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너의 햇볕에 마음을 말린다 (나태주 시집)

딸에게 보내는 시

  • 589
  • 페이스북
  •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확대보기

나태주

홍성사

2020년 01월 10일 출간

ISBN 9788936514037

품목정보 148*210mm140p

가   격 12,000원 10,800원(10%↓)

적립금 600원(5%)

카드
무이자
혜택보기

배송정보이 상품을 포함하여 10,000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

준비기간1일 이내 (토/주일/공휴일 제외, 당일 오전9시 이전 결제완료 주문기준) 설명보기

품목코드A000251569

매장현황
설명보기 지점별재고
광화문 강남 일산 구로 의정부 노원
1 0 0 0 1 1
* 주의: 실시간 재고수량이 달라지므로 방문전 전화확인 필수!

판매지수 0

분류 0위 | 종합 0위

단체주문지수 0

분류 0위 | 종합 0위

개별주문(0%) 단체주문(0%)
분류베스트 더보기
  • 1난 감사의 사람
  • 2정말 기독교는 비겁할까?
  • 3위로의 창 (최금희 시집)
  • 4나무는 꼿꼿이 선 채 임종을 맞는다 ..
  • 5오디에 서린 얼굴
  • 6목마름 (청심 홍선기 시집)
  • 7사색이 세 든 방
  • 8하나님께 배운 언어 (박영일 제1시집)
  • 9희망나무 (박영일 제2시집)
  • 10영혼의 노래되어 - 신성종 6시집
수량 상품 수량 1 감소 상품 수량 1 증가

총 합계금액0

상품 상세 정보
바로구매 장바구니 위시리스트
필독! 공지사항

가장 아름다운 꽃, 딸들에게

나태주가 시로 안부를 묻다


“웃고 있는 너를 생각하면 겨울도 꽃이 핀다”


 가장 아름다운 꽃, 세상의 모든 딸들을 생각하며 나태주 시인이 신작 시집을 출간했다. 딸은 따스하고 가득하다. 누군가를 살아가게 하는 이유이다. 빛이고 꽃이다. 세상을 걸으며 우울하고 눅진해진 마음이 딸아이의 말 한마디에, 웃음소리에 용기를 얻는다. “그것은 실로 신비한 에너지, 알 수 없는 응원!” 딸을 향한 사랑으로 가득한 그의 시는 어느새 나에게도 다가와 지친 마음을 다독인다. 상처 입고 쓰린 자국을 감싸 안아준다. 여기서 조금 편히 쉬어 가라고 이야기해준다.  


하루하루를 견디며 꽃을 피워내는 딸들에게 보내는 106편의 시


 오늘도 너를 생각하는 것이 나의 직업이란다. 예쁜 꽃을 보면 너의 얼굴이, 흰 구름을 보면 너의 목소리가 떠오른다. 웃고 있는 너를 생각하면 겨울도 꽃이 핀다. 꽃으로 피어나 시련을 딛고 오늘을 견뎌내는 딸들에게 시인은 가슴속에 예쁘고 사랑스러운 것을 품어보기 바란다고 말한다. 다시금 너의 딸들을 사랑하기 바란다고 말한다. 그러면 조금씩 견뎌지고 이겨내지고 끝내 꽃을 피워낼 것이라고 격려한다. 


딸아. 딸들아. 우리 그날까지 지치지 말고 나아가자. 그리하여 승리하는 사람들이 되자. 끝자락에서 우리 서로 웃음으로 손을 잡자.

