고, 확신을 주며, 궁극적으로 하나님의 사람들에게 꼭 필요한 자료를 제공한다. 각 장별로 제공되는 암송 구절과 소그룹 나눔을 위한 질문들은 이 책이 성경공부나 주일학교 교재로 사용되기에도 손색 없게 만들었다.

_짐 사바스티오(Jim Savastio)│루이빌 개혁 침례교회(Reformed Baptist Church of Louisville) 원로 목사


최대한 간결하게 이 책을 표현해 보겠다. 이 책은 빈틈없고, 희망적이고, 예리하고, 마음을 끌고, 시의적절하고, 신자의 신앙생활을 도우며, 복음적이다. 구입하여 읽어 보라. 마음에 들 것이다.

_데이브 하비(Dave Harvey)│《세속주의를 경계하라》 저자


말은 누군가를 세우는 데도 쓰일 수 있지만, 누군가를 무너뜨리는 데도 쓰일 수도 있다. 요즘처럼 소셜 미디어가 범람하는 시대에는 이런 말이 가진 힘에 대해 되돌아보게 하는 책이 꼭 필요하다. 이런 책이 과거 부주의한 언행으로 다른 사람에게 해를 끼쳤던 저자가 자신의 아픔을 바탕으로 정직하게 쓴 책이라면 어떻겠는가? 게다가 그 사람이 노련하고 명료하게 글을 쓰는 사람이라면 어떻겠는가? 지금 당신이 손에 쥐고 있는 이 책이 바로 그런 책이다. 제프 로빈슨은 노련하고, 참신하고, 정직하며, 명료하고, 통찰력까지 갖췄다. 이 책은 성경에 충실할 뿐만 아니라 매우 실용적이다. 목회자라면 자신의 영혼을 위해 먼저 읽고, 또 섬기는 영혼들을 돕기 위해 읽어야 하는 책이다. 소셜 미디어를 사용하지 않아도 상관없다. 그리스도인이라면 누구라도 이 책을 통해 타인에게 생명과 은혜의 말을 보다 잘 사용하게 될 것이다. 의심할 여지없이 하나님의 섭리로 적절한 때에 나온 책이다.

_브라이언 크로프트(Brian Croft)│《설교, 인내로 걷는 길》 저자


말을 바르게 사용해야 한다는 것을 깨닫게 하는 책을 읽고 싶은 사람은 아무도 없다. 그럼에도 우리 모두는 이 책을 읽어야 한다. 제프 로빈슨의 번뜩이는 이야기와 충실한 성경 주해를 통해 우리의 인간관계, 경력, 사역 등을 집어삼킬 만한 재앙을 가져올 수 있는 말 한마디의 힘을 보여 준다. 제프 로빈슨의 솔직한 경험담은 독자들로 하여금 자신의 현실을 돌아볼 수 있는 안전한 분위기를 가져온다. 그는 성경을 통해 죄악된 말의 다양한 변이를 보여 준다. 또한 복음으로 가득 찬 접근방식을 통해 자칫 율법주의로 흐를 수 있는 위험성을 차단한다. 말을 바르게 하는 것은 하나님의 은혜로 가능하다는 사실을 발견하게 함으로써 독자들에게 소망을 품게 하고 용기를 북돋아준다. 이 책을 개인이나 소그룹 활동에 사용할 뿐 아니라 교회 전체 필독서로 지정할 것을 적극 추천한다.

_코리 드 리온(Kori De Leon)│Age of Crowns(왕관의 시대) 저자

상품정보고시

상품정보고시입니다.
저자 (기본값:제작사 정보 미제공)
크기 전자책의 경우 파일의 용량
쪽수 전자책의 경우 제외
제품 구성 전집 또는 세트일 경우 낱권 구성, CD 등(기본값:해당사항없음)
출간일 (기본값:제작사 정보 미제공)
목차 또는 책소개 상세화면 표시
제프 로빈슨
켄터키주에 있는 'Christ Fellowship Church' 담임목사이자 '복음연합'(TGC)의 책임 편집자, 조지아 대학교에서 언론학 공부 및 남침례신학교에서 성경과 신학연구로 석사 학위를, 역사신학 분야로 박사 학위를 받았다. 현재 남침례신학교 교수로 사역하고 있있으며, 약 20년간 켄터키, 노스캐롤라이나, 조지아주 지역신문의 저널리스트로도 활동했다. 저서로 『To the Ends of the Earth』, 『Coming Home』, 『15 Things Seminary Couldn't Teach Me』, 『Faithful Endurance』 등이 있다.
평점 0 매우 별로예요! 총 0건 평가 기준

