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한국 민주주의의 친구 조지 오글

20세기 한반도 이야기 기다림은 언제까지 오 주여

  • 49
  • 페이스북
  •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확대보기

조지 오글

신앙과지성사

2021년 11월 01일 출간

ISBN 9788969072634

품목정보 153*224*17mm352p520g

가   격 20,000원 18,000원(10%↓)

적립금 1,000원(5%)

카드
무이자
혜택보기

배송정보이 상품을 포함하여 10,000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

준비기간1일 이내 (토/주일/공휴일 제외, 당일 오전9시 이전 결제완료 주문기준) 설명보기

품목코드A000244261

매장현황
설명보기 지점별재고
광화문 강남 일산 구로 의정부 노원
1 1 0 0 1 0
* 주의: 실시간 재고수량이 달라지므로 방문전 전화확인 필수!

판매지수 20

분류 150위 | 종합 16,566위

단체주문지수 0

분류 117위 | 종합 3,701위

개별주문(100%) > 단체주문(0%)
추천지수 평점 평점 0점 (0명)
수량 상품 수량 1 감소 상품 수량 1 증가

총 합계금액0

상품 상세 정보
바로구매 장바구니 위시리스트
필독! 공지사항

한국인 보다 한국을 더 사랑했던 미국 선교사, 한국의 민주주의 발전과 노동자들의 인권을 위해 그리고 한국의 평화 통일을 위해 지울 수 없는 족적을 남기신 조지 오글 목사(한국명 오명결)은 군사독재정권에 의해 강제 추방된 최초의 선교사이다.


오글 목사님은 참으로 새롭게 강생하신 우리 시대의 예수님이다. 노동자들의 벗, 구속된 청년 학생들의 보호자, 무엇보다도 인혁당 조작사건을 고발한 그 예언자적인 삶을 함께 기리며 칭송하고자 그의 추모 1주기(2021. 11. 15)에 맞추어 낸 것이 바로 이 책이다.


이 책을 통해 우리에게 다시 돌아오신 오글 목사님을 만날 수 있다. 1부로 감리회의 네 기관이 중심이 되어 추모의 장을 마련했고, 조지 오글이 지내온 삶의 과정을 화보형식으로 엮었다. 제2부는 조지 오글이 가장 사랑했던 명저 「기다림은 언제까지, 오 주여!」를 수록했다. 이는 ‘20세기 한반도 이야기’라는 부제가 보여주듯 한반도에서 일어난 사건들을 특유의 소설 형식을 빌어 집필했다. 

오글 목사님은 죽기직전까지 부인에게 이 책을 읽어달라며 외로움을 달랬다. 특별히 한국인 독자들에게 보낸 도로시 사모님의 편지가 감동이다. 종전선언과 한국의 평화통일을 위하여 눈물로 비는 미국인으로서의 자책감이 인상적이다.


한 인간의 삶이 어떻게 이리도 아름답고 숭고할 수 있을까? 

이 책은 우리 모두를 가슴 뛰게 한다. 



목차


발간사 예수님 다음으로 오글 / 조화순 … 5

한국의 독자들에게 / 도로시 오글 … 8


제1부 조지 오글을 기억하며


 따뜻한 그 이름, 오명걸

   조지 오글이 걸어온 길 / 송병구 …16


 〈고난함께〉(1994. 여름호)에 보내온 기고문

   과거를 뒤로 하고 미래를 향할 때 / 오명걸 … 50


 추모의 글 

   오명걸, 복음의 감동! / 이철 … 59

   한국을 너무 사랑하셨던 거목 선배님 / 정희수 … 63


 추모 편지

   오명걸 목사님, 미안한 마음에 가슴이 미어집니다 / 최영희 … 69


제2부 기다림은 언제까지, 오 주여!


