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남도순례

미국 남장로교 선교사들의 선교 사역 자취

  • 53
  • 페이스북
  •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확대보기

강신덕, 김덕진

토비아

2022년 09월 26일 출간

ISBN 9791191729139

품목정보 145*210*18mm312p520g

가   격 20,000원 18,000원(10%↓)

적립금 0원

카드
무이자
혜택보기

배송정보이 상품을 포함하여 10,000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

준비기간1일 이내 (토/주일/공휴일 제외, 당일 오전9시 이전 결제완료 주문기준) 설명보기

품목코드A000250182

매장현황
설명보기 지점별재고
광화문 강남 일산 구로 의정부 노원
1 2 1 1 1 2
* 주의: 실시간 재고수량이 달라지므로 방문전 전화확인 필수!

판매지수 0

분류 0위 | 종합 0위

단체주문지수 0

분류 0위 | 종합 0위

개별주문(0%) 단체주문(0%)
분류베스트 더보기
  • 1기독 연대기표 (한국사와 성경)
  • 2(이야기 한국교회사 시리즈 1) 목포..
  • 3한국기독교회사 3 (1960-2010)
  • 4평양 대부흥이야기 (평양대부흥 100..
  • 5한국 교회 대학부 이야기
  • 6한국 교회사 걷기
  • 7한국 기독교 형성사
  • 8우리 교회의 가는 길
  • 9한국기독교회사 2 (1784-1910)
  • 10다시 쓰는 초대 한국교회사
수량 상품 수량 1 감소 상품 수량 1 증가

총 합계금액0

상품 상세 정보
바로구매 장바구니 위시리스트
필독! 공지사항

“남장로교 선교사들의 선교적 헌신의 정신을 배우는 남도 순례”

“남장로교 선교사들의 소명과 희생, 봉사와 헌신을 배우는 순례 안내서”

“남도길 순례 여행을 통한 신앙 교육과 사역자 훈련의 기회”


1. 미국 남장로교 선교사들의 남도 일대 선교적 헌신의 자취를 따르는 순례

2. 새로운 부르심과 사명으로 일어서기를 원하는 이들을 위한 완벽한 국내 순례 안내서

3. 교회 공동체의 신앙교육과 헌신자들을 양성에 적합한 국내 순례 프로그램 지침서


  조선이 개화하던 1800년대 말 미국 남장로교회의 열정적인 일곱 명의 젊은이들은 조선 땅과 사람들에게 복음을 전하기 위해 이 땅에 들어왔다. 남장로교 선교사들은 이미 들어와 있던 북장로교 선교사들와 협정을 맺고 전라남북도를 주 선교지로 선택했다. 그리고 1893년부터 전주와 군산, 목포와 광주 그리고 순천으로 이어지는 선교의 행진을 이어갔다. 그들의 헌신적인 선교 행진은 1940년 미국과 일본 사이 태평양 전쟁이 발발하는 시점까지 계속되었다. 남장로교 선교사들은 남도의 주요 도시들에 그들의 거점이 될만한 선교 스테이션을 구축하고 그곳에 학교와 병원, 교회 등을 비롯한 다양한 시설을 마련하고서 주변에 복음을 전하는 동시에 의료와 교육적인 사역도 병행했다. 


  남장로교회 선교사들의 스테이션 중심 선교활동은 대한제국을 거쳐 일제 강점기의 암흑기로 넘어서던 시절 남도 사람들에게 큰 힘과 희망이었다. 남도 사람들은 남장로교 선교사들의 헌신적인 사역으로 의료 혜택을 누리고 새로운 내용과 방식의 교육을 받을 기회를 얻었으며 무엇보다 예수 그리스도의 복음을 듣고 믿어 참된 신앙인으로 거듭난 삶을 살게 되는 길도 얻었다. 남장로교 선교사들의 복음전도와 교육선교 그리고 의료선교 사역은 남도 일대에 큰 변화와 발전을 가져왔다. 당시 수도였던 경성과 먼 거리, 식량 생산 기지 정도로밖에 여겨지지 않던 남도에 대한 낙후된 인식이라는 부정적인 상황에도 남장로교 선교사들은 그 땅 사람들에 보다 나은 삶으로 나와 일어설 수 있도록 도왔다. 특히 한센병 환자들이나 결핵 환자들 그리고 어린이와 여성들에게 남장로교 선교사들은 마치 생명줄과도 같은 존재였다. 


