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처음 사랑 (박종구 시집)

  • 437
  • 페이스북
  •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확대보기

박종구

쿰란출판사

2023년 02월 25일 출간

ISBN 9791161438061

품목정보 152*225mm208p

가   격 13,000원 11,700원(10%↓)

적립금 650원(5%)

카드
무이자
혜택보기

배송정보이 상품을 포함하여 10,000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

준비기간1일 이내 (토/주일/공휴일 제외, 당일 오전9시 이전 결제완료 주문기준) 설명보기

품목코드A000252919

매장현황
설명보기 지점별재고
광화문 강남 일산 구로 의정부 노원
0 0 0 0 0 0
* 주의: 실시간 재고수량이 달라지므로 방문전 전화확인 필수!

판매지수 0

분류 0위 | 종합 0위

단체주문지수 0

분류 0위 | 종합 0위

개별주문(0%) 단체주문(0%)
분류베스트 더보기
  • 1난 감사의 사람
  • 2정말 기독교는 비겁할까?
  • 3위로의 창 (최금희 시집)
  • 4나무는 꼿꼿이 선 채 임종을 맞는다 ..
  • 5오디에 서린 얼굴
  • 6목마름 (청심 홍선기 시집)
  • 7사색이 세 든 방
  • 8하나님께 배운 언어 (박영일 제1시집)
  • 9희망나무 (박영일 제2시집)
  • 10영혼의 노래되어 - 신성종 6시집
수량 상품 수량 1 감소 상품 수량 1 증가

총 합계금액0

상품 상세 정보
바로구매 장바구니 위시리스트
필독! 공지사항

인간 실존 그대로의 모습, 구원과 하늘나라의 갈구 그리고 성취자 메시아로 문학 세계를 구축하고 있는 박종범 시인의 다섯 번째 시집이다. 70여 편 이상의 시편이 담긴 《처음 사랑》에는 문학을 통한 치유에 깊은 고민이 어려 있다. 저자가 나고 자란 토양인 고향과 급변기의 시대상, 그를 키우고 성장시킨 동기들, 마을 이웃 그리고 어머니의 기억을 소재로 인간 삶의 면면을 있는 그대로 드러냈다. 동시에 실낙원에서 복락원에 이르는 서사적 흐름을 통해 구원의 메시지를 전달한다. 삶의 건져 냄을 바라는 그의 언어가 시를 읽는 동일한 소망을 지닌 독자들에게 빛의 이미지로 다가갈 것이다.