 사랑하는 한국인 독자들에게 … 77

 이 책에 대하여 … 80


 1. 아버지와 아들 … 90

   제국주의와 분단의 제물


 2. 이상한 일 … 147

   독재 정권과 노동자


 3. 되돌아가지 않으리 … 168

   동일방직 이야기


 4. 미완성의 갈등 … 203

   6월 항쟁과 노동자


 5. 무고한 자를 위한 기도 … 212

   인혁당 사건 1


 6. 육신 … 227

   인혁당 사건 2


 7. 찻집 … 237

   인혁당 사건 3


 8. 어쩔 수 없는 탈출 … 242

   탈북자의 고난


 옮긴이의 글 / 함정례 … 343


 조지 오글 연보 … 345


 편집후기 / 최병천 … 347


상품정보고시

상품정보고시입니다.
저자 (기본값:제작사 정보 미제공)
크기 전자책의 경우 파일의 용량
쪽수 전자책의 경우 제외
제품 구성 전집 또는 세트일 경우 낱권 구성, CD 등(기본값:해당사항없음)
출간일 (기본값:제작사 정보 미제공)
목차 또는 책소개 상세화면 표시
조지 오글
한국 민주주의 발전과 노동자들의 인권을 위해 지울 수 없는 족적을 남긴 조지 오글 목사는 1923년 미국 펜실베이니아 광부들의 마을인 피트케린 출신이다. 메리빌 대학과 듀크 신학대학원을 졸업하고 위스콘신 대학교에서 국 제노동관계로 박사학위를 받았다. 1954년 미연합감리교회 선교사로 한국에 들어와 20년간 한국 도시산업선교의 선구자로 노동자들의 권리와 노동법에 중점을 둔 교육프로그램을 시작했다. 서강대학교와 고려대학교가 산업관계 프로그램을 개발하는데 기여했으며, 서울대학교의 교수로 있을 때 군사재판에서 부당하게 사형선고를 받은 인혁당사건 8명의 ‘수호자 역할’을 하다가 1974년 12월 강제 추방을 당했다. 미국으로 돌아가 에모리 대학교 켄들러 신학대학원에서 가르치고 연합감리교회 사회경제정의 담당 총무와 일리노이 교회연합회의 총무직을 수행했다. 1984년 이후 여러 번 한국을 방문하였고 북한은 1995년에 한번 방문하였다. 자녀 4명은 모두 인천에서 성장했다. 아내 도로시 여사와 콜로라도 라파예트의 은퇴 커뮤니티에서 살다가 2020년 11월 15일 91세로 소천했다. 그의 죽음 직전인 2020년 6^10민주항쟁기념식 때, 국민훈장(민주주의발전유공포상)을 받았다.
평점 0 매우 별로예요! 총 0건 평가 기준

무성의, 비방, 도배, 도용, 광고성 평등 상품평 성격에 맞지 않을 경우 사전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상품평 작성하기

상품관련 문의를 남겨주시면 답변해드립니다.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상품Q&A쓰기

배송 관련정보

배송비 

- 라이프북의 배송비는 1만원 미만으로 주문하실 경우 2,500원의 배송비가 부과됩니다. (단,제작처 개별발송 상품은 제작처의 배송비정책을 따릅니다) ​

- 도서,산간 지방의 경우 및 퀵 서비스요청은 배송정책과 관계없이 추가 배송비는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배송기간

- 신용카드 결제나 핸드폰,실시간 계좌이체는 즉시 결제확인이 가능하며,무통장입금의 경우 입금하신 순서대로 결제확인 후 출고가 이뤄집니다.
  (단,토요일,일요일,공휴일을 제외한 평일 9시 이전까지 결제확인 된 주문건에 한해서만 당일출고 됩니다.)
- 배송기간은 출고 후 최소 1일(24시간)~최대7일 정도 후 주문하신 상품을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단,토요일/공휴일제외)

교환/환불 관련 정보

도서는 개정판/재판이 출간될 경우 가격이 변동될 수 있어 주문취소 및 주문변경을 요청드릴 수 있습니다.

상품의 실제 색상은 사용하시는 모니터에 따라 다를 수 있사오니 이점 양해부탁드립니다.


상품에 대한 주문취소/교환/반품/환불정보를 확인하세요!

 

구매확정하시거나 출고완료 후 10일이 지난 주문건은 교환/반품이 불가하여,마이페이지에서 신청버튼이 조회되지 않습니다.
파본상품은 반품/교환 버튼이 보이지 않을 경우 유선전화나 게시판으로 연락부탁드립니다.

주문취소
•주문상품  취소는 "입금확인중(전체취소만 가능)/결제완료(부분취소도 가능)" 단계에서만 가능합니다.
•"입금확인중" 단계에서는 부분취소가 되지 않사오니 부분취소를 원하시면 전체취소후 재주문 주셔야 합니다.
•무통장 및 가상계좌 결제의 경우 주문일 기준으로 15일이후까지 결제가 완료되지 않을 경우 주문은 자동으로 취소됩니다.

반품/교환
•받으신 상품을 사용하지 않으신 경우, 출고완료 후 7일 이내에 반품이 가능합니다.
•주문 상품이 발송완료 된 후 "마이페이지>취소/반품/교환신청"메뉴에서 반품/교환신청이 가능합니다.
•교환은 상품불량 및 오배송 시에만 동일제품에 한하여 교환됩니다.다른 상품으로 교환은 불가능합니다. 다른 상품으로 교환하기 원하시면 반품후 새로 주문해주셔야 합니다.
•사용자변심에 따른 반품의 경우 편도/왕복 배송비가 부과되며 배송료는 고객 부담입니다.
-전체반품시 왕복배송비 부과
-부분반품시 남은주문금액이 무료배송기준 미달일경우 왕복배송비 부과
-부분반품시 남은주문금액이 무료배송기준 이상일경우 편도배송비 부과


※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시즌 상품의 경우에는 반품/환불이 되지 않습니다.꼭 숙지해 주세요.(월간지/다이어리/절기공과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교재/악보/음반 및 멀티미디어 등)경우 성경공부교재 및 악보는 받으신 이후에는 반품/환불이 되지 않으며 음반 및 멀티미디어의 경우 포장을 훼손한 경우 반품/환불이되지 않습니다.
•인쇄성경/스프링제본 등과 같이 고객 요청으로 별도제작된 상품인 경우
•고객님의 책임이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훼손된 경우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 가치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단, 가전제품, 음반 등의 일반 상품은 제조사 기준에 따릅니다.)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가지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 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 가치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
•비닐로 랩핑된 상품의 경우 비닐을 뜯으시면 반품이 불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