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정의의 예언자 아모스

  • 64
  • 페이스북
  •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확대보기

박철수(2)

대장간

2022년 02월 01일 출간

ISBN 9788970715759

품목정보 152*225*15mm320p480g

가   격 20,000원 18,000원(10%↓)

적립금 1,000원(5%)

카드
무이자
혜택보기

배송정보이 상품을 포함하여 10,000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

준비기간1일 이내 (토/주일/공휴일 제외, 당일 오전9시 이전 결제완료 주문기준) 설명보기

품목코드A000245968

매장현황
설명보기 지점별재고
광화문 강남 일산 구로 의정부 노원
0 2 0 1 2 1
* 주의: 실시간 재고수량이 달라지므로 방문전 전화확인 필수!

판매지수 160

분류 36위 | 종합 4,994위

단체주문지수 0

분류 26위 | 종합 18,001위

개별주문(100%) > 단체주문(0%)
추천지수 평점 평점 0점 (0명)
수량 상품 수량 1 감소 상품 수량 1 증가

총 합계금액0

상품 상세 정보
바로구매 장바구니 위시리스트
필독! 공지사항

시대를 넘어 불붙은 영혼의 목소리


오직 정의를 물같이,

공의를 마르지 않는 강같이

흐르게 할지어다 

-아모스서 5장 24절


“아모스의 예언 사역은 실패했다. 이러한 실패는 아모스 뿐만 아니라 성경 속의 모든 예언자의 운명이다. 이들은 실패할 사명을 위해 부름받았다. 하여 예언자들은 자주 소명에 저항한다. 하지만 하나님의 영은 너무도 강력하여 저항할 수 없다. 어쩔 수 없이 하나님에 의해 끌려 나온 예언자들의 예언 사역은 실패의 연속이다. 너무나 고통스러운 나머지 종종 침묵하기로 다짐도 해 본다. 그러나 그들은 그렇게 할 수 없다. 그들의 영혼이 침묵을 용납하지 않기 때문이다. … 예언자들의 영혼은 불붙은 영혼이다.” - 추천의 글 中


『정의의 예언자 아모스』는 아모스서에 대한 강해서이면서 한국교회와 이 시대를 향한 준엄한 설교이다. 이 책에서 우리는 또 한 명의 불붙은 영혼의 소유자의 목소리를 듣게 된다. 저자는 아모스의 입을 빌려 우리 시대 하나님의 백성들에게 ‘내 말을 듣고 돌이키라’는 예언을 선포하고 있다. 아모스의 본문에 다가감으로써 그 본문이 스스로 살아서 우리의 삶의 자리와 정황 속에서 재선포될 것이다.



목차


추천의 글 _ 이만열 김회권 신광은

프롤로그 


1부

출애굽-결정적인 사건 

언약 

성경의 예언자와 점술가 


2부

예언자 아모스 암1:1 

여호와, 포효하는 사자 암1:2 

이웃 열방국가 심판 암1:3-2:3 

유다를 향한 예언 암2:4-5 

이스라엘을 향한 예언 암2:6-16 

들으라, 이스라엘이여! 암3:1-8 1

포악과 겁탈을 쌓는 자들아 암3:9-15 1

돌아오지 않는 이스라엘 암4: 1-13 1

이스라엘을 위한 애가 암5:1-17 

오직 정의를 물같이 흐르게 하라 암5:18-27 

교만한 자와 마음이 든든한 자여 암6:1-7 

정의를 쓸개로 바꾸며 암6:8-14 

첫번째 환상, 메뚜기 환상 암7:1-3 

두번째 환상-불 암7:4-6 

세번째 환상-다림줄 암7:7-9 

아모스와 아마샤의 대결 암7:10-17 

네번째 환상: 여름 과일 광주 암8:1-3 

너희들의 행위를 잊지 않으리라 암8:4-8 

말씀의 기근 암8:11-14 

다섯번째 환상-성전파괴 암9:1-6 

긍휼을 잊지 않으시는 하나님 암9:7-10 

이스라엘의 미래 암9:11-15 


에필로그 _ 정의 사회와 하나님나라



추천의글


박철수 목사님의 『정의의 예언자 아모스』는 한국 기독교의 현실에 질문을 던지고 각성을 추동하는 데에 좋은 안내서가 될 것이다. 이 책은 아모스서에 대한 강해서이면서 한국 교회와 이 시대를 향한 준엄한 설교이다. 그리기에 이 책은 저자의 예언자적 탁월성을 보여주고 있다. 

이만열 숙대명예교수. 전국사편찬위원장


먼저 목회자, 설교자들, 주일학교 교사들에게 일독을 추천한다. 다음으로 현실의 교회와 그리스도인들의 탈세상적인 신앙 양태를 보고 실망하고 혼란스러워 하는 가나안 신자들과 지적인 무신론자들, 그리고 앤티 기독교인들에게도 일독을 권한다. 이 책은 기독교 신앙의 본래 알짬과 교회의 참된 모습을 다채롭게 제시하고 있기 때문이다.

김회권 교수. 숭실대학교 기독교학과


저자는 아모스의 입을 빌려, 우리 시대 하나님의 백성들에게 예언을 선포하고 있다. 본문에서 수시로 한국 교회의 상황이 소환되고, 한국 교회 목회자와 성도가 호출되는 것은 이 때문이다. 독자 여러분들, 책을 읽는 내내 의도가 명백한 수사의문문, 독자를 불러 세우는 호격, 연극적 대사를 연상케 하는 감탄사를 수시로 만나게 될 것이다. 또 어떤 때는 문체가 과장되고, 논리적 비약도 감지될 것이다. 그렇더라도 당황하지 마시라. 이는 불붙은 예언자의 영혼의 반영이기 때문이다.

