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참 자유

  • 36
  • 페이스북
  •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확대보기

김광성

킹덤북스

2021년 09월 15일 출간

ISBN 9791158862251

품목정보 140*220*25mm370p520g

가   격 20,000원 18,000원(10%↓)

적립금 1,000원(5%)

카드
무이자
혜택보기

배송정보이 상품을 포함하여 10,000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

준비기간1일 이내 (토/주일/공휴일 제외, 당일 오전9시 이전 결제완료 주문기준) 설명보기

품목코드A000243720

매장현황
설명보기 지점별재고
광화문 강남 일산 구로 의정부 노원
1 1 0 0 1 0
* 주의: 실시간 재고수량이 달라지므로 방문전 전화확인 필수!

판매지수 0

분류 0위 | 종합 0위

단체주문지수 0

분류 0위 | 종합 0위

개별주문(0%) 단체주문(0%)
분류베스트 더보기
  • 1청소년을 위한 개념없음 - 세상을 살..
  • 2그래도 우리는 떠납니다
  • 3평생감사 365노트 (연두)
  • 4무신론자들의 마음속 - 하나님 경험하..
  • 5좁은 문 좁은 길
  • 6하나님과 함께하는 아침기도 365 -..
  • 7153 감사노트
  • 8하나님을 찬양하는 감사기도 365 -..
  • 9코로나 이후 3년 한국교회 대담한 도전
  • 10평생감사 (베스트셀러 작가 전광 목사..
수량 상품 수량 1 감소 상품 수량 1 증가

총 합계금액0

상품 상세 정보
바로구매 장바구니 위시리스트
필독! 공지사항

<머리말>


어느 날 차를 운전하며 터널을 지나가는데 뒤에서 경적을 울리며 옆으로 한 차가 오더니 삿대질을 하고 앞질러 지나갔다. 조금 있다가 다른 차가 또 뒤에서 오면서 같은 짓거리를 하길래 나는 창문을 열고 “돼지!”라고 외쳤다. 직후 나는 그만 앞 차를 추돌할 뻔 하였다. 


나는 차에 왜 헤드라이트가 있어야 하는지 알았다. 전에는 내가 앞을 훤히 보기 위해서만 있는 줄 알았다. 그러나 이 사건이 있은 후 헤드라이트는 남을 배려하기 위하여도 있다는 것을 알았다. 


예수님이 나에게 “빛을 발하라!”고 말씀하신 이유도 “너의 앞길을 밝게 비춰라!”라는 줄 알았다. 나는 빛이 되어 남들에게 영향력을 끼치라는 줄 알고 자신을 빛내기 위해 열심히 살았다. 그러나 이 사건 이후 내가 빛을 밝혀야 하는 이유는 남을 유익하게 하기 위함이라는 것을 알았다. 장님이 등불을 밝히며 걸어가는 이유 말이다.


이 책을 읽고 한 사람이라도 터널을 지날 때 헤드라이트를 켠다면 더할 나위 없이 기쁜 일이다. 아들이 그러기를 바라고 이웃들이 그런다면 더 이상 바랄 것이 없겠다. 평신도가 주제넘게 이런 책을 낸다고 비웃는 사람도 있을 것이다. 내가 목사가 아니고 장로가 아니라서 더 자유롭게 글을 쓸 수 있었을지도 모른다. 그래서 책 이름을 “참 자유”라고 하였다. 진리가 모든 굴레와 교리와 관습을 벗어나게 하여 글을 진리 안에서 쓸 수 있게 하였다는 것만으로 나는 기뻤다. 


조상 대대로 살아오던 서울에서 벗어나 이곳 강화도 시골에 장막을 치자 시골 농촌 풍경이 나를 자유롭게 글을 쓰도록 유도했는지도 모른다. 이곳에 온지 채 일 년이 안 되어, 전원생활이 어떠한 무료함을 가져줄 지 아직 모르지만 막연히 벗어난다는 것도 좋은 것 같다. 


