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이벤트 

(리폼드 시리즈) 천국을 침노하라 - 천국은 빼앗는 자의 것

천국은 빼앗는 자의 것

  • 1,688
  • 페이스북
  •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확대보기

원서명 : heaven taken by storm

토마스 왓슨, 돈 키슬러 외 편저자 저

조계광 역자

생명의말씀사

2014년 12월 30일 출간

ISBN : 9788904164899

품목정보 : 128*187 mm272 p

가   격 13,000원 11,700원(10%↓)

적립금 650원(5%)

카드
무이자
혜택보기

배송정보이 상품을 포함하여 10,000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

준비기간1일 이내 (토/주일/공휴일 제외, 당일 오전9시 이전 결제완료 주문기준) 설명보기

품목코드1249910001

매장현황
설명보기 지점별재고
광화문 강남 분당 일산 구로 의정부 노원
2 7 1 2 1 2 1
* 주의 : 2시간 단위로 재고수량이 달라지므로 방문전 전화확인 필수!

판매지수 276

분류 303위 | 종합 2,682위

단체주문지수 0

분류 195위 | 종합 13,334위

개별주문(100%) > 단체주문(0%)
추천지수 평점 평점 89점 (7명)
수량 상품 수량 1 감소 상품 수량 1 증가

총 합계금액0

상품 상세 정보
바로구매 장바구니 위시리스트
필독! 공지사항

함께 보면 좋은 상품이예요


청교도의 거장 토마스 왓슨, 잠자는 영혼을 깨우다.
천국을 향한 거룩하고도 격렬한 열정

〈자기 자신〉,〈세상〉,〈사탄〉,〈천국〉 4가지 차원의
거룩한 침노(Holy Violence)는 어떻게 이루어지는가?



:: 출판사 서평

천국, 얼마나 알고 계십니까?
성도가 가게 될 곳 천국, 과연 그 천국에 대해 얼마나 알고 계십니까? 천국에 대해서 많이 들었고 나름대로 알고 있는 것 같지만 명확한 설명은 하지 못한 채 성도가 죽은 뒤 가는 곳 정도로만 생각하고 있는 경우가 많습니다. 천국을 이야기하는 책들은 많이 있습니다. 하지만, 천국에 대해 정확히 이야기 해주는 책은 많지 않습니다. <천국을 침노하라>는 성경이 말하는 천국은 무엇이며, 천국을 기다리는 성도들은 어떠해야 하는지 이야기 해주고 있습니다.
.
천국은 주어지는 곳입니다.
천국은 성도에게 값없이 주어지는 곳입니다. 그렇다면 그냥 주어진 대로 있으면 될까요? 천국을 받은 그리스도인의 삶은 달라야 합니다. 가나안은 이스라엘 백성에게 값없이 주어졌지만, 그들은 가나안 족속과 싸워야 했습니다. 그리고 승리함으로 정복해야만 했습니다. 그들처럼 성도들 또한 우리에게 주어진 천국을 확신하면서 천국을 침노해야 합니다. 성도의 삶은 푯대를 향하여 달려가노라고 했던 사도 바울의 고백처럼 천국이라는 올바른 푯대를 향해 나아가는 삶입니다. 게으른 신앙과 열의 없는 기도는 우리를 천국으로 이끌 수 없습니다. 천국은 그리스도인으로 합당한 삶을 살고자 하는 사람들에게 주어지기 때문입니다.

천국은 침노해야 하는 곳입니다. - 〈자기 자신〉, 〈세상〉, 〈사탄〉, 〈천국〉
본서는 마태복음 11장 12절에 나오는 “세례 요한의 때부터 지금까지 천국은 침노를 당하나니 침노하는 자는 빼앗느니라.”에 대한 해석입니다. 천국은 침노해야 얻을 수 있는 곳입니다. 저자는 침노가 <자기 자신>, <세상>, <사탄>, <천국>의 4가지 차원에서 이루어진다고 이야기 합니다. 청교도들은 이것을 거룩한 침노(Holy Violence)라고 불렀는데, 저자인 토마스 왓슨은 이 4가지 차원의 침노가 어떻게 이루어져야 하는지에 대해서 설명해 주고 있습니다.

그리스도인의 합당한 삶의 추구
거룩한 침노는 결국 성도의 삶과 연결됩니다. 거룩한 침노는 그리스도인다운 삶을 추구하게 합니다. 특히 <자기 침노를 위한 7가지 신앙의 의무>를 통해 우리의 삶을 점검해 볼 수 있습니다. 강제적인 순종이 아닌 구원받은 백성으로 하나님의 자녀로 합당한 삶을 살기 위한 신앙의 의무를 깊이 있게 묵상할 필요가 있습니다. 우리에게 천국을 향한 거룩한 열정이 있는지 살펴봅시다. 열정이 없는 믿음이 무슨 소용이 있을까요? 그런 믿음은 기름 없는 등잔과 같습니다. 우리 스스로에게 "나는 천국을 어떻게 침노하고 있는가?"라고 물어봅시다. 그리스도인의 부르심에 합당한 삶을 추구하기 위해서는 거룩한 침노가 요구되며, 이로써 육신과의 전쟁에서 승리하며, 세상에 대해서 이기고, 사탄의 시험과 유혹에 대해서 물리치게 됩니다.

