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교환불가 이벤트 

우주와 인간의 시작 - 존 맥아더 시리즈 06

창세기 1~3장을 통해 본 창조와 진화 논쟁

  • 803
  • 페이스북
  •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확대보기

원서명 : THEK BATTLE FOR THE BEGINNING

존 맥아더

이심주 역자

부흥과개혁사

2009년 07월 20일 출간

ISBN : 9788960920859

품목정보 : 150*220 mm308 p

가   격 14,000원 12,600원(10%↓)

적립금 700원(5%)

카드
무이자
혜택보기

배송정보이 상품을 포함하여 10,000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

준비기간3일 이내 (토/주일/공휴일 제외, 당일 오전9시 이전 결제완료 주문기준) 설명보기

품목코드A000026839

매장현황
설명보기 지점별재고
광화문 강남 분당 일산 구로 의정부 노원
0 0 0 0 0 0 0
* 주의 : 2시간 단위로 재고수량이 달라지므로 방문전 전화확인 필수!

판매지수 70

분류 211위 | 종합 9,793위

단체주문지수 0

분류 24위 | 종합 17,196위

개별주문(100%) > 단체주문(0%)
추천지수 평점 평점 100점 (2명)
수량 상품 수량 1 감소 상품 수량 1 증가

총 합계금액0

상품 상세 정보
바로구매 장바구니 위시리스트
필독! 공지사항

함께 보면 좋은 상품이예요

우리가 믿는 것의 중요한 토대이자 기독교 신앙의 정수가 되는 교리의 바탕이 창세기 1~3장에 있다고 믿는다. 창세기는 오늘날의
신학적 전망에 분명한 선을 긋는다. 우리가 만일 본문에 대해 어느 정도라도 흔들린다면, 우리의 신앙의 근간은 훼손된다.


진화론의 공격에 대한 존 맥아더의 강력한 창조론 변호

진화론의 영향으로 자연주의는 이제 현대 사회의 지배적인 종교가 됐다. 약 한 세기 반 이전에, 찰스 다윈은 이러한 세속적인 종교
를 위한 신조를 대중화시켰다. 진화체제에 대한 다윈의 이론이 이미 오래전에 대부분 외면됐지만, 진화론 자체는 현대인의 마음 가
운데 근본적인 신조로서 여전희자리 잡고 있다. 자연주의는 현재 서구 사회의 가장 중요한 종교로서 기독교를 대체 했으며, 진화론
은 자연주의의 가장 중요한 교리가 됐다. 더욱이 현대 교회마저도 인간의 기원에 대한 성경의 가르침을 수호하려는 의지를 상실해
가는 듯하다. 지난 이십여 년 동안 복음주의자들 가운데 상당수가 창세기 처음 세 장에 대한 해석적 접근을 하면서 철저희 비복음적
인방식을 취하는데 놀라운 젖극성을 발휘하게 되었다. 그런 타협은 현저한 위험을 초래한다. 성경 선생이자 목사인 존 맥아더는 창
세기 1~3장에 대한 바른 해석이 본문을 있는 그래로 읽는 데서 자연스럽게 도출된다고 확신한다. 존 맥아더는 이렇게 말한다. "인류
가 어떻게 시작되었고, 그 도덕적 지각은 어디서 비롯되었으며, 왜 우리는 양심이 옳다고 말하는 바를 행할 수 없으며, 어떻게 하여
야 우리가 절망적인 상황에서 구원받을 수 있는지, 이 모든 것에 대한 설명을 여러 곳에서 발견할 수 있지만, 성경만이 유일하고 정
확한 대답을 준다. " 본서의 주된 목적은 우주의 기원에 대해 성경이 가르치는 것을 검토하고 성경적 창조론이 가져오는 윤리적, 영
적, 그리고 영원한 결과들을 들여다봄으로써, 그것이 오늘날 세상 사람들과 어떻게 관련되는지 살펴보는 데 있다.

목차

감사의 말
서론

1장 믿거나 말거나 우주는 창조되었다
진화론은 인류에게 굴욕적이다 | 진화론의 비합리성 | 하나님이 계시한 진리에 정면으로 대치되는 진화론

2장 창조는 어떻게 일어났는가
지구는 균일하게 형성됐는가, 아니면 격벽을 통해서 형성됐는가 | 닭과 달걀, 어느 것이 먼저인가 | 과학으로 성경을
평가해야 하는가, 아니면 성경이 과학을 평가해야 하는가 | 일반계시는 특별계시와 동일한가 | 젊은 우주인가, 아니면
오래된 우주인가