목차


서시


Ⅰ 거울

산실 

오로라 

수석 

계절 앓이 

해당화 

아카시아 

할미꽃에게 

귀뚜라미 산조 

호수 

아침 바다 

파도 2 

돌 

돌, 돌, 돌 

느랭이골은 

장승 

거울 2 

낙엽 

하오 

열차 

간이역 

어무이 편지 

아내 

시 1 

시 2 

시 3 

일기 1 

일기 2 

일기 3 

일기 4 

일기 5 

고향일기 1 

고향일기 2

고향일기 3 

고향일기 4 

고향일기 5 

고향일기 6 

고향일기 7 

고향일기 8 

고향일기 9 

고향일기 10


Ⅱ 광야에서

서울 산책 

석양 

밤의 언어 

난 

노을 

고독 

쪽배 

그의 길 

길 

봄의 기도 

어떤 목장 

목자의 고백

a Red 

Bus44 

음풍농월 

에바다 

광야에서 

하박국 1 

하박국 2 

하박국 3 

요나 1 

요나 2 

요나 3 

요나 4 

다림줄 앞에서


Ⅲ 雅歌

雅歌 

그날, 그리고 오늘 

참 자유 

부활 승리 영광 

처음 사랑 

우리는 천국 간다 

목자의 향기 

牧羊의 노래

더블 레인보우 

북간도의 태양, 다시 떠오르다


Ⅳ 나의 삶 나의 문학

言語의 바다에 한 쪽배런가 / 박종구 

인문적 탐구에서 성서적 영성으로 / 조신권 

목회자가 부르는 사랑과 구원의 노래 / 김봉군

상품정보고시

상품정보고시입니다.
저자 (기본값:제작사 정보 미제공)
크기 전자책의 경우 파일의 용량
쪽수 전자책의 경우 제외
제품 구성 전집 또는 세트일 경우 낱권 구성, CD 등(기본값:해당사항없음)
출간일 (기본값:제작사 정보 미제공)
목차 또는 책소개 상세화면 표시
박종구
시인이며 칼럼니스트인 박종구는 1995년부터 국내외 목회자들에게 성경을 강의해 왔다. 그의 성경 접근은 그리스도 중심의 통전적 구속사 시각이다. 미래사회의 도전 앞에서 그 변화를 창조적으로 이끌어 갈 지혜를 성경에서 찾자는 그의 메시지는 이 시대 깨어 있는 영성의 고백이다. 그의 칼럼들은, 미래를 여는 지혜는 무엇인가, 성경적 세계관이란 무엇인가, 누가 바른 지도자인가, 교회가 왜 희망인가, 이런 물음의 정답찾기에 천착하고 있다. 월간목회 발행인, 신망애출판사 대표, 크로스웨이성경연구원 원장 등, 50여 년의 사역을 통하여 한국교회의 성숙을 촉구해 왔으며, 선교· 출판 ·언론 · 문학 등 이 땅의 기독교문화 창달을 위해 다양한 활동을 펴오고 있다. 저서로는 「주어를 바꾸면 미래가 보인다」 외 30권이 있다.
평점 0 매우 별로예요! 총 0건 평가 기준

무성의, 비방, 도배, 도용, 광고성 평등 상품평 성격에 맞지 않을 경우 사전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상품평 작성하기

상품관련 문의를 남겨주시면 답변해드립니다.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상품Q&A쓰기

배송 관련정보

배송비 

- 라이프북의 배송비는 1만원 미만으로 주문하실 경우 2,500원의 배송비가 부과됩니다. (단,제작처 개별발송 상품은 제작처의 배송비정책을 따릅니다) ​

- 도서,산간 지방의 경우 및 퀵 서비스요청은 배송정책과 관계없이 추가 배송비는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배송기간

- 신용카드 결제나 핸드폰,실시간 계좌이체는 즉시 결제확인이 가능하며,무통장입금의 경우 입금하신 순서대로 결제확인 후 출고가 이뤄집니다.
  (단,토요일,일요일,공휴일을 제외한 평일 9시 이전까지 결제확인 된 주문건에 한해서만 당일출고 됩니다.)
- 배송기간은 출고 후 최소 1일(24시간)~최대7일 정도 후 주문하신 상품을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단,토요일/공휴일제외)

교환/환불 관련 정보

도서는 개정판/재판이 출간될 경우 가격이 변동될 수 있어 주문취소 및 주문변경을 요청드릴 수 있습니다.

상품의 실제 색상은 사용하시는 모니터에 따라 다를 수 있사오니 이점 양해부탁드립니다.


상품에 대한 주문취소/교환/반품/환불정보를 확인하세요!

 

구매확정하시거나 출고완료 후 10일이 지난 주문건은 교환/반품이 불가하여,마이페이지에서 신청버튼이 조회되지 않습니다.
파본상품은 반품/교환 버튼이 보이지 않을 경우 유선전화나 게시판으로 연락부탁드립니다.

주문취소
•주문상품  취소는 "입금확인중(전체취소만 가능)/결제완료(부분취소도 가능)" 단계에서만 가능합니다.
•"입금확인중" 단계에서는 부분취소가 되지 않사오니 부분취소를 원하시면 전체취소후 재주문 주셔야 합니다.
•무통장 및 가상계좌 결제의 경우 주문일 기준으로 15일이후까지 결제가 완료되지 않을 경우 주문은 자동으로 취소됩니다.

반품/교환
•받으신 상품을 사용하지 않으신 경우, 출고완료 후 7일 이내에 반품이 가능합니다.
•주문 상품이 발송완료 된 후 "마이페이지>취소/반품/교환신청"메뉴에서 반품/교환신청이 가능합니다.
•교환은 상품불량 및 오배송 시에만 동일제품에 한하여 교환됩니다.다른 상품으로 교환은 불가능합니다. 다른 상품으로 교환하기 원하시면 반품후 새로 주문해주셔야 합니다.
•사용자변심에 따른 반품의 경우 편도/왕복 배송비가 부과되며 배송료는 고객 부담입니다.
-전체반품시 왕복배송비 부과
-부분반품시 남은주문금액이 무료배송기준 미달일경우 왕복배송비 부과
-부분반품시 남은주문금액이 무료배송기준 이상일경우 편도배송비 부과


※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시즌 상품의 경우에는 반품/환불이 되지 않습니다.꼭 숙지해 주세요.(월간지/다이어리/절기공과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교재/악보/음반 및 멀티미디어 등)경우 성경공부교재 및 악보는 받으신 이후에는 반품/환불이 되지 않으며 음반 및 멀티미디어의 경우 포장을 훼손한 경우 반품/환불이되지 않습니다.
•인쇄성경/스프링제본 등과 같이 고객 요청으로 별도제작된 상품인 경우
•고객님의 책임이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훼손된 경우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 가치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단, 가전제품, 음반 등의 일반 상품은 제조사 기준에 따릅니다.)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가지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 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 가치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
•비닐로 랩핑된 상품의 경우 비닐을 뜯으시면 반품이 불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