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신앙은 개념이다 (김민호 목사 신앙 용어 개념 시리즈 01)

  • 30
  • 페이스북
  •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확대보기

김민호

리바이벌북스

2022년 05월 30일 출간

ISBN 9791197840746

품목정보 152*225*12mm286p440g

가   격 13,000원 11,700원(10%↓)

적립금 0원

카드
무이자
혜택보기

배송정보이 상품을 포함하여 10,000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

준비기간1일 이내 (토/주일/공휴일 제외, 당일 오전9시 이전 결제완료 주문기준) 설명보기

품목코드A000247830

매장현황
설명보기 지점별재고
광화문 강남 일산 구로 의정부 노원
2 2 0 0 2 1
* 주의: 실시간 재고수량이 달라지므로 방문전 전화확인 필수!

판매지수 450

분류 214위 | 종합 2,028위

단체주문지수 0

분류 986위 | 종합 15,312위

개별주문(100%) > 단체주문(0%)
추천지수 평점 평점 0점 (0명)
수량 상품 수량 1 감소 상품 수량 1 증가

총 합계금액0

상품 상세 정보
바로구매 장바구니 위시리스트
필독! 공지사항



베스트셀러 작가 김민호 목사의 <신앙 용어 개념 시리즈>의 첫 번째 책인 『신앙은 개념이다』는 성경적 신앙 용어를 바르게 정립하지 못하여 교회 안에 만연된 신앙적 갈등을 해소하게 돕는 좋은 교과서이다. 타종교와 이단들도 함께 사용하는 단어들이 있다. 이를 테면 하나님, 성경, 복음, 믿음, 구원, 섬김, 겸손, 거룩 등과 같은 단어들이다. 이처럼 용어가 같아도 개념이 다르면 완전히 다른 것이 된다. 저자는 혼란스럽게 사용되는 신앙 용어들을 성경적으로 정의하고 있다. 이에 독자들은 선명하고도 확실한 용어의 개념을 갖게 될 것이다. 각 챕터마다 유튜브 강의 영상이 QR코드로 수록되어 있다. 모든 성도들이 스스로 용어를 정리할 수 있는 데 귀중한 도움을 줄 것이다.



출판사 서평


우리가 정말로 경계해야 할 점은 개념이 다른 것을 같은 용어로 부르는 것이다. 같은 용어를 다른 개념으로 사용하게 될 때, 옳고 그름이나 참과 거짓에 혼돈이 야기된다. 사탄은 어느 시대든지 이런 식으로 우리의 신앙을 혼란스럽게 흔들어 타락시켰다. 종교개혁의 역사가 이를 잘 말해준다. 종교개혁은 로마 가톨릭이 왜곡시킨 용어를 다시 회복한 역사이며, 이 용어의 회복을 통해 개혁이 일어난 사건이다.



목차


들어가는 말


01 | 여호와의 이름

02 | 하나님의 영광

03 | 임재

04 | 하나님은 중심을 보신다

05 | 복음

06 | 믿음

07 | 실족

08 | 구원과 구원의 확신

09 | 온전

10 | 안식

11 | 영생

12 | 천국과 지옥

13 | 표징

14 | 섬김

15 | 겸손

16 | 거룩



추천의글


김영한 교수 (기독교학술원장, 숭실대학교 명예교수, 한국개혁신학회 초대원장)

“본서는 말이 중독되고 용어가 혼합되어버린 오늘날 지식 정보 및 해체주의 시대에서 우리가 일상적으로 사용하는 신앙의 용어들을 개혁신학의 바탕 위에서 그 올바른 내용과 의미를 밝히는 중요한 공헌을 하고 있다. 책 제목처럼 기독교 신앙은 개념이 바로 서야만 그 정체성과 순수성을 보존할 수 있다는 가치를 충분히 설명해 준다.”


김재성 교수 (국제신학대학원대학교 조직신학 교수)

이 책은 신자들이 꼭 알아야 할 기독교의 핵심 주제들을 열여섯 가지로 선정하여 신앙의 기초를 튼실히 세우도록 돕는다. 지성과 영성을 겸비한 김민호 목사님은 각 주제별로 열심히 연구하되, 먼저 성경적인 개념을 잘 제시한 점은 특별하다. 또한 신학자들의 논쟁이나 이론적인 해석에 매달리지 않고, 매우 실제적이며 구체적인 해설을 제시한다. 신앙의 기초를 세워 하나님 나라와 교회의 영광을 위해 헌신하고자 소망하는 갈한 심령에 영혼의 샘물로서 목마름을 채워주리라 확신한다.


안인섭 교수 (총신대학교 역사신학 교수)

한국 교회는 안팎에서 위기를 맞고 있다. 외적으로는 세속화된 세상으로부터 기독교 신앙을 변증해야 한다. 내적으로는 성경이 제시하는 신앙을 이탈해서 왜곡된 믿음의 형태들이 교회를 더 어렵게 만들고 있다. 특히 중요한 것은 기독교 신앙을 사회적 성취의 도구, 심리적 안정의 방편, 기득권 유지의 수단, 그리고 좌든 우든 하나의 이데올로기로 전락시키는 것이다. 이런 영적 혼돈과 위기의 시대에 본서는 기독교 신앙이란 어떤 것인지 그 의미를 16개의 목록으로 명확하게 정리해 주고 있다. 따라서 이 책을 읽는 독자들은 자기중심적인 제한된 신앙의 이해를 벗어나 성숙한 그리스도인으로 세워질 수 있을 것으로 확신한다.