 _‘책머리에’에서


목차


책머리에


1부 어제

 축복

 아는지 모르겠다

 발에 대한 명상

 부모 마음

 꼼빠니아

 빈방

 사랑, 그것은

 추억에게

 한 아름

 네가 없음

 데레사 수녀

 너에게도 봄

 인간의 길

 발견

 옛날 찻집

 라스베이거스

 백자

 쥐똥나무

 자투리란 말 

 또 하나 사랑

 춘천 가는 길 

 공주에 오시면

 아들

 아들에게 

 반성

 잠시 만남 

 너를 보낸다

 가볍게 

 미안해

 너에게 감사 

 셔터의 유혹 

 너 가다가


2부 오늘

 휘청

 눈을 감는다

 하루의 시작 

 아침 커피 

 새벽 감성

 아침에

 멀리 기도 

 물든다 

 보고 싶어요 

 모두가 네 탓 

 개망초 

 하필이면

 기다림 

 바람 때문에 

 드라이브

 사치 

 황혼 무렵 

 고마움 

 커피 향 앞에

 전화 건 이유 

 여름 골목

 플레트홈

 낯선 바람

 여름 여자 

 성공

 그대의 시 

 슬이에게 

 다시 만날 때까지

 부산역

 바다를 준다

 너에게 안녕 

 신기루 같은 것이라도 

 너라도 있어서 

 나의 직업 

 모를 일

 흰 구름 


3부 그리고 내일

 원점 

 사랑은

 지구 떠나는 날

 그 자리에

 소년

 소원 

 눈썹달 가다

 그날까지

 의심하지 않겠네

 기도

 좋은 사람 하나면 

 동명이인 

 샤히라ㆍ1 

 샤히라ㆍ2 

 사랑한다면 

 너에게 고마워

 믿어다오 

 벗은 발

 주님의 시간 

 로즈마리

 파랑치마 

 물봉선 

 꽃잎 

 나의 소망 

 단순한 사랑 

 계절 

 숨쉬기 편한 집 

 가을 기다림

 그만큼 거기서 

 생각만으로도 

 희망 

 몽환 

 너의 사랑

 저문 날

 언제까지 

 겨울 차창 

 가을이 온다 

 오지 못하는 마음


본문 펼쳐보기


눈을 떴을 때

거기 네가 있었다

그냥 별이었다

꽃이었다

반짝임 자체였다

그만 나는 무너지고 말았다

_<발견> 중에서


너 가다가 

힘들거든 뒤를 보거라

조그만 내가

있을 것이다

너 가다가

다리 아프거든

뒤를 보거라

더 작아진 내가

있을 것이다

너 가다가

눈물 나거든

뒤를 보거라

조그만 점으로 내가

보일 것이다. 

_<너 가다가> 전문


물든다

물들고 만다

물들지 않을 수 없다

여름 들판 초록에 물들고

너한테 물든다. 

_<물든다> 중에서


예쁘다 말하지 않아도

예쁜 꽃


오라고 청하지 않아도

오는 꽃

_<개망초> 중에서


언젠가는 너 없이 살아갈

날들을 생각한다

네가 나를 떠난 뒤에 견디며 살아갈

날들을 떠올려본다

_<신기루 같은 것이라도> 중에서


너의 생각 가슴에 안으면

겨울도 봄이다

웃고 있는 너를 생각하면

겨울도 꽃이 핀다

어쩌면 좋으냐

이러한 거짓말

이러한 거짓말이 아직도

나에게 유효하고

좋기만 한 것

_<겨울 차창> 중에서


상품정보고시

상품정보고시입니다.
저자 (기본값:제작사 정보 미제공)
크기 전자책의 경우 파일의 용량
쪽수 전자책의 경우 제외
제품 구성 전집 또는 세트일 경우 낱권 구성, CD 등(기본값:해당사항없음)
출간일 (기본값:제작사 정보 미제공)
목차 또는 책소개 상세화면 표시
나태주
1945년 충남 서천 출생.
1971년  ?서울신문? 신춘문예 시 부문에 당선되어 시인이 되었다. 1973년 첫 시집 《대숲 아래서》를 출간한 후 다수의 창작시집과 산문집, 동화집, 시화집 등을 썼다. 
흙의문학상, 박용래문학상, 소월시문학상, 한국시인협회상, 정지용문학상 등을 받았고, 충남문인협회 회장, 충남시인협회 회장, 공주문인협회 회장, 한국시인협회 회장 등을 역임했다. 
1963년 공주사범학교를 졸업한 뒤 43년 동안 초등학교 교단에 몸담았으며, 2007년 정년 퇴임한 후 8년 동안 공주문화원장으로 일하기도 했다.
청소년 시절 그는 세 가지 소원이 있었다. 
첫째가 시인이 되는 것이었고, 둘째가 좋은 여자와 결혼하는 것이었고, 셋째가 공주에 사는 것이었는데 오늘날 그 소원을 모두 이루었다고 생각한다. 
2014년 공주시의 도움으로 공주풀꽃문학관을 설립 및 운영하고 있으며 풀꽃문학상, 해외풀꽃시인상 등을 제정하여 시상하고 있다. 
평점 0 매우 별로예요! 총 0건 평가 기준

