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우주적 구원 드라마로 읽는 바울신학

  • 170
  • 페이스북
  •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확대보기

이상명

감은사

2024년 05월 28일 출간

ISBN 9791193155479

품목정보 140*206*31mm608p783g

가   격 44,000원 41,800원(5%↓)

적립금 0원

카드
무이자
혜택보기

배송정보이 상품을 포함하여 10,000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

준비기간1일 이내 (토/주일/공휴일 제외, 당일 오전9시 이전 결제완료 주문기준) 설명보기

품목코드A000259945

매장현황
설명보기 지점별재고
광화문 강남 일산 구로 의정부 노원
2 2 0 1 1 1
* 주의: 실시간 재고수량이 달라지므로 방문전 전화확인 필수!

판매지수 240

분류 7위 | 종합 3,624위

단체주문지수 0

분류 9위 | 종합 5,215위

개별주문(100%) > 단체주문(0%)
추천지수 평점 평점 0점 (0명)
수량 상품 수량 1 감소 상품 수량 1 증가

총 합계금액0

상품 상세 정보
바로구매 장바구니 위시리스트
필독! 공지사항


“<우주적 구원 드라마로 읽는 바울 신학>은 바울 신학 사상을 그의 서신에 기반하여 모두 네 막(아담, 이스라엘, 그리스도와 성령, 재림)으로 구성된 하나님의 장엄한 우주적 구원 드라마로 읽어 내는 학문적 수작(秀作)이다!”Ÿ— 김회권(숭실대학교 기독교학대학원 구약학 교수)

“<우주적 구원 드라마로 읽는 바울 신학>은 바울 신학이 내포하고 있는 구원 영역을 한 개인의 삶이라는 차원을 뛰어넘어, 그리고 한 특정 공동체의 범주 안에 국한되는 특권을 넘어서, 모든 생명체와 생태계를 다 아우르고 나아가서 범우주적으로 구원을 베푸시는 하나님의 크신 은혜의 이야기를 설득력 있게 제시하고 있다!”

_박응천(Professor of New Testament, San Francisco Theological Seminary at University of Redlands)


우주적 구원 드라마로 바울 신학을 탐색한 첫 작품!

<우주적 구원 드라마로 읽는 바울 신학>은 주로 그리스 철학 작품, 유대의 지혜 및 묵시 문학과 필론(Philo)의 작품을 포함하며, 이처럼 다양한 문헌에 적을 둔 풍성한 유대-헬라적 전통의 지적 세계에서, 바울이 내러티브를 통해 펼치는 하나님의 구원 드라마 이해를 목표로 한다. 이 작품은 바울의 내러티브 세계를 우주적 캔버스(cosmic canvas)에 투영된 한 편의 드라마로 보아, 드라마 구성의 3대 요소인, 플롯인 하나님의 마스터플랜, 무대인 시간과 공간, 다양한 등장인물들/배우들을 세밀하게 스케치한다. 바울 사상의 두 축, 우주론적 통찰과 인류학적 접근을 통해 바울이 그의 서신에서 전개하는 4막의 드라마가 지상과 천상을 포함하는 다층적인 우주적 캔버스에 투사된다. 그 4막이란 무율법 시대(1막), 율법 시대(2막), 두 번째와 세 번째 시대 사이의 간막(그리스도의 현현과 바울의 회심)과 교회 시대(3막)와 파루시아/재림(4막)인데, 바울의 신학 사상을 4막으로 구성된 장엄한 우주적 구원 드라마로 풀이한 첫 작품이라는 점에서 이 책은 신학계에 크게 주목받을 만하다.


바울 신학의 난제, ‘율법과 그리스도의 관계’를 두 단계 헬레니즘 파이데이아(Paideia)로 해석한 첫 학술도서!

<우주적 구원 드라마로 읽는 바울 신학>은 바울 학계의 난제인 율법과 그리스도의 관계를 헬레니즘의 두 단계 교육(paideia), 즉 예비 교육(encyclical paideia)과 지혜(sophia) 또는 덕(arete)을 추구하는 철학에 대응하고 조화를 이루어 연속적이지만, 구별되는 기독교 교육으로 해석하는, 신선한 방식을 추구한다. 즉 헬레니즘 파이데이아 전통을 바탕으로 인류 구원을 위한 신성한 교육적 계획을 바울이 구상하였음을 주장한다. 이러한 파이데이아 개념을 도입하여 바울의 율법관은 물론 바울과 그리스도의 관계를 새롭게 조명한다. 바울의 교회에서는 ‘그리스도를 본받는 것’(imitatio Christi), 즉 예수 그리스도의 성품과 생활 방식을 추구하거나, 그리스도 삶의 패턴을 따라 살았던 사람들의 실제 모범을 본받는 것을 파이데이아의 목표로 삼았다. 또한 교회 시대에 그리스도와 동일시되는, 내주하시는 성령은 신자들이 그들의 삶에서 그리스도를 본받도록 만든다 주장하면서 바울의 파이데이아는 그리스도를 본받는 것과 내주하시는 성령을 통한 파이데이아임을 명료하게 설명한다.