끝으로 나의 40년 넘는 신앙생활에 든든한 버팀목이 되어준 아내와 늘 곁에서 격려하여 준 절친한 친구인 김중석 대한예수교장로회 사랑교회 원로 목사와 책 발간에 도움을 주신 킹덤북스(Kingdom Books) 대표 윤상문 목사님께 깊은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 


2021. 08. 15.

강화도에서 김광성 드림



목차


머리말  •   4


01. Merry Christmas 오해14   

02. 선악과와 동물의 피를 먹으면… 18

03. 나는 누구인가? 20

04. 하나님은 사랑이시라. 23

05. 서로 사랑하라(1) 25

06. 서로 사랑하라(2) 27

07. 나는 어떻게 살 것인가? 30

08. 하나님을 잘 아는가? 33

09. 무엇이 나를 멸망하게 만드는가? 36

10. 순전한 마음의 회복 38

11. 인륜(人倫)과 차륜(車輪) 41

12. 인륜(人倫)과 천륜(天倫) 44

13. 심판과 재림 48

14. 내가 가는 길 51

15. 예수 그리스도의 손 53

16. 내 것은 없다. 55

17. I am nothing! 58

18. 마셔야 할 물 60

19. 목마름과 굶주림63

20. 애통과 온유66

21. 긍휼의 은혜68

22. 추석과 추수감사절71

23. 아무에게도 이르지 말라!73

24. 물고기가 문 은화 한 잎76

25. 물과 성령 79

26. 샘물(泉)가에서 만나는 여인81

27. 부활(復活)과 회생(回生) 83

28. 선천성 장애인과 후천성 장애인 85

29. 하나님 나라의 비밀 88

30. 외인 속의 이방인 90

31. 내면에서 발하는 빛 93

32. 두 주인(主人)과 두 토끼 96

33. 양과 목자의 심정 98

34. 누가 반역(反逆)했나? 101

35. 예수를 못 박은 자들 103

36. 사도 신경의 오류 106

37. 부활의 주체 109

38. 십자가와 세월호 112

39. 공생애(公生涯)의 처음과 나중 114

40. 물고기의 처음과 나중 116

41. 드레스(dress)의 처음과 나중 119

42. 머리 둘 곳 없는 세상 121

43. 다른 불로 사른 오병이어 124

44. 천지 창조의 비밀 126

45. 나의 죽고 거듭남 129

46. 여자를 보는 자마다 간음 132

47. 소울 푸드(Soul Food)를 먹는 理由 135

48. 완전한 사랑 138

49. 애국(愛國)과 애족(愛族) 142

50. 은총(은혜)를 받은 자 144

51. 어떤 사람의 이웃 146

52. 불쌍한 사람의 이웃 148

53. 천국의 형평성(equity) 151

54. 네가 성내는 것이 옳으냐? 154

55. 믿음과 신념(信念) 158

56. 유다의 배반 이유 160

57. 가룟 유다 동정(同情)論 163

58. 몸의 부활 165

59. 천국(天國) 들어가기 167

60. 독사의 자식 170

61. 무고(無告)한 소수(少數) 173

62. 無告한 少數의 보복(報復) 175

63. 벼가 쌀이 되는 계절 177

64. 사랑의 중력과 원심력 180

65. 짝사랑의 매 183

66. 못된 웃음 186

67. 내가 머무를 곳 190

68. 배에서 나오는 생수 192

69. 물을 좀 달라는 이 194

70. 선악과 꽃이 피는 계절 196

71. 선악과가 무르익는 계절 199

72. 개구리 교훈 202

73. 밥상 덮개(褓) 205

74. 누구시죠? 207

75. 용서의 한계 209

76. 누구세요? 212

77. 악순환 궤도 이탈 214