[이 책의 특장점]
1. 국내에서 소개되지 않은 토마스 왓슨의 명저를 돈 키슬러의 편집으로 만나다.
2. 거룩한 침노를 하는 그리스도인의 합당한 삶에 대해 청교도적인 시각으로 다룬다.
3. 청교도 고전을 어려워하는 독자들도 쉽게 접할 수 있는 대중적인 주제를 다룬다.

::::::::::::::::::::::::::::::::::::::::::::::::::::::::::::::::::::::::::::::::::::::::::::::::::::::::::::::::::::::::::::::::::::::::::

[시리즈 소개] 리폼드 시리즈 (Reformed Series)

존 칼빈, 존 번연, 리처드 백스터, 조나단 에드워즈, 존 오웬 등은 대표적인 개혁주의 신학자들입니다. 개혁주의는 하나님 중심, 말씀 중심, 교회 중심의 신학을 말합니다. ‘성경으로 돌아가자’던 종교개혁자들의 외침을 따라 하나님의 주권에 복종하고 성경의 권위를 인정하며 근본 교리를 믿었던 사람들이 바로 개혁주의자들입니다. 그들 신앙의 중심에는 성경이 있었고 성경의 바른 교리를 따라 성도들을 가르쳤습니다. 오늘 우리는 그 어느 때보다 신앙의 근본이 절실한 시대를 살고 있습니다. 생명의말씀사는 신앙 선배들의 깊은 통찰이 담긴 양서들을 새롭게 단장하여 한국교회를 섬기고자 합니다.

목차

1부 천국을 침노하라
1장 천국은 침노하는 자가 얻는다
"세례 요한의 때부터 지금까지" / "천국은 침노를 당하나니 침노하는 자는 빼앗느니라"
2장 자기를 침노하라
죄를 죽이라 / 신앙의 의무에 충실하라

2부 자기 침노를 위한 7가지 신앙의 의무
3장 하나님의 말씀을 읽고, 들으라
1. 하나님의 말씀을 읽으라 / 2. 하나님의 말씀을 들으라
4장 기도와 묵상에 힘쓰라
3. 기도에 힘쓰라 / 4. 묵상에 힘쓰라 / 거룩한 묵상의 유익
5장 자기를 성찰하라
5. 자기를 성찰하라 / 자기 성찰의 의무에 충실하려면
6장 주일을 성수하고, 거룩한 대화를 나누라
6. 주일을 성수하라 / 7. 거룩한 대화를 나누라

3부 사탄과 세상, 그리고 천국을 침노하라
7장 사탄과 세상을 침노하라
사탄을 침노하라 / 세상을 침노하라
8장 천국을 침노하라
천국을 침노하라 / 천국을 얻기 위해 힘써 노력하라

4부 더 깊은 묵상과 적용
9장 책망과 배교
왜 천국을 위해 싸우려 하지 않는가 / 왜 거룩한 신앙의 열정을 잃어버렸는가
/ 왜 믿음을 저버렸는가 / 천국을 거부하는 자들과 그 결국
10장 성찰과 질문
천국을 향한 거룩한 열정이 있는가 / 반론과 답변
11장 권고의 말
천국을 침노하려는 거룩한 열정을 소유한 사람들에게
12장 거룩한 열정을 가로막는 방해 요인
천국을 침노하는 열정을 방해하는 요소들을 경계하라
/ 거룩한 열정을 독려하는 수단들을 부지런히 활용하라 / 질문과 답변
토마스 왓슨
토마스 왓슨 (Thomas Watson 1620-1686) 토마스 왓슨은 과거나 지금이나 여전히 존경받는 청교도 설교자이다. 그는 ‘청교도의 산실’이라고 불리는 케임브리지 임마누엘 칼 리지에서 석사학위를 받았다. 1646년에 교육을 마친 토마스 왓슨은 성 바울 교회와 그리 멀지 않은 런던의 월브룩 성 스데반 교회 에서 16년 동안 목회하며 훌륭한 설교자의 반열에 올랐다. 그는 대중이 아주 알아듣기 쉽게 설교한 사람이었다. 그의 글에는 재치 있는 비유. 대조법. 잠언 등이 넘쳐난다. 그래서 ‘설교의 황제’ 찰스 스펄전도 토마스 왓슨을 설교의 스승으로 삼았다. 토마스 왓슨 은 1651년에 이른바 ‘러브의 음모’에 가담한 죄로 몇 달 동안 감옥에 갇혔다. 1662년 통일령이 발효되어 강단에서 내쫓겼다. 그는 말씀을 듣기 위해 모여든 사람들과 개인적인 교제를 하고 설교 말씀을 전했다. 그러던 중 건강이 악화되어 사역을 중단하고 지내 다가 기도하는 중에 하나님의 부르심을 받았다. 찰스 스펄전은 토머스 왓슨에 대해 ‘그가 쓴 모든 저서에는 건전한 교리와 심령을 꿰뚫는 경험과 실천적인 지혜가 아름답게 조화를 이루고 있다’고 말했다. 웨스트민스터 회의에서 소요리문답을 작성하였으며. 대표적인 저술로 󰡔십계명 해설󰡕. 󰡔주기도문 해설󰡕. 󰡔팔복 해설󰡕등이 있다. 그의 저서들은 그의 설교 내용을 편집한 것이며. 당시의 독자들에게 뿐만 아니라. 오늘날 우리에게도 동일한 유익을 가져다 줄 것이다.
돈 키슬러
‘솔리 데오 글로리아’ 출판사의 설립자인 동시에 ‘노샘프턴’ 출판사의 설립자 겸 대표이기도 하다. 2권의 책을 저술했고. 400권이 넘는 책을 편집했는데. 편집한 책들 가운데는 청교도의 저서를 처음으로 재출판한 책들이 대부분을 차지한다.
평점 89 추천해요! 총 7건 평가 기준