바울 서신 전체를 한 편의 우주적 드라마로 이해하는 <우주적 구원 드라마로 읽는 바울 신학>은 거대 서사의 종언을 대표적 현상으로 하는 포스트모던 시대에 하나님의 구원 이야기를 되살려 생생하게 전한다. 나아가 세속주의에 매몰되어 가는 그리스도인들의 의식 세계를 우주적 차원으로 끌어올려 새 창조의 비전으로 살아가는 이치를 깨닫게 하는 작품이다.


목차


추천사  /  5

서문  /  15

약어표  /  25

제1장 서론  /  35

제2장 바울의 우주적 드라마 배경(1): 구약성서와 그리스 철학  /  43

제3장 바울의 우주적 드라마 배경(2): 유대 지혜문학, 묵시문학, 필론  /  101

제4장 우주적 드라마로서의 바울의 내러티브 세계  /  257

제5장 바울의 4단계 우주적 드라마, 율법, 그리스도  /  375

제6장 결론  /  535

참고 문헌  /  547

고대 문헌 색인  /  573

현대 저자 색인  /  599

주제 색인  /  603


추천의글


“방대한 자료를 꼼꼼히 더듬으면서 다시 이를 바울과 촘촘히 연결하는 모습은 연구자의 좋은 귀감이다. 찬찬히 읽어가노라면, 더 넓은 시선으로 바울을 다시 보는 즐거움을 맛볼 수 있을 것이다.”

_권연경(숭실대학교 기독교학대학원 신약학 교수 | Ph.D., King’s College London)


“확실히 학문적 문체나 논의가 중간중간에 등장하지만 존 톨킨(John R. R. Tolkien)의 『반지의 제왕』(The Lord of the Rings) 시리즈 판타지 소설만큼 흥미진진한 책이다.”

_김회권(숭실대학교 기독교학대학원 구약학 교수 | Ph.D., Princeton Theological Seminary)


“이 설득력 있는 저작이 제시하는 사도 바울의 구원 묘사를 통해 빛나는 탐험을 떠나보시기 바랍니다.”

_박승호(Professor of Theology, United Theological Seminary | Ph.D., Graduate Theological Union at Berkeley)


“이 연구서의 중요한 공헌들 중의 하나는 바울신학이 내포하고 있는 구원 영역을 한 개인의 삶이라는 차원을 뛰어넘어, 그리고 한 특정 공동체의 범주 안에 국한되는 특권을 넘어서, 모든 생명체와 생태계를 다 아우르고 나아가서 범우주적으로 구원을 베푸시는 하나님의 크신 은혜의 이야기를 설득력 있게 제시하고 있다는 점이다.”

_박응천(Professor of New Testament, San Francisco Theological Seminary at University of Redlands | Ph.D., University of Chicago)


“이 연구서의 탁월함은 바울을 통하여 볼 수 있는 예수 그리스도 사건을 다차원적으로 분석하여 그 사건이 지닌 우주적 차원의 신학적 함의를 서사적 구조에 기대어 찾는 데 있습니다.”

_배재욱(영남신학대학교 신약학 은퇴교수, 정류아카데미 원장 | Dr. theol., University of Tübingen)


“성경에 대한 통전적 해석을 바탕으로 교회와 세상에 대한 이분법적 신앙을 극복하며, 나아가 다문화시대에 대한 신학적 해석과 책임적 목회의 토대와 내용을 제공한다는 점에서 이 책은 큰 의미와 가치를 가진다.”

_임성빈 (장로회신학대학교 전 총장, 기독교와 문화과 교수 | Ph.D., Princeton Theological Seminary)


“『우주적 구원 드라마로 읽는 바울 신학』은 사도 바울의 신학을 인간학과 우주론의 두 렌즈를 통해 세심하게 살펴보는 심오한 학문적 탐험입니다. ... 바울의 인간학과 우주론을 두 축으로 하여 펼쳐지는, 인류와 우주를 향한 하나님의 구원 드라마를 들여다볼 수 있는 다초점 렌즈를 제공해 줄 것입니다.”