78. 하나님의 질투심217

79. 업둥이의 존재 이유 221

80. 막대기와 지팡이 223

81. 롯과 룻 226

82. 누구를 응시하는가? 228

83. 땅끝의 어른들 231

84. 숫자에 능한 두 제자 234

85. 하와 이야기 238

86. 한 몸을 이루기까지 240

87. 잔치의 기쁨 243

88. 누구의 영광인가? 245

89. 십자가의 영광 248

90. 부활의 영광  250

91. 백정(白丁)과 오네시모 253

92. 흘러내리는 로키(Rocky) 256

93. 채식주의자 259

94. 울부짖은 용서 261

95. 예수님의 눈물 264

96. 오디에 맺힌 사연 266

97. 민들레의 믿음 269

98. 맹인이 이끄는 사회 272

99. 거룩하려면 투명하라 275

100. 은혜의 강물 278

101. 착한 피라미드 쌓기 281

102. 사랑의 폭발 283

103. 사랑이 머무는 곳 286

104. 믿음과 침묵 288

105. 에고 에이미 290

106. 항아리에 물을 채우라! 295

107. 천국의 잔치 297

108. 물 위로 걸으신 이유 300

109. 사막에 피어난 장미 305

110. 사막의 독사들 308

111. 나귀보다 못한 者 311

112. 누구를 구(求)할까? 314

113. 갚을 수 없는 者 316

114. 함(含)을 파는 者 319

115. “코이”의 운명 323

116. 정호영(가명) 아우에게 326

117. 옥토가 없다 329

118. 불의한 재물에 충성 332

119. 빌립보의 환난과 영광  335

120. 데살로니가인의 신앙  338

121. 에베소가 받은 은혜  341

122. 고린도 교회의 환락과 멸망  344

123. 감옥이 주는 은혜  348

124. 땅에 쌓이는 보화 351

125. 누가 진리의 증인인가?  353

126. 至高至順(지고지순)  355

127. 효도(孝道)와 장수(長壽)  358

128. 자폐아 아들과 아버지  360

129. 참 자유로워라  362

130. 자유의 유혹  364

131. 하나님은 나의 기업 367


상품정보고시

상품정보고시입니다.
저자 (기본값:제작사 정보 미제공)
크기 전자책의 경우 파일의 용량
쪽수 전자책의 경우 제외
제품 구성 전집 또는 세트일 경우 낱권 구성, CD 등(기본값:해당사항없음)
출간일 (기본값:제작사 정보 미제공)
목차 또는 책소개 상세화면 표시
김광성
1948.년 서울 生 불교 집안의 막내로 태어나 고등학교 2학년 때, 친구 따라 미아리 삼거리에 있던 효성교회에서 출석하여 세례를 받고 서리 집사가 되어 청년 시절을 보낸 그는, 예수 그리스도에 푹 빠져 대학교를 졸업하자 신학교에 가려고 하였다. 그러나 홀 어머니의 강한 반대에 부딪혀 군에 입대하여 전도에 열을 올렸지만 사고로 두 차례 수술을 받고 의병 제대하여 회사에 취직을 하였다. 하나님의 은혜로 3대째 기독교 집안의 막내 딸과 결혼을 한 후 사랑교회(담임 김중석 목사) 설립 멤버로 활동을 하다가, 만나교회(담임 김우영 목사)에서 청장년 기독교 연합회 활동을 하며 주님의 교회를 열심히 섬겼다. 만나교회가 분당으로 이사를 가자 서초동 집 근처의 사랑의 교회(담임 옥한흠 목사)에서 제자 훈련과 사역 훈련을 받고 약 8년간 다락방 순장으로 봉사하였다. 그는 그곳에서 안수 집사가 되어 교도소 재소자 제자 훈련반을 맡아 약 3년간 섬겼다. 그 후 잠시 서초동의 산정현교회를 거쳐 지금은 강화도에 있는 온수중앙교회(담임 김재근목사)에 다니며 주님의 교회를 섬기고 있다.
평점 0 매우 별로예요! 총 0건 평가 기준

