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누구나 전도

전도의 은사가 없는 사람은 어떻게 전도해야 할까

  • 567
  • 페이스북
  •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확대보기

신후

두란노

2023년 04월 19일 출간

ISBN 9788953144644

품목정보 150*210*11mm192p283g

가   격 13,000원 11,700원(10%↓)

적립금 650원(5%)

카드
무이자
혜택보기

배송정보이 상품을 포함하여 10,000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

준비기간1일 이내 (토/주일/공휴일 제외, 당일 오전9시 이전 결제완료 주문기준) 설명보기

품목코드A000253789

매장현황
설명보기 지점별재고
광화문 강남 일산 구로 의정부 노원
1 1 0 0 1 0
* 주의: 실시간 재고수량이 달라지므로 방문전 전화확인 필수!

판매지수 100

분류 28위 | 종합 8,007위

단체주문지수 0

분류 14위 | 종합 4,474위

개별주문(100%) > 단체주문(0%)
추천지수 평점 평점 100점 (1명)
수량 상품 수량 1 감소 상품 수량 1 증가

총 합계금액0

상품 상세 정보
바로구매 장바구니 위시리스트
필독! 공지사항

“당신도 전도할 수 있다!”

전도에 부담을 느끼는 사람을 위한 새로운 전도법


“당신은 왜 전도를 하지 않나요?” 하고 물으면 대부분의 그리스도인은 이렇게 대답한다. “전도는 너무 어려워요. 전도의 은사가 없어서 그런지 잘 못 하겠어요. 저는 그냥 기도나 해야죠.”

저자는 ‘전도의 은사가 없는 사람’을 전도의 열정이 없거나, 전도할 의욕이 없거나, 전도해야 하는 이유와 중요성을 알지 못하는 사람으로 간주한다. 하지만 ‘전도의 은사가 없다’고 해서 주님이 주신 복음 전파의 사명에서 예외가 될 수는 없다. 하나님은 우리가 구원받는 순간 다른 사람에게 복음을 전하도록 디자인하셨기 때문이다.

그럼 어떻게 전도해야 할까? 이 책은 복음 전파에 자신이 없고 부담을 느끼는 사람도 전도할 수 있도록 저자가 많은 시행착오 끝에 성령님의 도우심으로 개발한 새로운 전도법을 일목요연하게 정리했다. 

복음의 이해도를 5중으로 높여 주는 이 전도법은 대상자가 복음을 쉽게 받아들이고 믿은 후에 신앙 성장도 빠른 것이 장점이다. ‘5중 전도법’은 우선 ‘성경’으로 복음의 핵심을 들려주고 대상자를 이해시킨다. 만약 복음을 들은 후 예수님을 구주로 영접하는 것을 망설일 경우 ‘설득의 과정’을 통해 예수님을 소개한다. 다음으로 불신자의 유형을 20가지로 나누어 ‘변증’으로 그들이 가진 질문들에 적절한 답을 제시한다. 끝으로 가장 어렵고 긴 시간이 걸리는 ‘삶으로 전도하는 방법’을 알려준다. 

이 책은 전도의 은사가 없다는 이유로 복음 전하는 일에 소극적이었던 그리스도인에게 전도에 대한 자신감과 새 각오를 줄 것이다. 또 선교 현장에서 복음을 전하고 있으나 열매가 많지 않아 낙심하고 있는 선교사에게 매우 실제적이고 효과적인 전도법을 제공한다. 침체기를 겪고 있는 한국 교회와 선교 현장에 영혼 구원의 새바람을 불러일으킬 것이다.


[전도의 완결판]

1. ‘성경’을 통해 복음의 핵심 내용을 설명한다.

2. ‘그림’을 통해 다시 한번 복습한다.

3. ‘설득의 과정’을 통해 부족한 이해를 돕는다. 

4. ‘변증’을 통해 불신자의 질문에 답을 제시한다. 

5. ‘삶으로 전도하는 방법’을 소개한다.


목차


추천사

들어가는 말


1장 은사가 없는 사람도 전도할 수 있을까?

당신은 왜 전도하지 않는가? 

전도의 은사가 없는 사람의 전도 실천 강령

왜 우리는 복음을 전해야 하는가?


2장 성경으로 복음의 핵심 설명하기

기존 세계관을 깨뜨리라

진짜와 가짜를 구별하라 

성경의 권위를 높이라


3장 설득의 과정으로 이해시키기

설득의 예화 1_엄마 배 속의 아이

설득의 예화 2_개미와 만두

설득의 예화 3_캐나다 공항의 미국 입국 심사 

설득의 예화 4_예수 비자

설득의 예화 5_체코 단편 영화 <모스트>


4장 변증으로 질문에 답하기

이 시대에 기독교 변증이 필요한 이유

불신자들이 예수님을 믿지 않는 20가지 이유


5장 삶으로 전도하기

가장 어렵고 긴 시간이 필요한 전도법

개인 신앙 점검표


부록 

참고 자료


본문 펼쳐보기


나는 낙심 가득한 마음으로 하나님께 기도했다. “하나님, 제가 하나님의 부르심에 순종해서 이렇게 선교사가 되었습니다. 하나님의 인도하심을 따라 어린 자녀들을 데리고 이곳에 와서 기회가 있을 때마다 사람들에게 복음을 열심히 전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예수님을 향해 마음이 열렸던 사람들조차 복음을 받아들이지 않습니다. 제가 어떻게 해야 합니까? 너무 힘듭니다.”