상품정보고시

상품정보고시입니다.
저자 (기본값:제작사 정보 미제공)
크기 전자책의 경우 파일의 용량
쪽수 전자책의 경우 제외
제품 구성 전집 또는 세트일 경우 낱권 구성, CD 등(기본값:해당사항없음)
출간일 (기본값:제작사 정보 미제공)
목차 또는 책소개 상세화면 표시
김민호
김민호 목사는 한국교회의 현실에 대한 아픔을 갖고 참된 그리스도인의 정체성이 무엇인지 깊이 고민하였다. 그 고민의 결과로 청교도들과 종교개혁자들을 깊이 있게 연구하게 되었고, 그들을 통해 한국교회의 대안을 보게 되었다고 확신한다. 석수동 대한신학 대학원대학을 졸업한 후, 지금은 인천 검단오류지역에서 회복의교회를 담임하고 있으며, 카도쉬 아카데미의 자문 위원으로 사역하고 있다. 저서로는 『참된 성도의 신앙고백』, 『칭의로 신앙을 개혁하라』, 『성도의 어머니, 교회』, 『신앙은 개념이다』, 『예배는 개념이다』외 다수가 있다.

평점 0 매우 별로예요! 총 0건 평가 기준

무성의, 비방, 도배, 도용, 광고성 평등 상품평 성격에 맞지 않을 경우 사전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상품평 작성하기

상품관련 문의를 남겨주시면 답변해드립니다.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상품Q&A쓰기

배송 관련정보

배송비 

- 라이프북의 배송비는 1만원 미만으로 주문하실 경우 2,500원의 배송비가 부과됩니다. (단,제작처 개별발송 상품은 제작처의 배송비정책을 따릅니다) ​

- 도서,산간 지방의 경우 및 퀵 서비스요청은 배송정책과 관계없이 추가 배송비는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배송기간

- 신용카드 결제나 핸드폰,실시간 계좌이체는 즉시 결제확인이 가능하며,무통장입금의 경우 입금하신 순서대로 결제확인 후 출고가 이뤄집니다.
  (단,토요일,일요일,공휴일을 제외한 평일 9시 이전까지 결제확인 된 주문건에 한해서만 당일출고 됩니다.)
- 배송기간은 출고 후 최소 1일(24시간)~최대7일 정도 후 주문하신 상품을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단,토요일/공휴일제외)

교환/환불 관련 정보

도서는 개정판/재판이 출간될 경우 가격이 변동될 수 있어 주문취소 및 주문변경을 요청드릴 수 있습니다.

상품의 실제 색상은 사용하시는 모니터에 따라 다를 수 있사오니 이점 양해부탁드립니다.


상품에 대한 주문취소/교환/반품/환불정보를 확인하세요!

 

구매확정하시거나 출고완료 후 10일이 지난 주문건은 교환/반품이 불가하여,마이페이지에서 신청버튼이 조회되지 않습니다.
파본상품은 반품/교환 버튼이 보이지 않을 경우 유선전화나 게시판으로 연락부탁드립니다.

주문취소
•주문상품  취소는 "입금확인중(전체취소만 가능)/결제완료(부분취소도 가능)" 단계에서만 가능합니다.
•"입금확인중" 단계에서는 부분취소가 되지 않사오니 부분취소를 원하시면 전체취소후 재주문 주셔야 합니다.
•무통장 및 가상계좌 결제의 경우 주문일 기준으로 15일이후까지 결제가 완료되지 않을 경우 주문은 자동으로 취소됩니다.

반품/교환
•받으신 상품을 사용하지 않으신 경우, 출고완료 후 7일 이내에 반품이 가능합니다.
•주문 상품이 발송완료 된 후 "마이페이지>취소/반품/교환신청"메뉴에서 반품/교환신청이 가능합니다.
•교환은 상품불량 및 오배송 시에만 동일제품에 한하여 교환됩니다.다른 상품으로 교환은 불가능합니다. 다른 상품으로 교환하기 원하시면 반품후 새로 주문해주셔야 합니다.
•사용자변심에 따른 반품의 경우 편도/왕복 배송비가 부과되며 배송료는 고객 부담입니다.
-전체반품시 왕복배송비 부과
-부분반품시 남은주문금액이 무료배송기준 미달일경우 왕복배송비 부과
-부분반품시 남은주문금액이 무료배송기준 이상일경우 편도배송비 부과


※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시즌 상품의 경우에는 반품/환불이 되지 않습니다.꼭 숙지해 주세요.(월간지/다이어리/절기공과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교재/악보/음반 및 멀티미디어 등)경우 성경공부교재 및 악보는 받으신 이후에는 반품/환불이 되지 않으며 음반 및 멀티미디어의 경우 포장을 훼손한 경우 반품/환불이되지 않습니다.
•인쇄성경/스프링제본 등과 같이 고객 요청으로 별도제작된 상품인 경우
•고객님의 책임이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훼손된 경우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 가치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단, 가전제품, 음반 등의 일반 상품은 제조사 기준에 따릅니다.)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가지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 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 가치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
•비닐로 랩핑된 상품의 경우 비닐을 뜯으시면 반품이 불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