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내 구원이 불안하다

온전한 회개 연습서

  • 43
  • 페이스북
  •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확대보기

하정완

아르카

2022년 09월 05일 출간

ISBN 9791189393342

품목정보 145*210*8mm136p

가   격 12,000원 10,800원(10%↓)

적립금 0원

카드
무이자
혜택보기

배송정보이 상품을 포함하여 10,000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

준비기간1일 이내 (토/주일/공휴일 제외, 당일 오전9시 이전 결제완료 주문기준) 설명보기

품목코드A000249922

매장현황
설명보기 지점별재고
광화문 강남 일산 구로 의정부 노원
1 3 1 2 3 2
* 주의: 실시간 재고수량이 달라지므로 방문전 전화확인 필수!

판매지수 480

분류 220위 | 종합 1,976위

단체주문지수 0

분류 188위 | 종합 1,608위

개별주문(100%) > 단체주문(0%)
추천지수 평점 평점 0점 (0명)
수량 상품 수량 1 감소 상품 수량 1 증가

총 합계금액0

상품 상세 정보
바로구매 장바구니 위시리스트
필독! 공지사항

예수 믿으면 그만인가?

나의 구원은 과연 안전한가?


내 죄가 십자가로 완전히 사라졌지만,

내 안에 여전히 남아 있다면 어떻게 할까?

대강 회개하다 말았다면, 지금부터 철저한 회개를 연습하라!


죄는 강력하다.

우리 몸에 새겨지고 정신에 박힌 듯 프로그램된 죄는 강력하다. 

바울이 말년에 스스로 죄인 중의 괴수라고 고백한 것이 이해되었다.

늘 죄를 의식하고 하나님 앞에 나의 죄를 드러내고

회개하는 일은 내가 단 하루도 쉴 수 없는 것이 되었다.

내가 주의 일을 더 잘하기 위함이고, 그 사명을 감당하기 위함이다.

죄로 인해 무너지지 않는다고 보장할 수 없기 때문이다.

이 책을 쓴 이유다.

_서문 중에서


독자 포인트 : 구원과 회개의 관계, 회개의 필요와 의미, 회개 연습, 회개의 효과, 회개의 결과 등이 궁금한 독자


“내 구원이 불안하다”고? 예수 믿었으면 확실한 게 구원 아닌가? 무엇이 왜 불안하다는 말인가? 


 독자는 이 책의 제목이 줄 수 있는 불안감이 의아할 것이다. 기독교의 복음은 죄가 예수의 십자가 희생으로 해결되었다는 사실이기 때문이다. 그러나 진정한 기독교인이라면 이 책이 던지는 질문에 당연히, 진지하게 반응할 것이라고 저자는 확신한다. 예수를 믿는다면 죄를 반복해서, 심지어 습관적으로 짓기는 어렵기 때문이다. 눈에 보이진 않지만, 그 안에 하나님의 영이 계신 탓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 질문은 여전히 가능하다. “구원이 취소될 수 있는가?” 저자는 그럴 수도 있다고 경고한다. 왜 그런가?

 저자는 “죄는 단순한 것이 아니다. 마음먹는다고 언제든지 (스스로) 해결할 수 있는 것이 아니다.”라고 우선 죄의 심각성을 지적한다. 자신이 죄인인 것을 깊이 인식하고 인정했기에 신자가 되었지만, 그리고 이후에 죄에 대해 자유하게는 되었지만, 문제는 조금 지나고 보니 “또 죄짓는 건 여전하더라, 별다를 것도 없더라”는 것이다. 기독교인이 되고 나서도 반복하는 죄의 습관성이 저자가 죄의 문제를 심각하게 지적하는 이유인 셈이다. 죄 문제가 해결되었지만, 죄는 우리 속에 습관처럼 남아 있다. 이걸 어떻게 해결하느냐가 이 책을 쓴 주목적이다.