3장 첫째 날의 빛
볼모의 지구 | 지구를 품은 하나님의 영 | 밝혀 주는 빛

4장 땅의 기초를 놓으신 하나님
둘째 날의 궁창 | 셋째 날의 바다와 마른 땅 | 셋째 날, 마지막에 창조된 식물

5장 하늘의 광명체
분리 | 주기 | 광명

6장 생물의 번성
창조 | 생식

7장 짐승과 땅에 기는 것
가축 | 기는 것 | 땅의 짐승

8장 하나님의 형상을 가진 인간
창조자의 형상으로 | 생육하라 | 하나님의 복 | 다스리라

9장 안식
창조사를 마치신 하나님 | 안식하신 하나님 | 일곱째 날을 복되게 하신 하나님

10장 실낙원
꾀는 자 | 전략 | 유혹 | 최초의 범죄 | 수치

에필로그 _ 저주에서 복
인류싱존의 보장 | 멸망이 보증된 사탄 | 구속자에 대한 최초의 약속
존 맥아더
[설득력 있는 설교자. 존 맥아더] 존 맥아더 (John MacArthur : 1939-) 존 맥아더는 수백만 명의 삶에 커다란 감동을 전해 준 수많은 베스트셀러의 저자이자 최고의 성경 해석가다. 그는 5대째 목회자 집안에서 태어나 사역을 하는 동안 말씀을 전하는 일에 헌신했다. 사람 중심이 아닌 하나님의 영광에 초점을 두고 있는 그의 설교는 뜨거운 목회자적 심장을 잃지 않는 설교. 시대를 분별해 내는 거시적 통찰력과 예리한 시각. 변명의 여지가 없도록 만드는 강력한 적용을 담은 설교로 평가 받고 있다. 캘리포니아에 있는 그레이스 커뮤니티 교회의 목사이자 마스터 대학 및 신학교 총장이기도 한 그는 세계적으로 널리 알려져 있는 라디오 프로그램 ‘Grace to You’의 진행자로서 전 세계에 영향력을 미치고 있다. 저서로는 『존 맥아더의 Truth 시리즈』. 『존 맥아더. 천국을 말하다』. 『담대한 복음전도』. 『복음을 부끄러워하는 교회』. 『성경의 핵심을 꿰뚫어라』. 『친절한 척하지 않는 예수』. 『예수님이 선택한 평범한 사람들』. 『존 맥아더의 다른 불』(이상 생명의말씀사) 등 다수의 베스트셀러가 있다.
평점 100 강력추천해요! 총 2건 평가 기준

무성의, 비방, 도배, 도용, 광고성 평등 상품평 성격에 맞지 않을 경우 사전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상품평 작성하기

상품관련 문의를 남겨주시면 답변해드립니다.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상품Q&A쓰기

배송 관련정보

배송비 

- 라이프북의 배송비는 2만원 미만으로 주문하실 경우 2,500원의 배송비가 부과됩니다. (단,제작처 개별발송 상품은 제작처의 배송비정책을 따릅니다) ​

- 도서,산간 지방의 경우 및 퀵 서비스요청은 배송정책과 관계없이 추가 배송비는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배송기간

- 신용카드 결제나 핸드폰,실시간 계좌이체는 즉시 결제확인이 가능하며,무통장입금의 경우 입금하신 순서대로 결제확인 후 출고가 이뤄집니다.
  (단,토요일,일요일,공휴일을 제외한 평일 9시 이전까지 결제확인 된 주문건에 한해서만 당일출고 됩니다.)
- 배송기간은 출고 후 최소 1일(24시간)~최대7일 정도 후 주문하신 상품을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단,토요일/공휴일제외)

교환/환불 관련 정보

도서는 개정판/재판이 출간될 경우 가격이 변동될 수 있어 주문취소 및 주문변경을 요청드릴 수 있습니다.

상품의 실제 색상은 사용하시는 모니터에 따라 다를 수 있사오니 이점 양해부탁드립니다.


상품에 대한 주문취소/교환/반품/환불정보를 확인하세요!

 

구매확정하시거나 출고완료 후 10일이 지난 주문건은 교환/반품이 불가하여,마이페이지에서 신청버튼이 조회되지 않습니다.
파본상품은 반품/교환 버튼이 보이지 않을 경우 유선전화나 게시판으로 연락부탁드립니다.

주문취소
•주문상품  취소는 "입금확인중(전체취소만 가능)/결제완료(부분취소도 가능)" 단계에서만 가능합니다.
•"입금확인중" 단계에서는 부분취소가 되지 않사오니 부분취소를 원하시면 전체취소후 재주문 주셔야 합니다.
•무통장 및 가상계좌 결제의 경우 주문일 기준으로 15일이후까지 결제가 완료되지 않을 경우 주문은 자동으로 취소됩니다.

반품/교환
•받으신 상품을 사용하지 않으신 경우, 출고완료 후 10일 이내에 반품이 가능합니다.
•주문 상품이 발송완료 된 후 "마이페이지>취소/반품/교환신청"메뉴에서 반품/교환신청이 가능합니다.
•교환은 상품불량 및 오배송 시에만 동일제품에 한하여 교환됩니다.다른 상품으로 교환은 불가능합니다. 다른 상품으로 교환하기 원하시면 반품후 새로 주문해주셔야 합니다.
•사용자변심에 따른 반품의 경우 편도/왕복 배송비가 부과되며 배송료는 고객 부담입니다.
-전체반품시 왕복배송비 부과
-부분반품시 남은주문금액이 무료배송기준 미달일경우 왕복배송비 부과
-부분반품시 남은주문금액이 무료배송기준 이상일경우 편도배송비 부과


※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시즌 상품의 경우에는 반품/환불이 되지 않습니다.꼭 숙지해 주세요.(월간지/다이어리/절기공과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교재/악보/음반 및 멀티미디어 등)경우 성경공부교재 및 악보는 받으신 이후에는 반품/환불이 되지 않으며 음반 및 멀티미디어의 경우 포장을 훼손한 경우 반품/환불이되지 않습니다.
•인쇄성경/스프링제본 등과 같이 고객 요청으로 별도제작된 상품인 경우
•고객님의 책임이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훼손된 경우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 가치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단, 가전제품, 음반 등의 일반 상품은 제조사 기준에 따릅니다.)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가지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 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 가치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
•비닐로 랩핑된 상품의 경우 비닐을 뜯으시면 반품이 불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