그때 성령께서 내 안에서 말씀하셨다.

“너는 미국에서 가져온 자료들을 너무 의지하는구나. 네가 의지하는 그 자료들의 대상은 원래 중국인이 아니란다.”

나는 순간 정신이 번쩍 들면서, 성령의 지적에 100% 동의가 되었다. 그때부터 기도의 내용을 바꾸기 시작했다.

“하나님, 그러면 이 나라 사람들이 복음의 내용을 듣고 바로 이해하고 받아들일 수 있는 새로운 전도법을 개발하게 도와주십시오.”

- 11-12쪽


세상에는 많은 종교가 있다. 이것은 무엇을 의미하는가? 어딘가에 진짜 종교가 있다는 뜻이다. 마치 진짜 지폐가 있기에 수많은 위조지폐가 있는 것과 같다. 위조지폐가 존재하는 이유는 무엇인가? 진짜 지폐가 존재하기 때문이고, 돈이 모든 사람에게 절대적으로 필요한 것이기 때문이며, 돈이 모든 사람에게 아주 중요하며 큰 가치가 있기 때문이다. 마찬가지로 많은 종교가 존재하는 이유는 진짜 종교가 이 세상에 존재하기 때문이고, 모든 사람에게 신앙이 반드시 필요하기 때문이며, 신앙은 모든 사람에게 아주 중요하고 큰 가치가 있기 때문이다.

- 42-43쪽


공원 벤치에 앉아 만두를 먹다가 그만 손에 들고 있던 만두를 땅에 떨어뜨리고 말았습니다. 만두가 땅에 떨어지자 어디선가 개미 한 마리가 나타나더니 재빨리 만두 위로 올라갔습니다. 주위를 살펴보니 약 1.5m 정도 떨어진 곳에 개미집 입구가 보였습니다. 아마도 그 개미는 만두를 자기 집으로 가져가려고 하는 것 같았습니다. 어떻게 하면, 개미집으로 만두를 안전하게 옮겨서 개미 가족들이 겨우내 굶어 죽지 않게 할 수 있을까요? 답은 이것입니다. 제가 개미가 되는 것입니다. 그런데 이때 아주 중요한 조건이 하나 있는데, 제 몸은 개미로 변하지만 인간의 능력은 고스란히 갖고 있어야만 합니다. 즉 100% 인간의 능력을 지닌 100%의 개미가 되어서 개미와 소통하면서 그 만두를 개미집으로 안전하게 옮기는 것입니다.

예수님이 바로 이런 분입니다. 예수님은 100% 하나님인 동시에 100% 인간으로 이 땅에 오셔서 인간 스스로가 해결할 수 없는 죄 문제를 십자가에서 완벽하게 해결해 주셨습니다.

- 85-88쪽


"나는 다른 종교를 믿는다. 우리 서로 각자의 종교를 존중하자"라고 말하는 사람은 서로의 종교가 동등하다는 전제 하에서 인간관계를 추구하는 사람이다. 이런 사람에게는 먼저 종교에 관한 그릇된 세계관을 깨뜨리는 것이 필요하다.

이때 ‘Do’의 신앙과 ‘Done’의 신앙을 예로 들어 설명하는 것이 좋다. 세상에는 두 종류의 신앙이 있다. 그것은 Do의 신앙과 Done의 신앙이다. Do의 신앙은 타 종교의 신앙이고, Done의 신앙은 기독교의 신앙이다.

Do의 신앙은 마치 어린아이가 아버지의 손가락만 잡고, 사람이 많이 다니는 혼잡한 거리를 걷는 것과도 같다. 어린아이가 계속 자기 힘으로 아버지의 손가락을 잡고 가는 데는 한계가 있다. 큰 어려움에 부딪히면 잡고 있던 손을 놓게 된다.

이와 달리, Done의 신앙은 아버지가 어린아이의 손을 잡고 걷는 것과 같다. 아버지의 손은 곧 하나님의 손을 의미한다. 전능하신 하나님의 손이 어린아이와 같은 나를 붙잡고 간다는 신앙이다. Done의 신앙은 하나님이 주체가 되신다. 구원은 하나님이 예수 그리스도를 통해 십자가에서 이미 이루신 것을 믿음으로 받아들이는 것이다.