_임윤택(미주장로회신학대학교 선교학부 박사원장 | Ph.D., Fuller Theological Seminary)


“자칫 따분할 수도 있는 박사 학위 논문임에도 불구하고, 긴장감이 넘치고 다음 장을 빨리 읽게 만드는 저자의 내용 구성과 문장력이 돋보입니다. ... 이 장엄한 대하드라마를 정황적 문서인 바울의 주요 서신에서 뽑아내어 이토록 박진감 넘치게 서술할 수 있는 점 또한 감탄스럽습니다.”

_장동수(전 한국침례신학대학교 신학대학원 신약학 교수, 전 한국신약학회 부회장 | Ph.D., New Orleans Baptist Theological Seminary)


“본서는 제가 오랫동안 기다리고 고대해왔던 학문적 저술입니다. 제 개인의 신학적 확신을 강화해주는 학술적 연구로서 저는 본서를 온 마음으로 환영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 참된 복음의 진리를 변호하고 증언하기 위해 분투하고 있는 모든 독자들에게 본서의 일독을 강력하게 권면합니다.”

_정성욱(Professor of Christian Theology, Denver Seminary | D.Phil., University of Oxford)


“인간학과 우주론을 축으로 풀어낸 바울의 우주적 구원 드라마에 빠져들며 우리는 예수와 나를 연결한 가교로서 바울 서사의 진면목을 보게 됩니다. 바울을 사랑하는 독자에게 꼭 권하고 싶은 책입니다.”

_홍국평(연세대학교 신과대학/연합신학대학원 구약학 교수 | Ph.D., Claremont Graduate University)


상품정보고시

상품정보고시입니다.
저자 (기본값:제작사 정보 미제공)
크기 전자책의 경우 파일의 용량
쪽수 전자책의 경우 제외
제품 구성 전집 또는 세트일 경우 낱권 구성, CD 등(기본값:해당사항없음)
출간일 (기본값:제작사 정보 미제공)
목차 또는 책소개 상세화면 표시
이상명
1963년 대구에서 출생. 계명대학교(B. S.)와 장로회신학대학교(M. Div.)를 졸업하고, 미국 캘리포니아 주 클레어몬트대학원 Claremont Graduate University 종교학부에서 신약학으로 박사학위를 받았다. 박사 학위 논문은 세계적으로 권위 있는 독일의 신학 전문 출판사인 Mohr Siebeck에서 《구원의 우주적 드라마: 인류학적, 우주론적 전망에서 바라본 바울서신 연구The Cosmic Drama of Salvation: A Study of Paul’s Undisputed Writings from Anthropological and Cosmological Perspectives》라는 제하로 출간되었다. 의 편집을 맡고 있으며, 성서와 섹슈얼리티, 신약 시대의 교육 paideia에 관한 책을 집필하고, 학문적 관심은 기독교의 기원과 성서해석, 그레코-로마 콘텍스트에서의 바울 신학 사상의 해석과 상황화 신학(contextual theology)에 있다. 현재 미주 지역에서 가장 큰 한인 교단인 해외한인장로회 총회 직영 신학교인 미주장로회 신학대학교 Presbyterian Theological Seminary in America(캘리포니아 소재) 총장으로 재직하면서 세계의 유수한 신학교로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고 있다. 주요 저서 본서, The Cosmic Drama of Salvation: A Study of Paul’s Undisputed Writings from Anthropological and Cosmological Perspectives (WUNT II/276; Mohr Siebeck), 『성서 인물에게서 듣다: 구약』 『성서 인물에게서 듣다: 신약』(홍성사)과 공저 『고엘, 교회에 말걸다』(홍성사), 『참 스승 - 인물로 보는 한국 기독교교육사상』(새물결플러스), 『4차 산업혁명과 디아스포라 시대의 선교』(케노시스), 『요한계시록, 하나님 백성의 승전가』(성서유니온), 『이 책을 먹으라: 성경 낭송에 관한 신학적, 목회적, 선교적 이해와 모델』(에스라성경통독사역원), 『장애인 사역의 신학적 의의』(세계 밀알), 『배교의 시대에 예수바라기, 히브리서』(동연), 『포스트코로나 시대와 교회의 미래』(공저/책임 편집; 동연), 『길 위에 길을 내다: 미주 한인 이민 역사를 만든 16인』(공저/책임 편저; 대한기독교서회) 등이 있다. “Marginalization and Its Driving Force: Apocalyptic/Eschatological Vision”, “Beyond Ideologies, Toward Unif­ication in the Light of the Ethos of the Jesus Movement”, “Globalization, Global Warming, and Theology of Symbiosis”, “The Buddha Image of Jesus and Christianity as Enlightenment Religion in the Gospel of Thomas”, “사도 바울의 회심과 선교신학” 외 여러 편의 영어 및 한글 논문을 다양한 저널에 기고했다.
평점 0 매우 별로예요! 총 0건 평가 기준