 무엇보다 성경 안에 이 심각한 질문을 하게 만드는 본문들이 있다. 그 중 하나는 마태복음 7장이다. 예수의 이름으로 기적까지 일으킨 사람들을 예수님이 도무지 알지 못한다고 하신 것이다. 보다 구체적인 예는 마태복음 18장이다. 무려 16만 년치 연봉에 해당하는 거액을 탕감받은 종이 고작 1백일치 임금에 불과한 자기 돈을 갚지 않았다고 동료 종을 고발한 이야기다. 그 결과는 탕감이 취소되고 감옥에 간 것이다. 거액을 탕감받은 걸 구원에 비유한다면, 이 역시 구원이 취소됐다는 이야기다. 원인은 자신이 큰 용서를 받아 구원받았음에도 불구하고 주인의 은혜를 잊고서 자기의 권리는 다 챙기려 한 것이다. 저자는 이 대목을 주목한다.

 저자가 전적인 은혜로 말미암는 기독교의 구원 교리를 부정하는 것은 당연히 아니다. 성경이 분명히 지적하고 실제로도 고민일 수밖에 없는 죄의 문제를 현대 기독교인이 심각하게 여기지 않는 점을 지적하는 것이다. 혹자는 복음을 핑계삼아 매우 빠른 속도로 죄책감에서 자신을 해방시킨다. 매번 반복적인 죄를 지으면서도 그런 생각을 하며 산다. 혹자는 죄를 스스로 해결할 수 있다고 확신하고 있는 것 같다. 그렇다면 이런 교만이 또 없다.

 저자는 이 문제의 해결책으로 회개를 설명한다. 온전히 회개하는 것이 목표여야 하며, 그러기 위해 우리는 작은 죄에서부터 회개하기를 연습해야 한다고 말한다. 그래서 이 책의 3부는 죄의 목록을 적어볼 것과 성경 구절을 참고하여 자신의 죄를 회개하는 연습을 하도록 돕는 것이다. 

 이 책은 구원과 회개의 문제, 예수 믿고 처음 하는 회개와 살아가면서 반복해야 할 회개 등에 대해 정리해준다. 죄가 단순하지 않다는 것을 깨닫게 해주며, 결국 거룩한 삶을 살 수 있는 길을 안내한다. 이 책이 기독교인으로 하여금 기독교인다워지게 하며, 온전히 회개함으로써 하나님 앞에 서는 신자가 되도록 도울 것이다.


목차


서문 : 죄로 고민하는 이들을 위해


1부 구원이 취소될 수 있는가?

 1장(온전한 회개연습 01) 당신의 구원은 확실한가?

 2장(온전한 회개연습 02) 계속 죄를 지을 수 있겠는가?

 3장(온전한 회개연습 03) 열매를 보면 자기 상태를 안다


2부 첫 번째 회개와 그 이후의 회개

 4장(온전한 회개연습 04) 첫 번째 회개를 제대로 하라

 5장(온전한 회개연습 05) 죄보다 중요한 문제가 있다

 6장(온전한 회개연습 06) 계속해서 회개해야 한다


3부 구체적으로 회개하라

 7장(온전한 회개연습 07) 왜 여전히 죄를 짓는가?

 8장(온전한 회개연습 08) 죄의 목록을 적어보라

 9장(온전한 회개연습 09) 구체적으로 죄를 회개한다

 10장(온전한 회개연습 10) 날마다 죽어야 한다


결론 : 하나님의 계획


본문 펼쳐보기


 가장 큰 이유는 자신의 모습 때문이다. 믿는 게 분명한데 여전히 죄를 범하고 있고, 그 죄에서 벗어나지 못하는 현재의 모습 때문이다. 분명히 입으로는 예수를 ‘주님’이라고 고백하고 있지만, 과연 제대로 믿고 있는지 스스로 의심하기 때문이다. 그렇다면 의심하지 않고 믿고 있다면 괜찮은 것인가? 성경은 단순히 그렇다고 말하지 않는다.

_본문 13p


 여기서 불편한 생각을 던져야 할 것 같다. 우리의 죄가 완전히 사라졌지만, 여전히 남아 있을지도 모른다는 의심이다. 그 증거가 1만 달란트 빚진 자가 경험한 빚의 복원에서 확인된다. 그는 순식간에 모든 빚을 다시 갚아야 했다. 무서운 것은, 우리의 죄 역시 우리의 행위가 아니라 무조건적인 하나님의 은혜로 용서받은 것이기에, 다시 죄가 복원될지도 모른다는 걱정이 드는 것이 사실이다.