무성의, 비방, 도배, 도용, 광고성 평등 상품평 성격에 맞지 않을 경우 사전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상품평 작성하기

상품관련 문의를 남겨주시면 답변해드립니다.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상품Q&A쓰기

배송 관련정보

배송비 

- 라이프북의 배송비는 2만원 미만으로 주문하실 경우 2,500원의 배송비가 부과됩니다. (단,제작처 개별발송 상품은 제작처의 배송비정책을 따릅니다) ​

- 도서,산간 지방의 경우 및 퀵 서비스요청은 배송정책과 관계없이 추가 배송비는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배송기간

- 신용카드 결제나 핸드폰,실시간 계좌이체는 즉시 결제확인이 가능하며,무통장입금의 경우 입금하신 순서대로 결제확인 후 출고가 이뤄집니다.
  (단,토요일,일요일,공휴일을 제외한 평일 9시 이전까지 결제확인 된 주문건에 한해서만 당일출고 됩니다.)
- 배송기간은 출고 후 최소 1일(24시간)~최대7일 정도 후 주문하신 상품을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단,토요일/공휴일제외)

교환/환불 관련 정보

도서는 개정판/재판이 출간될 경우 가격이 변동될 수 있어 주문취소 및 주문변경을 요청드릴 수 있습니다.

상품의 실제 색상은 사용하시는 모니터에 따라 다를 수 있사오니 이점 양해부탁드립니다.


상품에 대한 주문취소/교환/반품/환불정보를 확인하세요!

 

구매확정하시거나 출고완료 후 10일이 지난 주문건은 교환/반품이 불가하여,마이페이지에서 신청버튼이 조회되지 않습니다.
파본상품은 반품/교환 버튼이 보이지 않을 경우 유선전화나 게시판으로 연락부탁드립니다.

주문취소
•주문상품  취소는 "입금확인중(전체취소만 가능)/결제완료(부분취소도 가능)" 단계에서만 가능합니다.
•"입금확인중" 단계에서는 부분취소가 되지 않사오니 부분취소를 원하시면 전체취소후 재주문 주셔야 합니다.
•무통장 및 가상계좌 결제의 경우 주문일 기준으로 15일이후까지 결제가 완료되지 않을 경우 주문은 자동으로 취소됩니다.

반품/교환
•받으신 상품을 사용하지 않으신 경우, 출고완료 후 10일 이내에 반품이 가능합니다.
•주문 상품이 발송완료 된 후 "마이페이지>취소/반품/교환신청"메뉴에서 반품/교환신청이 가능합니다.
•교환은 상품불량 및 오배송 시에만 동일제품에 한하여 교환됩니다.다른 상품으로 교환은 불가능합니다. 다른 상품으로 교환하기 원하시면 반품후 새로 주문해주셔야 합니다.
•사용자변심에 따른 반품의 경우 편도/왕복 배송비가 부과되며 배송료는 고객 부담입니다.
-전체반품시 왕복배송비 부과
-부분반품시 남은주문금액이 무료배송기준 미달일경우 왕복배송비 부과
-부분반품시 남은주문금액이 무료배송기준 이상일경우 편도배송비 부과


※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시즌 상품의 경우에는 반품/환불이 되지 않습니다.꼭 숙지해 주세요.(월간지/다이어리/절기공과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교재/악보/음반 및 멀티미디어 등)경우 성경공부교재 및 악보는 받으신 이후에는 반품/환불이 되지 않으며 음반 및 멀티미디어의 경우 포장을 훼손한 경우 반품/환불이되지 않습니다.
•인쇄성경/스프링제본 등과 같이 고객 요청으로 별도제작된 상품인 경우
•고객님의 책임이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훼손된 경우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 가치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단, 가전제품, 음반 등의 일반 상품은 제조사 기준에 따릅니다.)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가지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 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 가치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
•비닐로 랩핑된 상품의 경우 비닐을 뜯으시면 반품이 불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