- 148-150쪽

상품정보고시

상품정보고시입니다.
저자 (기본값:제작사 정보 미제공)
크기 전자책의 경우 파일의 용량
쪽수 전자책의 경우 제외
제품 구성 전집 또는 세트일 경우 낱권 구성, CD 등(기본값:해당사항없음)
출간일 (기본값:제작사 정보 미제공)
목차 또는 책소개 상세화면 표시
신후
저자는 미국 사우스이스턴 바이블 칼리지(Southeastern Bible College)를 졸업한 후 컬럼비아 비블리컬 세미너리(Columbia Biblical Seminary)에서 신학석사를, 컬럼비아 국제 대학(Columbia International University)에서 박사학위(D. Min in Mission)를 취득했다. 미국 장로교(PCA)에서 목사 안수를 받았고, 2004년부터 C국 선교사로 섬겼다. 2018년부터 전도 훈련과 선교 훈련강사로 열정을 쏟고 있다. 저서로 《The First Term》(‘첫텀’, 2010년)과 《Personal Evangelism Made Easy》(‘누구나 전도’의 영문판, 2023년 근간)이 있다.
평점 100 강력추천해요! 총 1건 평가 기준

무성의, 비방, 도배, 도용, 광고성 평등 상품평 성격에 맞지 않을 경우 사전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상품평 작성하기

상품관련 문의를 남겨주시면 답변해드립니다.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상품Q&A쓰기

배송 관련정보

배송비 

- 라이프북의 배송비는 1만원 미만으로 주문하실 경우 2,500원의 배송비가 부과됩니다. (단,제작처 개별발송 상품은 제작처의 배송비정책을 따릅니다) ​

- 도서,산간 지방의 경우 및 퀵 서비스요청은 배송정책과 관계없이 추가 배송비는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배송기간

- 신용카드 결제나 핸드폰,실시간 계좌이체는 즉시 결제확인이 가능하며,무통장입금의 경우 입금하신 순서대로 결제확인 후 출고가 이뤄집니다.
  (단,토요일,일요일,공휴일을 제외한 평일 9시 이전까지 결제확인 된 주문건에 한해서만 당일출고 됩니다.)
- 배송기간은 출고 후 최소 1일(24시간)~최대7일 정도 후 주문하신 상품을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단,토요일/공휴일제외)

교환/환불 관련 정보

도서는 개정판/재판이 출간될 경우 가격이 변동될 수 있어 주문취소 및 주문변경을 요청드릴 수 있습니다.

상품의 실제 색상은 사용하시는 모니터에 따라 다를 수 있사오니 이점 양해부탁드립니다.


상품에 대한 주문취소/교환/반품/환불정보를 확인하세요!

 

구매확정하시거나 출고완료 후 10일이 지난 주문건은 교환/반품이 불가하여,마이페이지에서 신청버튼이 조회되지 않습니다.
파본상품은 반품/교환 버튼이 보이지 않을 경우 유선전화나 게시판으로 연락부탁드립니다.

주문취소
•주문상품  취소는 "입금확인중(전체취소만 가능)/결제완료(부분취소도 가능)" 단계에서만 가능합니다.
•"입금확인중" 단계에서는 부분취소가 되지 않사오니 부분취소를 원하시면 전체취소후 재주문 주셔야 합니다.
•무통장 및 가상계좌 결제의 경우 주문일 기준으로 15일이후까지 결제가 완료되지 않을 경우 주문은 자동으로 취소됩니다.

반품/교환
•받으신 상품을 사용하지 않으신 경우, 출고완료 후 7일 이내에 반품이 가능합니다.
•주문 상품이 발송완료 된 후 "마이페이지>취소/반품/교환신청"메뉴에서 반품/교환신청이 가능합니다.
•교환은 상품불량 및 오배송 시에만 동일제품에 한하여 교환됩니다.다른 상품으로 교환은 불가능합니다. 다른 상품으로 교환하기 원하시면 반품후 새로 주문해주셔야 합니다.
•사용자변심에 따른 반품의 경우 편도/왕복 배송비가 부과되며 배송료는 고객 부담입니다.
-전체반품시 왕복배송비 부과
-부분반품시 남은주문금액이 무료배송기준 미달일경우 왕복배송비 부과
-부분반품시 남은주문금액이 무료배송기준 이상일경우 편도배송비 부과


※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시즌 상품의 경우에는 반품/환불이 되지 않습니다.꼭 숙지해 주세요.(월간지/다이어리/절기공과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교재/악보/음반 및 멀티미디어 등)경우 성경공부교재 및 악보는 받으신 이후에는 반품/환불이 되지 않으며 음반 및 멀티미디어의 경우 포장을 훼손한 경우 반품/환불이되지 않습니다.
•인쇄성경/스프링제본 등과 같이 고객 요청으로 별도제작된 상품인 경우
•고객님의 책임이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훼손된 경우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 가치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단, 가전제품, 음반 등의 일반 상품은 제조사 기준에 따릅니다.)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가지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 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 가치가 현저히 떨어진 경우
•비닐로 랩핑된 상품의 경우 비닐을 뜯으시면 반품이 불가능합니다.