_본문 18p


 우리는 계속해서 죄를 지을 수 없다. 불가능하다. 성령이 우리 안에서 속삭이시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만일 우리가 죄를 아무 거리낌 없이 범하고, 그것도 짐짓 의도적으로 죄를 범하고 있으며, 그 죄로 인한 어떤 부끄러움도 마음이 느끼지 못하고 있다면, 한 가지는 분명하다. 성령이 그 안에 없다는 사실이다. 그렇다면 자신이 구원받았는지를 의심해야 한다.

_본문 26p


 그러니까 “제대로 믿으라, 시늉뿐인 믿음에서 벗어나라”는 말씀임을 알 수 있다. 그렇다면 제대로 온전히 믿기 위하여 우리에게 필요한 것은 무엇인가? 두 말 할 것도 없이 온전한 회개가 선행되어야 한다. 온전한 회개 없이 온전한 믿음에 이를 수 없기 때문이다.

_본문 39p


 사실 대부분은 온전히 회개하지 않은 채 입으로 예수를 시인하고 믿는 것으로 끝낸다. 그것으로 충분하다고 생각한다. 그러나 그것으로 충분하지 않다. 그렇다면 회개는 어떻게 해야 하는가?

_본문 45p


 그런데 만일 회개하고 주님을 믿은 것 같은데, 여전히 구원의 확신이 없을뿐 아니라 불안과 근심이 지배하고 있다면, 온전한 회개가 이뤄지지 않았기 때문일지 모른다. ‘막혔던 것이 뚫리는 것 같은 유쾌함을 경험하였는가?’

_본문 54p


 사실 주님이 걱정하시는 것은 우리의 죄가 아니라, 우리가 그 죄를 숨기거나 합리화시킴으로써 그 죄를 유지하는 것이다. 결국 그 죄를 계속 짓고, 그 죄에 의해 지배받는 상황이 계속되는 것을 걱정하신다.

_본문 61p


 그러므로 우리는 계속 회개해야 한다. 이처럼 계속 회개한다는 것은 언제나 자신이 죄인이라는 고백을 뜻한다. 죄가 모두 사함 받지 못했다는 뜻이 아니라, 하나님의 은혜 없이는 언제 다시 죄를 범하게 될지 모른다는 고백이다. 다른 말로 하면 겸비, 곧 겸손이고, 또 다른 의미는 주님이 말씀하신 자기부인이라 할 것이다.

_본문 74p



상품정보고시

상품정보고시입니다.
저자 (기본값:제작사 정보 미제공)
크기 전자책의 경우 파일의 용량
쪽수 전자책의 경우 제외
제품 구성 전집 또는 세트일 경우 낱권 구성, CD 등(기본값:해당사항없음)
출간일 (기본값:제작사 정보 미제공)
목차 또는 책소개 상세화면 표시
하정완
하정완 목사 “주의 말씀은 내 발에 등이요 내 길에 빛이니이다”(시 119:105). 말씀만이 사람을 살리는 힘이라고 믿으며 복음 전도에 대한 뜨거운 갈망으로 세상과 소통해 온 목회자 주님이 주신 사명을 좇으며 걸어온 삶이 곧 천로역정 같다고 고백하는 저자는 그 어떤 것에도 속하지 않고 오로지 주님께만 속한 제자로 복음 전도자의 길을 걸어왔다. 그 길을 걸으면서 시를 쓰고 노래를 만들고 그림과 사진을 찍는 것은 또 다른 설교였다. 1999년 청년들과 함께 개척한 꿈이있는교회를 담임 목회하고 있으며, 2008년 이래 지금까지 월간 큐티집 『밥』에 묵상 나눔을 꾸준히 써왔다. 그동안 쓴 책으로는 『21일 기도 습관 만들기』, 『21일 침묵기도 연습하기』, 『큐티 스타트』(이상 생명의말씀사), 『절대 1시간 기도』, 『수도자의 큐티』(이상 아르카), 『하루 동행』(규장), 『회개』, 『교사 십계명 1, 2』(이상 나눔사), 『거룩의 연습』(아이즈), 『크리스천 청년 필독』(평단), 『바람이 다녀가다』(디자인 사강), 『영화의 바다로』(예찬사), 『순수한 복음』(SFC), 『동네북』(한울) 등 130여 권이 있다. 연세대학교 연합신학대학원(Th.M.), 미국 트리니티 복음주의 신학대학원(M.A.), 풀러신학대학원(D.Min.)을 졸업했고, 목원대학교, 감리교신학대학교, 서울신학대학교 등에서 강의를 했다. 현재 CBS 올포원 말씀 강사, 해외 유학생 수련회인 코스타(KOSTA) 강사이기도 하다.
평점 0 매우 별로예요! 총 0건 평가 기준

