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개정판] 내가 알지 못했던 성령

신선한 공기

  • 156
  • 페이스북
  •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확대보기

원서명 : Fresh Air: The Holy Spirit for an Inspired Life

잭 레비슨

최현만 역자

감은사

2022년 12월 20일 출간

ISBN 9791190389808

품목정보 140*206*14mm244p340g

가   격 16,800원 15,960원(5%↓)

적립금 0원

카드
무이자
혜택보기

배송정보이 상품을 포함하여 10,000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

준비기간1일 이내 (토/주일/공휴일 제외, 당일 오전9시 이전 결제완료 주문기준) 설명보기

품목코드A000251584

매장현황
설명보기 지점별재고
광화문 강남 일산 구로 의정부 노원
1 1 0 1 1 1
* 주의: 실시간 재고수량이 달라지므로 방문전 전화확인 필수!

판매지수 760

분류 2위 | 종합 1,741위

단체주문지수 0

분류 2위 | 종합 4,066위

개별주문(100%) > 단체주문(0%)
추천지수 평점 평점 0점 (0명)
수량 상품 수량 1 감소 상품 수량 1 증가

총 합계금액0

상품 상세 정보
바로구매 장바구니 위시리스트
필독! 공지사항

구제목: 이 책은 '성령 그 신선한 바람' 의 개정판도서입니다.

 성령은 기독교인의 삶을 떠받드는 기반이다. 하지만 신자마다 성령에 대해 떠올리는 이미지는 제각각이다. 성령에 대해 서로 다른 가르침과 경험을 가지고 있기 때문이다. 방언과 같은 체험이 연상되는 사람이 있는 반면, 삼위일체의 한 위격이라는 진리가 떠오르는 사람도 있다. 성령에 대한 입장이 다르면 서로를 깎아 내리기도 한다. 오순절 운동은 ‘성경적인 기반 없이 감정과 체험에 호소하는 운동’이고, 은사중지론은 ‘성령의 생기를 잃어버린 무미건조한 관점’이라는 식이다. 이런 논란이 오가는 가운데 어떤 성도들은 명확한 답은 내리지 못하고 아예 거리를 두는 편을 택하기도 한다. 성령에 대한 여러 관점의 충돌이 일어나는 가운데, 가장 중요한 잣대는 ‘성령의 은사’에 대한 입장으로 보인다. 여러 입장이 있지만, 아직 해결은 요원해 보인다. 기독교인의 삶에 주춧돌인 성령에 대한 관점은 정리가 불가능한 주제인가?


 잭 레비슨(Jack Levison)은 은사 중심의 논의에서 발을 뺀다. 그리고 성령의 활동 무대이자 모든 생각의 원천인 성경으로, 물론 신약뿐만 아니라 구약으로 우리를 데리고 가서, 성령의 정체를 알려줄 단서를 살핀다. 성경 안에 성령이 등장할 때 성령은 어떤 일을 하시는가? 성경 안의 인물들은 성령에 대해 어떤 이야기를 하는가? 레비슨을 뒤를 따라가 보면, 그동안 성령을 논의할 때 우리가 간과해왔던 요소들이 드러나기 시작한다.


목차


서문

제1장 욥의 서약

제2장 다니엘의 훈련

제3장 시므온의 노래

제4장 요엘의 꿈

제5장 글로에의 불평

제6장 에스겔의 골짜기

제7장 예수의 시험

제8장 베드로의 찬양

미주

성구 색인


추천의글


 “그는 위대한 이야기를 들려준다. 거의 알려지지 않은 성경 본문에는 불을 밝히고, 잘 알려진 성경 본문은 상상도 못할 깊이로 뚫고 들어간다.”

 - N. T. 라이트


 “잭 레비슨의 이 책은 최근 몇 년 동안 나온 성령에 관한 책 가운데 가장 성경적이고 광범위하며 혁신적이고 참신한 책이다. 이 책에서 성령은 틀에서 벗어나 해방을 맛본다. 당신은 모든 장에서 놀라게 될 것이다. 나도 그랬다.”

 - 스캇 맥나이트


 “잭 레비슨은 성령에 대한 성경 본문을 선입관 없이 정확하게 조사하고 그 결과를 부드럽고 생동감 넘치는 필치로 표현해서, 일상의 소소한 삶 속에서 하나님의 영을 받아들이는 작업으로 기독교 공동체 전체를 초대한다.”

 - 유진 피터슨


 “『내가 알지 못했던 성령: 신선한 공기』는 성경을 다시 읽어보라고, 그리고 성령의 능력 안에서 우리 자신의 삶에 다시 주목해보라고 초청한다.”

 - 월터 브루그만


 “영에 충만한 탁월한 한 신학자가 성령 신학을 생생하고 신선하게 풀어냈다. 정곡을 찌르는 기독교 미드라쉬가 존재한다면, 분명히 이 책과 같은 모습일 것이다.”

 - 필리스 티클


 “잭의 책을 읽고 나면, 아무도 성령에 대해 이전처럼 생각할 수 없을 것이다.”

 - 윌리엄 윌리몬


 “구석구석 감탄할 내용으로 가득 차 있다.”