무성의, 비방, 도배, 도용, 광고성 평등 상품평 성격에 맞지 않을 경우 사전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상품평 작성하기

상품관련 문의를 남겨주시면 답변해드립니다.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상품Q&A쓰기

배송 관련정보

배송비 

- 라이프북의 배송비는 1만원 미만으로 주문하실 경우 2,500원의 배송비가 부과됩니다. (단,제작처 개별발송 상품은 제작처의 배송비정책을 따릅니다) ​

- 도서,산간 지방의 경우 및 퀵 서비스요청은 배송정책과 관계없이 추가 배송비는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배송기간

- 신용카드 결제나 핸드폰,실시간 계좌이체는 즉시 결제확인이 가능하며,무통장입금의 경우 입금하신 순서대로 결제확인 후 출고가 이뤄집니다.
  (단,토요일,일요일,공휴일을 제외한 평일 9시 이전까지 결제확인 된 주문건에 한해서만 당일출고 됩니다.)
- 배송기간은 출고 후 최소 1일(24시간)~최대7일 정도 후 주문하신 상품을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단,토요일/공휴일제외)

교환/환불 관련 정보

도서는 개정판/재판이 출간될 경우 가격이 변동될 수 있어 주문취소 및 주문변경을 요청드릴 수 있습니다.

상품의 실제 색상은 사용하시는 모니터에 따라 다를 수 있사오니 이점 양해부탁드립니다.


상품에 대한 주문취소/교환/반품/환불정보를 확인하세요!

 

구매확정하시거나 출고완료 후 10일이 지난 주문건은 교환/반품이 불가하여,마이페이지에서 신청버튼이 조회되지 않습니다.
파본상품은 반품/교환 버튼이 보이지 않을 경우 유선전화나 게시판으로 연락부탁드립니다.

주문취소
•주문상품  취소는 "입금확인중(전체취소만 가능)/결제완료(부분취소도 가능)" 단계에서만 가능합니다.
•"입금확인중" 단계에서는 부분취소가 되지 않사오니 부분취소를 원하시면 전체취소후 재주문 주셔야 합니다.
•무통장 및 가상계좌 결제의 경우 주문일 기준으로 15일이후까지 결제가 완료되지 않을 경우 주문은 자동으로 취소됩니다.

반품/교환
•받으신 상품을 사용하지 않으신 경우, 출고완료 후 7일 이내에 반품이 가능합니다.
•주문 상품이 발송완료 된 후 "마이페이지>취소/반품/교환신청"메뉴에서 반품/교환신청이 가능합니다.
•교환은 상품불량 및 오배송 시에만 동일제품에 한하여 교환됩니다.다른 상품으로 교환은 불가능합니다. 다른 상품으로 교환하기 원하시면 반품후 새로 주문해주셔야 합니다.
•사용자변심에 따른 반품의 경우 편도/왕복 배송비가 부과되며 배송료는 고객 부담입니다.
-전체반품시 왕복배송비 부과
-부분반품시 남은주문금액이 무료배송기준 미달일경우 왕복배송비 부과
-부분반품시 남은주문금액이 무료배송기준 이상일경우 편도배송비 부과


※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시즌 상품의 경우에는 반품/환불이 되지 않습니다.꼭 숙지해 주세요.(월간지/다이어리/절기공과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교재/악보/음반 및 멀티미디어 등)경우 성경공부교재 및 악보는 받으신 이후에는 반품/환불이 되지 않으며 음반 및 멀티미디어의 경우 포장을 훼손한 경우 반품/환불이되지 않습니다.
•인쇄성경/스프링제본 등과 같이 고객 요청으로 별도제작된 상품인 경우
•고객님의 책임이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훼손된 경우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 가치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단, 가전제품, 음반 등의 일반 상품은 제조사 기준에 따릅니다.)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가지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 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 가치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
•비닐로 랩핑된 상품의 경우 비닐을 뜯으시면 반품이 불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