신광은 목사. 열음터교회


상품정보고시

상품정보고시입니다.
저자 (기본값:제작사 정보 미제공)
크기 전자책의 경우 파일의 용량
쪽수 전자책의 경우 제외
제품 구성 전집 또는 세트일 경우 낱권 구성, CD 등(기본값:해당사항없음)
출간일 (기본값:제작사 정보 미제공)
목차 또는 책소개 상세화면 표시
박철수(2)
연세대학교 건축학과 졸업 
총신대학 신학대학원(M.Div.) 졸업 
풀러 신학대학원(D.Min.)

분당두레교회 원로목사 
한국복음주의교회연합(복교연) 지도위원 성서한국 이사 
前 겨자씨형제단 대표
前「복음과상황」초대 편집장, 발행인
前 복음주의청년연합(복청) 회장
前 한동대학교에서 <성경적 세계관> 강의
前 한국교회독서문화연구원 자문위원
前 분당장애인 복지센터 자문위원

하나님나라/축복의 혁명/성경의 제사/용서
두 개의 십자가/상처 입은 치유자/파스칼의 팡세 기독교는 사회에 무엇을 줄 수 있는가(공저)
오늘의 기독교 어떻게 거듭나야 하는가(공저)
너희가 이 성전을 헐라(개정중)/종말이 오고 있다(개정중) 하늘에 계신 우리 아버지(개정중) /돈과 신앙(개정중)
평점 0 매우 별로예요! 총 0건 평가 기준

무성의, 비방, 도배, 도용, 광고성 평등 상품평 성격에 맞지 않을 경우 사전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상품평 작성하기

상품관련 문의를 남겨주시면 답변해드립니다.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상품Q&A쓰기

배송 관련정보

배송비 

- 라이프북의 배송비는 1만원 미만으로 주문하실 경우 2,500원의 배송비가 부과됩니다. (단,제작처 개별발송 상품은 제작처의 배송비정책을 따릅니다) ​

- 도서,산간 지방의 경우 및 퀵 서비스요청은 배송정책과 관계없이 추가 배송비는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배송기간

- 신용카드 결제나 핸드폰,실시간 계좌이체는 즉시 결제확인이 가능하며,무통장입금의 경우 입금하신 순서대로 결제확인 후 출고가 이뤄집니다.
  (단,토요일,일요일,공휴일을 제외한 평일 9시 이전까지 결제확인 된 주문건에 한해서만 당일출고 됩니다.)
- 배송기간은 출고 후 최소 1일(24시간)~최대7일 정도 후 주문하신 상품을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단,토요일/공휴일제외)

교환/환불 관련 정보

도서는 개정판/재판이 출간될 경우 가격이 변동될 수 있어 주문취소 및 주문변경을 요청드릴 수 있습니다.

상품의 실제 색상은 사용하시는 모니터에 따라 다를 수 있사오니 이점 양해부탁드립니다.


상품에 대한 주문취소/교환/반품/환불정보를 확인하세요!

 

구매확정하시거나 출고완료 후 10일이 지난 주문건은 교환/반품이 불가하여,마이페이지에서 신청버튼이 조회되지 않습니다.
파본상품은 반품/교환 버튼이 보이지 않을 경우 유선전화나 게시판으로 연락부탁드립니다.

주문취소
•주문상품  취소는 "입금확인중(전체취소만 가능)/결제완료(부분취소도 가능)" 단계에서만 가능합니다.
•"입금확인중" 단계에서는 부분취소가 되지 않사오니 부분취소를 원하시면 전체취소후 재주문 주셔야 합니다.
•무통장 및 가상계좌 결제의 경우 주문일 기준으로 15일이후까지 결제가 완료되지 않을 경우 주문은 자동으로 취소됩니다.

반품/교환
•받으신 상품을 사용하지 않으신 경우, 출고완료 후 7일 이내에 반품이 가능합니다.
•주문 상품이 발송완료 된 후 "마이페이지>취소/반품/교환신청"메뉴에서 반품/교환신청이 가능합니다.
•교환은 상품불량 및 오배송 시에만 동일제품에 한하여 교환됩니다.다른 상품으로 교환은 불가능합니다. 다른 상품으로 교환하기 원하시면 반품후 새로 주문해주셔야 합니다.
•사용자변심에 따른 반품의 경우 편도/왕복 배송비가 부과되며 배송료는 고객 부담입니다.
-전체반품시 왕복배송비 부과
-부분반품시 남은주문금액이 무료배송기준 미달일경우 왕복배송비 부과
-부분반품시 남은주문금액이 무료배송기준 이상일경우 편도배송비 부과


※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시즌 상품의 경우에는 반품/환불이 되지 않습니다.꼭 숙지해 주세요.(월간지/다이어리/절기공과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교재/악보/음반 및 멀티미디어 등)경우 성경공부교재 및 악보는 받으신 이후에는 반품/환불이 되지 않으며 음반 및 멀티미디어의 경우 포장을 훼손한 경우 반품/환불이되지 않습니다.
•인쇄성경/스프링제본 등과 같이 고객 요청으로 별도제작된 상품인 경우
•고객님의 책임이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훼손된 경우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 가치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단, 가전제품, 음반 등의 일반 상품은 제조사 기준에 따릅니다.)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가지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 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 가치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
•비닐로 랩핑된 상품의 경우 비닐을 뜯으시면 반품이 불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