무성의, 비방, 도배, 도용, 광고성 평등 상품평 성격에 맞지 않을 경우 사전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상품평 작성하기

상품관련 문의를 남겨주시면 답변해드립니다.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상품Q&A쓰기

배송 관련정보

배송비 

- 라이프북의 배송비는 1만원 미만으로 주문하실 경우 2,500원의 배송비가 부과됩니다. (단,제작처 개별발송 상품은 제작처의 배송비정책을 따릅니다) ​

- 도서,산간 지방의 경우 및 퀵 서비스요청은 배송정책과 관계없이 추가 배송비는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배송기간

- 신용카드 결제나 핸드폰,실시간 계좌이체는 즉시 결제확인이 가능하며,무통장입금의 경우 입금하신 순서대로 결제확인 후 출고가 이뤄집니다.
  (단,토요일,일요일,공휴일을 제외한 평일 9시 이전까지 결제확인 된 주문건에 한해서만 당일출고 됩니다.)
- 배송기간은 출고 후 최소 1일(24시간)~최대7일 정도 후 주문하신 상품을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단,토요일/공휴일제외)

교환/환불 관련 정보

도서는 개정판/재판이 출간될 경우 가격이 변동될 수 있어 주문취소 및 주문변경을 요청드릴 수 있습니다.

상품의 실제 색상은 사용하시는 모니터에 따라 다를 수 있사오니 이점 양해부탁드립니다.


상품에 대한 주문취소/교환/반품/환불정보를 확인하세요!

 

구매확정하시거나 출고완료 후 10일이 지난 주문건은 교환/반품이 불가하여,마이페이지에서 신청버튼이 조회되지 않습니다.
파본상품은 반품/교환 버튼이 보이지 않을 경우 유선전화나 게시판으로 연락부탁드립니다.

주문취소
•주문상품  취소는 "입금확인중(전체취소만 가능)/결제완료(부분취소도 가능)" 단계에서만 가능합니다.
•"입금확인중" 단계에서는 부분취소가 되지 않사오니 부분취소를 원하시면 전체취소후 재주문 주셔야 합니다.
•무통장 및 가상계좌 결제의 경우 주문일 기준으로 15일이후까지 결제가 완료되지 않을 경우 주문은 자동으로 취소됩니다.

반품/교환
•받으신 상품을 사용하지 않으신 경우, 출고완료 후 7일 이내에 반품이 가능합니다.
•주문 상품이 발송완료 된 후 "마이페이지>취소/반품/교환신청"메뉴에서 반품/교환신청이 가능합니다.
•교환은 상품불량 및 오배송 시에만 동일제품에 한하여 교환됩니다.다른 상품으로 교환은 불가능합니다. 다른 상품으로 교환하기 원하시면 반품후 새로 주문해주셔야 합니다.
•사용자변심에 따른 반품의 경우 편도/왕복 배송비가 부과되며 배송료는 고객 부담입니다.
-전체반품시 왕복배송비 부과
-부분반품시 남은주문금액이 무료배송기준 미달일경우 왕복배송비 부과
-부분반품시 남은주문금액이 무료배송기준 이상일경우 편도배송비 부과


※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시즌 상품의 경우에는 반품/환불이 되지 않습니다.꼭 숙지해 주세요.(월간지/다이어리/절기공과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교재/악보/음반 및 멀티미디어 등)경우 성경공부교재 및 악보는 받으신 이후에는 반품/환불이 되지 않으며 음반 및 멀티미디어의 경우 포장을 훼손한 경우 반품/환불이되지 않습니다.
•인쇄성경/스프링제본 등과 같이 고객 요청으로 별도제작된 상품인 경우
•고객님의 책임이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훼손된 경우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 가치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단, 가전제품, 음반 등의 일반 상품은 제조사 기준에 따릅니다.)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가지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 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 가치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
•비닐로 랩핑된 상품의 경우 비닐을 뜯으시면 반품이 불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