무성의, 비방, 도배, 도용, 광고성 평등 상품평 성격에 맞지 않을 경우 사전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상품평 작성하기

상품관련 문의를 남겨주시면 답변해드립니다.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상품Q&A쓰기

배송 관련정보

배송비 

- 라이프북의 배송비는 1만원 미만으로 주문하실 경우 2,500원의 배송비가 부과됩니다. (단,제작처 개별발송 상품은 제작처의 배송비정책을 따릅니다) ​

- 도서,산간 지방의 경우 및 퀵 서비스요청은 배송정책과 관계없이 추가 배송비는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배송기간

- 신용카드 결제나 핸드폰,실시간 계좌이체는 즉시 결제확인이 가능하며,무통장입금의 경우 입금하신 순서대로 결제확인 후 출고가 이뤄집니다.
  (단,토요일,일요일,공휴일을 제외한 평일 9시 이전까지 결제확인 된 주문건에 한해서만 당일출고 됩니다.)
- 배송기간은 출고 후 최소 1일(24시간)~최대7일 정도 후 주문하신 상품을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단,토요일/공휴일제외)

교환/환불 관련 정보

도서는 개정판/재판이 출간될 경우 가격이 변동될 수 있어 주문취소 및 주문변경을 요청드릴 수 있습니다.

상품의 실제 색상은 사용하시는 모니터에 따라 다를 수 있사오니 이점 양해부탁드립니다.


상품에 대한 주문취소/교환/반품/환불정보를 확인하세요!

 

구매확정하시거나 출고완료 후 10일이 지난 주문건은 교환/반품이 불가하여,마이페이지에서 신청버튼이 조회되지 않습니다.
파본상품은 반품/교환 버튼이 보이지 않을 경우 유선전화나 게시판으로 연락부탁드립니다.

주문취소
•주문상품  취소는 "입금확인중(전체취소만 가능)/결제완료(부분취소도 가능)" 단계에서만 가능합니다.
•"입금확인중" 단계에서는 부분취소가 되지 않사오니 부분취소를 원하시면 전체취소후 재주문 주셔야 합니다.
•무통장 및 가상계좌 결제의 경우 주문일 기준으로 15일이후까지 결제가 완료되지 않을 경우 주문은 자동으로 취소됩니다.

반품/교환
•받으신 상품을 사용하지 않으신 경우, 출고완료 후 7일 이내에 반품이 가능합니다.
•주문 상품이 발송완료 된 후 "마이페이지>취소/반품/교환신청"메뉴에서 반품/교환신청이 가능합니다.
•교환은 상품불량 및 오배송 시에만 동일제품에 한하여 교환됩니다.다른 상품으로 교환은 불가능합니다. 다른 상품으로 교환하기 원하시면 반품후 새로 주문해주셔야 합니다.
•사용자변심에 따른 반품의 경우 편도/왕복 배송비가 부과되며 배송료는 고객 부담입니다.
-전체반품시 왕복배송비 부과
-부분반품시 남은주문금액이 무료배송기준 미달일경우 왕복배송비 부과
-부분반품시 남은주문금액이 무료배송기준 이상일경우 편도배송비 부과


※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시즌 상품의 경우에는 반품/환불이 되지 않습니다.꼭 숙지해 주세요.(월간지/다이어리/절기공과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교재/악보/음반 및 멀티미디어 등)경우 성경공부교재 및 악보는 받으신 이후에는 반품/환불이 되지 않으며 음반 및 멀티미디어의 경우 포장을 훼손한 경우 반품/환불이되지 않습니다.
•인쇄성경/스프링제본 등과 같이 고객 요청으로 별도제작된 상품인 경우
•고객님의 책임이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훼손된 경우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 가치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단, 가전제품, 음반 등의 일반 상품은 제조사 기준에 따릅니다.)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가지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 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 가치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
•비닐로 랩핑된 상품의 경우 비닐을 뜯으시면 반품이 불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