무성의, 비방, 도배, 도용, 광고성 평등 상품평 성격에 맞지 않을 경우 사전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상품평 작성하기

상품관련 문의를 남겨주시면 답변해드립니다.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상품Q&A쓰기

배송 관련정보

배송비 

- 라이프북의 배송비는 1만원 미만으로 주문하실 경우 2,500원의 배송비가 부과됩니다. (단,제작처 개별발송 상품은 제작처의 배송비정책을 따릅니다) ​

- 도서,산간 지방의 경우 및 퀵 서비스요청은 배송정책과 관계없이 추가 배송비는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배송기간

- 신용카드 결제나 핸드폰,실시간 계좌이체는 즉시 결제확인이 가능하며,무통장입금의 경우 입금하신 순서대로 결제확인 후 출고가 이뤄집니다.
  (단,토요일,일요일,공휴일을 제외한 평일 9시 이전까지 결제확인 된 주문건에 한해서만 당일출고 됩니다.)
- 배송기간은 출고 후 최소 1일(24시간)~최대7일 정도 후 주문하신 상품을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단,토요일/공휴일제외)

교환/환불 관련 정보

도서는 개정판/재판이 출간될 경우 가격이 변동될 수 있어 주문취소 및 주문변경을 요청드릴 수 있습니다.

상품의 실제 색상은 사용하시는 모니터에 따라 다를 수 있사오니 이점 양해부탁드립니다.


상품에 대한 주문취소/교환/반품/환불정보를 확인하세요!

 

구매확정하시거나 출고완료 후 10일이 지난 주문건은 교환/반품이 불가하여,마이페이지에서 신청버튼이 조회되지 않습니다.
파본상품은 반품/교환 버튼이 보이지 않을 경우 유선전화나 게시판으로 연락부탁드립니다.

주문취소
•주문상품  취소는 "입금확인중(전체취소만 가능)/결제완료(부분취소도 가능)" 단계에서만 가능합니다.
•"입금확인중" 단계에서는 부분취소가 되지 않사오니 부분취소를 원하시면 전체취소후 재주문 주셔야 합니다.
•무통장 및 가상계좌 결제의 경우 주문일 기준으로 15일이후까지 결제가 완료되지 않을 경우 주문은 자동으로 취소됩니다.

반품/교환
•받으신 상품을 사용하지 않으신 경우, 출고완료 후 7일 이내에 반품이 가능합니다.
•주문 상품이 발송완료 된 후 "마이페이지>취소/반품/교환신청"메뉴에서 반품/교환신청이 가능합니다.
•교환은 상품불량 및 오배송 시에만 동일제품에 한하여 교환됩니다.다른 상품으로 교환은 불가능합니다. 다른 상품으로 교환하기 원하시면 반품후 새로 주문해주셔야 합니다.
•사용자변심에 따른 반품의 경우 편도/왕복 배송비가 부과되며 배송료는 고객 부담입니다.
-전체반품시 왕복배송비 부과
-부분반품시 남은주문금액이 무료배송기준 미달일경우 왕복배송비 부과
-부분반품시 남은주문금액이 무료배송기준 이상일경우 편도배송비 부과


※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시즌 상품의 경우에는 반품/환불이 되지 않습니다.꼭 숙지해 주세요.(월간지/다이어리/절기공과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교재/악보/음반 및 멀티미디어 등)경우 성경공부교재 및 악보는 받으신 이후에는 반품/환불이 되지 않으며 음반 및 멀티미디어의 경우 포장을 훼손한 경우 반품/환불이되지 않습니다.
•인쇄성경/스프링제본 등과 같이 고객 요청으로 별도제작된 상품인 경우
•고객님의 책임이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훼손된 경우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 가치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단, 가전제품, 음반 등의 일반 상품은 제조사 기준에 따릅니다.)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가지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 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 가치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
•비닐로 랩핑된 상품의 경우 비닐을 뜯으시면 반품이 불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