  남장로교 선교사들의 사역은 남도 땅 곳곳에서 귀한 결실로 나타났다. 목포와 광주 사역을 거치면서 선교사들에게는 김윤수나 최흥종과 같은 훌륭한 현지 조력자들이 나타났다. 그들은 헌신적으로 선교사들의 사역을 도왔고 특히 그들이 광주에 스테이션을 건설하는 일에 큰 도움을 주었다, 최흥종은 특히 훌륭한 조력자였다. 그는 광주 선교사들에게 한센병 환자를 치료할 수 있는 자리를 내어주었고 그 스스로 한센병 환자들을 위한 봉사자로, 사역자로 평생 헌신했다. 최흥종과 윌슨과 같은 남장로교 선교사들의 노력은 여수에서의 사역으로 이어졌다. 그리고 거기 여수에서 남장로교회 선교사들은 그들이 예상한 것을 훨씬 뛰어넘는 위대한 선교적 결실을 보게 된다. 


  이 책은 1893년부터 1940년대까지 계속된 미국 남장로교 선교사들이 벌인 남도 선교와 사역을 재조명하고 그들이 세우고 헌신했던 각 선교 스테이션들을 탐방 방문하는 가운데 신앙과 사역, 선교와 목회의 귀중한 교훈을 나누려는 목적으로 제작되었다. 독자들은 이 책과 함께 남도 곳곳 남장로교 선교사들의 사역지들을 여행하면서 선교사들과 그들의 조선인 조력자들이 이룬 다양한 결실들을 보고 나누는 가운데 참된 인생과 참된 신앙의 길, 사역의 의미를 재발견하도록 꾸며져 있다. 이 책은 그래서 국내 순례를 목적으로 하는 교회 공동체가 함께 읽고 나누는 가운데 순례하며 읽을 것을 제안한다. 혹은 개인이 이 책이 안내하는 길을 따라 직접 순례 여행을 떠나는 것도 제안한다. 책을 읽으며 오늘 그곳을 순례하는 일이 결국 성경의 하나님의 백성의 삶과 사역의 의미를 깊이 깨닫는 것이며 그렇게 우리 자신도 선교적 사명으로 나아갈 길을 모색하게 되기를 바란다. 


목차


목차


머리말 그들의 선교의 길이 우리에게 순례의 길이 되다 / 6


Prologue 전주로부터 여수까지 토비아와 함께 하는 남도 순례 / 15


첫 번째 순례지-예향과 선교가 어우러진 전주 / 49


두 번째 순례지-세상의 빛이 된 선교, 군산 / 89  


세 번째 순례지-영산강 뱃길로 이어진 선교, 목포 / 131    


네 번째 순례지-양림산에 꽃이 피다, 광주 / 169 


다섯 번째 순례지-매산의 기적, 순천 / 213 


여섯 번째 순례지-남도선교의 열매, 여수 / 251 


사진으로 보는 미국 남장로교 선교사들과 사역들 / 295



소개
토비아국내선교시리즈

전체선택 장바구니담기 위시리스트

상품정보고시

상품정보고시입니다.
저자 (기본값:제작사 정보 미제공)
크기 전자책의 경우 파일의 용량
쪽수 전자책의 경우 제외
제품 구성 전집 또는 세트일 경우 낱권 구성, CD 등(기본값:해당사항없음)
출간일 (기본값:제작사 정보 미제공)
목차 또는 책소개 상세화면 표시
강신덕
강신덕 목사는 
서울신학대학교와 캐나다 밴쿠버 리젠트 칼리지에서 기독교교육과 제자훈련을 공부하고 기독교대한성결교회 총회 교육국에서 오랫동안 성서 교재 만드는 일에 헌신했다. 현재는 샬롬교회 책임목사로 사역하고 있으며, 토비아선교회에서 순례와 말씀 아카데미 그리고 순례와 성서 관련 기독교 신앙 콘텐츠 선교와 강의 등으로 헌신하고 있다. 그 외에 다양한 번역과 저술 활동에도 힘쓰고 있다. 『예수의 길』, 『갈릴리의 길』, 『이방의 길』 등 순례자를 위한 길 위 묵상집을 비롯한 여러 저서가 있다.