 - 니콜 노드먼


상품정보고시

상품정보고시입니다.
저자 (기본값:제작사 정보 미제공)
크기 전자책의 경우 파일의 용량
쪽수 전자책의 경우 제외
제품 구성 전집 또는 세트일 경우 낱권 구성, CD 등(기본값:해당사항없음)
출간일 (기본값:제작사 정보 미제공)
목차 또는 책소개 상세화면 표시
잭 레비슨
잭 레비슨은 뉴욕의 래빗타운에 있는 주택단지에서 성장했다. 휘튼 칼리지에 입학해서 케임브리지 대학을 향한 꿈을 키웠다. 케임 브리지에서 돌아온 후에는 듀크 대학에서 박사 과정을 밟았다. 그는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학자이며, 그의 책들은 널리 찬사를 받 고 있다. 《예수 신경》의 저자인 스캇 맥나이트는 잭의 책 Filled with the Spirit을 ‘향후 성령에 관한 연구의 출발점이요 시금석이 될 책’이라 치켜세웠고, 월터 브루그먼은 ‘성령의 영감을 받은 책’이라 평했다. 그리고 유진 피터슨은 다음 책 《성령, 그 신선한 바 람》을 ‘드문, 비범한 업적’이라 칭했다. 잭은 ‘The Historical Roots of the Holy Spirit’라는 다국적 학제간 연구 프로젝트를 책임지 고 있으며, 새로운 연구서 시리즈인 ‘Ekstasis: Religious Experience from Antiquity to the Middle Ages’를 편집자이기도 하다. 그는 현재 Seattle Pacific University의 신약학 교수로 재직 중이다. [주요 저작] 2002 The Spirit in First-Century Judaism, Brill Academic Pub. 2009 Filled with the Spirit, Eerdmans. 2013 Inspired: The Holy Spirit and the Mind of Faith, Eerdmans. 2015 40 Days with the Holy Spirit. Paraclete Press.
평점 0 매우 별로예요! 총 0건 평가 기준

무성의, 비방, 도배, 도용, 광고성 평등 상품평 성격에 맞지 않을 경우 사전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상품평 작성하기

상품관련 문의를 남겨주시면 답변해드립니다.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상품Q&A쓰기

배송 관련정보

배송비 

- 라이프북의 배송비는 1만원 미만으로 주문하실 경우 2,500원의 배송비가 부과됩니다. (단,제작처 개별발송 상품은 제작처의 배송비정책을 따릅니다) ​

- 도서,산간 지방의 경우 및 퀵 서비스요청은 배송정책과 관계없이 추가 배송비는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배송기간

- 신용카드 결제나 핸드폰,실시간 계좌이체는 즉시 결제확인이 가능하며,무통장입금의 경우 입금하신 순서대로 결제확인 후 출고가 이뤄집니다.
  (단,토요일,일요일,공휴일을 제외한 평일 9시 이전까지 결제확인 된 주문건에 한해서만 당일출고 됩니다.)
- 배송기간은 출고 후 최소 1일(24시간)~최대7일 정도 후 주문하신 상품을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단,토요일/공휴일제외)

교환/환불 관련 정보

도서는 개정판/재판이 출간될 경우 가격이 변동될 수 있어 주문취소 및 주문변경을 요청드릴 수 있습니다.

상품의 실제 색상은 사용하시는 모니터에 따라 다를 수 있사오니 이점 양해부탁드립니다.


상품에 대한 주문취소/교환/반품/환불정보를 확인하세요!

 

구매확정하시거나 출고완료 후 10일이 지난 주문건은 교환/반품이 불가하여,마이페이지에서 신청버튼이 조회되지 않습니다.
파본상품은 반품/교환 버튼이 보이지 않을 경우 유선전화나 게시판으로 연락부탁드립니다.

주문취소
•주문상품  취소는 "입금확인중(전체취소만 가능)/결제완료(부분취소도 가능)" 단계에서만 가능합니다.
•"입금확인중" 단계에서는 부분취소가 되지 않사오니 부분취소를 원하시면 전체취소후 재주문 주셔야 합니다.
•무통장 및 가상계좌 결제의 경우 주문일 기준으로 15일이후까지 결제가 완료되지 않을 경우 주문은 자동으로 취소됩니다.

반품/교환
•받으신 상품을 사용하지 않으신 경우, 출고완료 후 7일 이내에 반품이 가능합니다.
•주문 상품이 발송완료 된 후 "마이페이지>취소/반품/교환신청"메뉴에서 반품/교환신청이 가능합니다.
•교환은 상품불량 및 오배송 시에만 동일제품에 한하여 교환됩니다.다른 상품으로 교환은 불가능합니다. 다른 상품으로 교환하기 원하시면 반품후 새로 주문해주셔야 합니다.
•사용자변심에 따른 반품의 경우 편도/왕복 배송비가 부과되며 배송료는 고객 부담입니다.
-전체반품시 왕복배송비 부과
-부분반품시 남은주문금액이 무료배송기준 미달일경우 왕복배송비 부과
-부분반품시 남은주문금액이 무료배송기준 이상일경우 편도배송비 부과


※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시즌 상품의 경우에는 반품/환불이 되지 않습니다.꼭 숙지해 주세요.(월간지/다이어리/절기공과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교재/악보/음반 및 멀티미디어 등)경우 성경공부교재 및 악보는 받으신 이후에는 반품/환불이 되지 않으며 음반 및 멀티미디어의 경우 포장을 훼손한 경우 반품/환불이되지 않습니다.
•인쇄성경/스프링제본 등과 같이 고객 요청으로 별도제작된 상품인 경우
•고객님의 책임이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훼손된 경우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 가치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단, 가전제품, 음반 등의 일반 상품은 제조사 기준에 따릅니다.)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가지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 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 가치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
•비닐로 랩핑된 상품의 경우 비닐을 뜯으시면 반품이 불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