무성의, 비방, 도배, 도용, 광고성 평등 상품평 성격에 맞지 않을 경우 사전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상품평 작성하기

상품관련 문의를 남겨주시면 답변해드립니다.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상품Q&A쓰기

배송 관련정보

배송비 

- 라이프북의 배송비는 1만원 미만으로 주문하실 경우 2,500원의 배송비가 부과됩니다. (단,제작처 개별발송 상품은 제작처의 배송비정책을 따릅니다) ​

- 도서,산간 지방의 경우 및 퀵 서비스요청은 배송정책과 관계없이 추가 배송비는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배송기간

- 신용카드 결제나 핸드폰,실시간 계좌이체는 즉시 결제확인이 가능하며,무통장입금의 경우 입금하신 순서대로 결제확인 후 출고가 이뤄집니다.
  (단,토요일,일요일,공휴일을 제외한 평일 9시 이전까지 결제확인 된 주문건에 한해서만 당일출고 됩니다.)
- 배송기간은 출고 후 최소 1일(24시간)~최대7일 정도 후 주문하신 상품을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단,토요일/공휴일제외)

교환/환불 관련 정보

도서는 개정판/재판이 출간될 경우 가격이 변동될 수 있어 주문취소 및 주문변경을 요청드릴 수 있습니다.

상품의 실제 색상은 사용하시는 모니터에 따라 다를 수 있사오니 이점 양해부탁드립니다.


상품에 대한 주문취소/교환/반품/환불정보를 확인하세요!

 

구매확정하시거나 출고완료 후 10일이 지난 주문건은 교환/반품이 불가하여,마이페이지에서 신청버튼이 조회되지 않습니다.
파본상품은 반품/교환 버튼이 보이지 않을 경우 유선전화나 게시판으로 연락부탁드립니다.

주문취소
•주문상품  취소는 "입금확인중(전체취소만 가능)/결제완료(부분취소도 가능)" 단계에서만 가능합니다.
•"입금확인중" 단계에서는 부분취소가 되지 않사오니 부분취소를 원하시면 전체취소후 재주문 주셔야 합니다.
•무통장 및 가상계좌 결제의 경우 주문일 기준으로 15일이후까지 결제가 완료되지 않을 경우 주문은 자동으로 취소됩니다.

반품/교환
•받으신 상품을 사용하지 않으신 경우, 출고완료 후 7일 이내에 반품이 가능합니다.
•주문 상품이 발송완료 된 후 "마이페이지>취소/반품/교환신청"메뉴에서 반품/교환신청이 가능합니다.
•교환은 상품불량 및 오배송 시에만 동일제품에 한하여 교환됩니다.다른 상품으로 교환은 불가능합니다. 다른 상품으로 교환하기 원하시면 반품후 새로 주문해주셔야 합니다.
•사용자변심에 따른 반품의 경우 편도/왕복 배송비가 부과되며 배송료는 고객 부담입니다.
-전체반품시 왕복배송비 부과
-부분반품시 남은주문금액이 무료배송기준 미달일경우 왕복배송비 부과
-부분반품시 남은주문금액이 무료배송기준 이상일경우 편도배송비 부과


※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시즌 상품의 경우에는 반품/환불이 되지 않습니다.꼭 숙지해 주세요.(월간지/다이어리/절기공과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교재/악보/음반 및 멀티미디어 등)경우 성경공부교재 및 악보는 받으신 이후에는 반품/환불이 되지 않으며 음반 및 멀티미디어의 경우 포장을 훼손한 경우 반품/환불이되지 않습니다.
•인쇄성경/스프링제본 등과 같이 고객 요청으로 별도제작된 상품인 경우
•고객님의 책임이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훼손된 경우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 가치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단, 가전제품, 음반 등의 일반 상품은 제조사 기준에 따릅니다.)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가지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 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 가치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
•비닐로 랩핑된 상품의 경우 비닐을 뜯으시면 반품이 불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