김덕진
안양대학교와 동대학원에서 수학한 뒤 오랫동안 새사람교회에서 공동목회자로 사역했다. 현재는 순례하는 신앙을 나누고 전하는 토비아선교회의 대표로 국내외 순례 사역을 감당하고 있으며, 샬롬교회 공동목회자로 사역하고 있다. 대한신학대학원대학교 겸임교수로 학생들에게 성서지리를 가르치고 있으며 천지항공여행사의 순례사역자로도 수고하고 있다. 순례자들을 위한 안내서 『터키 순례』가 출간 예정이다.
평점 0 매우 별로예요! 총 0건 평가 기준

무성의, 비방, 도배, 도용, 광고성 평등 상품평 성격에 맞지 않을 경우 사전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상품평 작성하기

상품관련 문의를 남겨주시면 답변해드립니다.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상품Q&A쓰기

배송 관련정보

배송비 

- 라이프북의 배송비는 1만원 미만으로 주문하실 경우 2,500원의 배송비가 부과됩니다. (단,제작처 개별발송 상품은 제작처의 배송비정책을 따릅니다) ​

- 도서,산간 지방의 경우 및 퀵 서비스요청은 배송정책과 관계없이 추가 배송비는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배송기간

- 신용카드 결제나 핸드폰,실시간 계좌이체는 즉시 결제확인이 가능하며,무통장입금의 경우 입금하신 순서대로 결제확인 후 출고가 이뤄집니다.
  (단,토요일,일요일,공휴일을 제외한 평일 9시 이전까지 결제확인 된 주문건에 한해서만 당일출고 됩니다.)
- 배송기간은 출고 후 최소 1일(24시간)~최대7일 정도 후 주문하신 상품을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단,토요일/공휴일제외)

교환/환불 관련 정보

도서는 개정판/재판이 출간될 경우 가격이 변동될 수 있어 주문취소 및 주문변경을 요청드릴 수 있습니다.

상품의 실제 색상은 사용하시는 모니터에 따라 다를 수 있사오니 이점 양해부탁드립니다.


상품에 대한 주문취소/교환/반품/환불정보를 확인하세요!

 

구매확정하시거나 출고완료 후 10일이 지난 주문건은 교환/반품이 불가하여,마이페이지에서 신청버튼이 조회되지 않습니다.
파본상품은 반품/교환 버튼이 보이지 않을 경우 유선전화나 게시판으로 연락부탁드립니다.

주문취소
•주문상품  취소는 "입금확인중(전체취소만 가능)/결제완료(부분취소도 가능)" 단계에서만 가능합니다.
•"입금확인중" 단계에서는 부분취소가 되지 않사오니 부분취소를 원하시면 전체취소후 재주문 주셔야 합니다.
•무통장 및 가상계좌 결제의 경우 주문일 기준으로 15일이후까지 결제가 완료되지 않을 경우 주문은 자동으로 취소됩니다.

반품/교환
•받으신 상품을 사용하지 않으신 경우, 출고완료 후 7일 이내에 반품이 가능합니다.
•주문 상품이 발송완료 된 후 "마이페이지>취소/반품/교환신청"메뉴에서 반품/교환신청이 가능합니다.
•교환은 상품불량 및 오배송 시에만 동일제품에 한하여 교환됩니다.다른 상품으로 교환은 불가능합니다. 다른 상품으로 교환하기 원하시면 반품후 새로 주문해주셔야 합니다.
•사용자변심에 따른 반품의 경우 편도/왕복 배송비가 부과되며 배송료는 고객 부담입니다.
-전체반품시 왕복배송비 부과
-부분반품시 남은주문금액이 무료배송기준 미달일경우 왕복배송비 부과
-부분반품시 남은주문금액이 무료배송기준 이상일경우 편도배송비 부과


※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시즌 상품의 경우에는 반품/환불이 되지 않습니다.꼭 숙지해 주세요.(월간지/다이어리/절기공과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교재/악보/음반 및 멀티미디어 등)경우 성경공부교재 및 악보는 받으신 이후에는 반품/환불이 되지 않으며 음반 및 멀티미디어의 경우 포장을 훼손한 경우 반품/환불이되지 않습니다.
•인쇄성경/스프링제본 등과 같이 고객 요청으로 별도제작된 상품인 경우
•고객님의 책임이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훼손된 경우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 가치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단, 가전제품, 음반 등의 일반 상품은 제조사 기준에 따릅니다.)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가지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 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 가치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
•비닐로 랩핑된 상품의 경우 비닐을 뜯으시면 반품이 불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